전체뉴스 91-100 / 3,5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희찬 결장' 라이프치히, 10명 뛴 슈투트가르트에 2-0 완승

    황희찬(26)이 명단에서 제외된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가 10명이 싸운 슈투트가르트를 잡고 역전 우승의 희망을 이어갔다. 라이프치히는 25일(한국시간) 독일 라이프치히의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슈투트가르트와 2020-2021 분데스리가 31라운드 홈 경기에서 아마두 아이다라와 에밀 포르스베리의 득점포를 앞세워 2-0으로 이겼다. 리그 2위(승점 64)를 유지한 라이프치히는 선두 바이에른 뮌헨(승점 71)과 승점 차를 7로 좁혔다. ...

    한국경제 | 2021.04.26 08:10 | YONHAP

  • thumbnail
    '정우영 교체출전' 프라이부르크, 호펜하임과 1-1 무승부

    ... 출전하고, 권창훈(27)이 결장한 프라이부르크가 호펜하임과 힘겹게 비기면서 2경기 연속 무패(1승 1무)를 거뒀다. 프라이부르크는 25일(한국시간) 독일 프라이부르크 슈바르츠발트-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31라운드 홈 경기에서 호펜하임과 1-1로 비겼다. 승점 41을 쌓은 프라이부르크는 9위에 랭크됐다. 프라이부르크의 공격수 정우영은 후반 추가시간 시작과 함께 에르메딘 데미로비치를 대신에 그라운드를 밟으며 6분 정도 뛰었지만, 공격포인트를 ...

    한국경제 | 2021.04.25 07:14 | YONHAP

  • thumbnail
    '이재성 풀타임' 킬, 오스나브뤼크 원정서 3-1 완승

    ... 뒤 정규리그 4경기 만의 승리 이재성(29)이 풀타임을 뛴 독일 프로축구 2부 홀슈타인 킬이 리그 4경기 만에 승전가를 불렀다. 킬은 24일 오후 독일 오스나브뤼크의 브레머 브뤼케 경기장에서 열린 2020-2021 독일 2부 분데스리가 31라운드 VfL 오스나브뤼크와 원정경기에서 3-1로 이겼다. 킬은 최근 팀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선수가 발생하면서 현지시간 지난 6일 하이덴하임과의 원정 경기(0-1 패) 이후 3경기를 치르지 못하고서 18일 ...

    한국경제 | 2021.04.24 22:02 | YONHAP

  • thumbnail
    황희찬 대신 손흥민?...나겔스만 감독, 토트넘이 더 어울려 (獨기자)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토트넘의 관심을 받는 율리안 나겔스만 감독도 프리미어리그 진출을 마다하지는 않는 눈치다. ESPN의 분데스리가 기자인 아치 린트-투트 기자는 23일(한국시각) RB 라이프치히의 율리안 나겔스만이 토트넘 홋스퍼에 관심을 가져왔다고 전했다. 나겔스만 측근의 말을 빌린 기자는 `나겔스만 감독이 토트넘에 관심이 있다. 아마도 완전히 잘 맞는 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토트넘은 현재 조세 무리뉴 감독을 경질하고 29세의 ...

    한국경제 | 2021.04.24 11:50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유럽 최고의 '알까기 장인'은?...네이마르 2위, 음바페 4위

    ... 18번의 넛맥을 성공시켰다. 래쉬포드는 이번 시즌 부상을 꾸준히 달고 경기에 출장하지만, 리그 32경기 10골 10도움을 기록해 리그 첫 10-10을 달성했다. 2위는 공동 2위로 프랑스 리그1 PSG의 네이마르, 독일 분데스리가 도르트문트의 제이든 산초로 두 선수 모두 리그에서 총 14번의 넛맥을 성공시켰다. 네이마르는 이번 시즌 부상으로 리그에서 단 13경기만 출장했지만 한 경기에 한 번은 넛맥을 선보이며 화려한 기술을 자랑했다. 산초는 최근 근육 ...

