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3,5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학범호 수비 핵심 '절친' 정태욱·이상민 "더 높은 곳을 향해"

    정태욱 "EPL에서 뛰는 게 목표"…이상민 "분데스리가 진출 꿈" 한국 축구의 차세대 수비 핵심으로 꼽히는 정태욱(24·대구FC)과 이상민(23·서울 이랜드)이 2020 도쿄 올림픽을 발판 삼아 더 큰 무대로 나가보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올림픽 대표팀에 소집돼 훈련 중인 정태욱은 7일 비대면 인터뷰에서 "최종 명단에 포함돼 올림픽에 출전한다면 제게 가장 큰 터닝포인트가 될 것 같다. 발전할 수 있게 더 큰 무대로 가고 싶다"고 말했다. 구체적으론 ...

    한국경제 | 2021.06.07 15:09 | YONHAP

  • thumbnail
    레바논, 월드컵 2차예선 재개 첫 경기서 스리랑카에 3-2 신승

    ... 레바논은 이날 투르크메니스탄과 경기를 앞둔 한국(승점 7·2승 1무)을 제치고 일단 조 선두(승점 10·3승 1무)로 올라섰다. H조 최약체로 평가되는 스리랑카는 4개 팀 중 최하위(승점 0·5패)에 머물렀다. 스리랑카는 과거 분데스리가 2부 우니온 베를린 등 독일 하부 리그 팀에서 뛰었던 공격수 와심 라지크를 앞세워 레바논을 괴롭혔지만, 승점 획득은 못 했다. 예상을 깨고 스리랑카가 전반 10분 만에 빠른 역습으로 선제골을 뽑았다. 라지크가 수비수와 경합을 이겨내고 ...

    한국경제 | 2021.06.05 17:06 | YONHAP

  • thumbnail
    '7번들의 우정' NFL 구영회, 손흥민 사인 유니폼 선물 받아

    ... 손흥민의 친필 사인도 적혀 있다. 구영회와 손흥민은 서로 다른 종목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각자 자신의 분야에서 최고의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는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2008년 독일 프로축구 함부르크 유스팀에 입단한 손흥민은 분데스리가(함부르크·레버쿠젠)를 거쳐 EPL에서도 주목받는 선수로 자리 잡았다. 2015-2016시즌 토트넘 유니폼을 입은 그는 이번 시즌까지 6시즌째 팀의 핵심 공격자원으로 맹활약하며 '월드 클래스'로 인정받았다. 올 시즌에는 공식전 ...

    한국경제 | 2021.06.04 19:45 | YONHAP

  • thumbnail
    '92년생 3총사' 흥민-의조-재성, 월드컵 최종예선행 선봉 선다

    ... 1골, FA컵 4도움을 작성하며 총 22골 17도움을 기록했다. 시즌 22골과 시즌 17도움은 모두 자신의 한 시즌 최다 기록이다. 여기에 손흥민은 정규리그 17골로 차범근 전 감독이 1985-1986시즌 레버쿠젠 소속으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작성한 '한국 선수 단일 시즌 유럽리그 최다골(17골)' 타이기록까지 세웠다. 벤투호에서 손흥민과 최전방에서 '찰떡궁합'을 펼치는 황의조의 활약도 뛰어났다. 황의조는 2020-2021시즌 프랑스 리그1에서 12골을 터트리며 ...

    한국경제 | 2021.06.03 11:05 | YONHAP

  • thumbnail
    '거미손' 칸, 7월부터 B.뮌헨 CEO…루메니게 퇴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1부) 명문 클럽 바이에른 뮌헨에 칼-하인츠 루메니게(66) 시대가 저물고 올리버 칸(52)의 시대가 열린다. 뮌헨은 1일(이하 현지시간) 구단 홈페이지에 "루메니게 최고경영자(CEO)가 오는 6월 30일 자로 퇴임하고 후임으로 칸이 취임한다"고 발표했다. 애초 루메니게 CEO는 뮌헨과 올해 말까지 계약했다. 하지만 자신이 먼저 요청해 반년 앞당겨 물러나기로 했다. 이미 루메니게의 후임자로 낙점받은 칸은 예정보다 이른 ...