    한국경제 | 2021.04.24 11:15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독일프로축구 2부 최경록, 시즌 5호골…카를스루에는 무승부

    ... 리그에서 활약하는 최경록(26·카를스루에)이 시즌 5호 골을 터트렸으나 팀은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최경록은 24일 오전(한국시간) 독일 카를스루에의 빌트파크 슈타디온에서 뷔르츠부르크 키커스와 치른 2020-2021 독일 2부 분데스리가 31라운드 홈 경기에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전반 26분 선제골을 터트렸다. 필리프 하이제의 패스를 최경록이 발리슛으로 마무리해 균형을 깨뜨렸다. 이번 시즌 최경록이 리그 23번째 출전 경기에서 기록한 5호 골(2도움)이다. ...

    한국경제 | 2021.04.24 08:54 | YONHAP

  • thumbnail
    지동원 2경기 연속 선발 출전…팀은 무득점 2연패

    ... 뛰는 지동원(30)이 두 경기 연속 선발 출전했으나 팀의 연패를 막지는 못했다. 브라운슈바이크는 24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독일 브라운슈바이크의 아인트라흐트 슈타디온에서 에르츠게비르게 아우에와 치른 2020-2021 독일 2부 분데스리가 31라운드 홈경기에서 0-2로 졌다. 지동원은 지난 21일 그로이터 퓌르트와 원정 경기(0-3 패)에 이어 두 경기 연속 선발로 나섰다. 하지만 60분을 뛰는 동안 공격포인트는 올리지 못했고, 팀이 0-1로 끌려가던 후반 15분 ...

    한국경제 | 2021.04.24 07:46 | YONHAP

  • thumbnail
    강등의 충격...샬케 선수들, 팬들에게 폭행 당해 "잊지 못할 공포"

    ... 밤에 대해 꼼꼼하게 조사 중이다. 샬케의 대변인은 `이번 시즌의 저조한 성적과 강등에 대해 사과한다. 하지만 선수단의 신체적 안전을 위협했던 이 사건은 결코 그냥 넘어갈 수 없다`라며 경찰 조사가 진행될 것이라고 알렸다. 한편, 이번 사건으로 인해 이번 주말 예정되어 있던 샬케와 헤르타 베를린의 2020/21 시즌 분데스리가 31라운드 경기는 5월 13일로 미뤄졌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샬케04 공식 홈페이지

    한국경제 | 2021.04.23 17:55 | 정승우 기자(reccos23@xportsnews.com)

  • thumbnail
    "너무 달라" 베르너, 램파드와 의사소통 힘들었다

    ... 설명했다. 베르너는 토마스 투헬이 첼시에 부임한 후 살아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베르너와 투헬은 모두 독일인이다. 같은 국적의 감독이 첼시에 오면서 베르너가 느끼던 의사소통의 어려움이 줄었다고 전해지고 있다. 2019/20시즌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에서 28골을 넣은 베르너는 2020/21시즌 첼시의 유니폼을 입었다. 시즌 모두 44경기에 나와 11골을 기록중이다. 리그에서는 6개의 어시스트도 기록하며 공격뿐만 아니라 패스에도 자신의 실력을 보이고 있다. spo...

    한국경제 | 2021.04.23 13:19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손흥민, EPL서 첫 PK 득점…커리어 성공률 5할 넘겨

    ... 페널티킥 골이다. 그의 프로 경력 전체를 놓고 봐도 정규리그에서 페널티킥 골을 넣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미 '월드클래스'로 거듭난 지 오래인 손흥민은 유독 페널티킥에서만 약한 모습을 보여왔다. 프로 경력을 시작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손흥민은 6시즌을 뛰면서 41골을 넣었다. 이중 페널티킥 골은 하나도 없었다. 독일에서 출전한 대회 전체에서 손흥민은 페널티 키커로 나선 적이 아예 한 번도 없다. 토트넘에 입단하며 EPL에 입성한 뒤에도 손흥민은 좀처럼 ...

    한국경제 | 2021.04.22 15: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