    한국경제 | 2021.06.02 09:37 | YONHAP

  • thumbnail
    '우승 제조기' 안첼로티, 6년 만에 레알 마드리드 사령탑 복귀

    ... 마드리드(스페인), 바이에른 뮌헨(독일), 나폴리(이탈리아), 에버턴(잉글랜드) 등을 차례로 이끌면서 여러 차례 우승 트로피를 수집했다. 그는 UEFA 챔피언스리그 3회 우승(AC 밀란·레알 마드리드), FIFA 클럽 월드컵 2회 우승(AC밀란·레알 마드리드), 세리에A 1회 우승(AC밀란), 프리미어리그 1회 우승(첼시), 분데스리가 1회 우승(뮌헨), 리그1 1회 우승(PSG) 등 성과를 내며 '우승 제조기'로 명성을 떨쳤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2 07:20 | YONHAP

  • thumbnail
    이적 앞둔 이재성 "EPL·분데스리가 선호…이번달 거취 결정"

    "장발? 외로운 시간 잘 버티자는 의미…즐겁게 기르고 있어" 독일 프로축구 2부 분데스리가 홀슈타인 킬과 계약이 끝난 이재성(29)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나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뛰고 싶다는 뜻을 드러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을 앞둔 벤투호에 합류한 이재성은 1일 대한축구협회가 유튜브로 진행한 공식 인터뷰에서 "독일에서 보낸 세 시즌은 유럽 무대에 저를 알릴 기회였다. 그동안 많은 것을 배우고 성장했다"고 돌아봤다. ...

    한국경제 | 2021.06.01 14:48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도전 정우영 "이강인이 공 잡으면 무조건 뛰어야죠"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뛰는 정우영(22·프라이부르크)이 올림픽 대표팀에 처음 합류한 이강인(20·발렌시아)과 호흡을 기대하며 도쿄행 의지도 다졌다. 정우영은 시즌을 마치고 귀국해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대표팀의 제주 전지 훈련에 참가하고 있다. 올림픽 대표팀은 다음 달 개막할 예정인 도쿄 올림픽을 대비해 지난달 31일 제주도에서 담금질을 시작했다. 올림픽 최종엔트리를 확정하기 전 마지막이 될 이번 소집 훈련 기간 대표팀은 가나와 ...

    한국경제 | 2021.06.01 14:28 | YONHAP

  • thumbnail
    한화큐셀, 태양에너지 발전경기 '제3회 솔라리그' 후원

    한화솔루션 그린에너지 사업부문인 한화큐셀은 '제3회 대한민국 솔라리그(K-Solar League)'를 후원한다고 1일 밝혔다. 솔라리그는 지자체와 시민조직의 태양에너지 보급성과를 겨루는 발전 경기로 독일 '솔라분데스리가'의 한국형 사업이다. 올해 솔라리그는 기후위기대응 에너지전환지방정부협의회, 전국지속가능발전협의회, 전국 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한국에너지공단 주최로 진행된다. 공모대상은 17개 광역지자체, 226개 기초지자체, 민간단체와 기업 ...

    한국경제 | 2021.06.01 08:26 | YONHAP

  • thumbnail
    UCL준우승→경질→우승…롤러코스터 1년, 웃으며 마친 투헬

    ... 우승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했다. 하지만 투헬 감독의 첼시는 전반 막판 터진 카이 하베르츠의 결승골로 맨시티를 1-0으로 무너뜨렸다. 투헬 감독은 과르디올라 감독을 가장 잘 아는 지도자다. 투헬 감독은 2013~2016년 분데스리가에서 과르디올라 감독과 여러 차례 지략대결을 펼쳤다. 축구 전술을 두고 허심탄회하게 서로의 의견을 나누는 등 친분도 두텁다. 식사를 하다가 테이블에 소금통과 후추통 몇개를 올려놓고 밤새 토론을 한 적도 있다. 지금까지는 지도자로서 ...

    한국경제 | 2021.05.30 09: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