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3,5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권창훈, 프라이부르크 떠난다…군 복무 위해 국내 복귀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에서 뛰는 권창훈(27)이 군 복무를 위해 국내로 복귀한다. 프라이부르크 구단은 20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권창훈은 우리를 떠난다. 한국에서 군 복무를 해야 하기 때문이다. 그의 놀라운 성실성과 태도를 존경해왔다"는 크리스티안 슈트라이히 감독의 말을 전했다. K리그1 수원 삼성 유스팀인 매탄고 출신으로 2013년 수원에서 프로에 데뷔한 권창훈은 K리그에서 4시즌 동안 90경기(18득점 7도움)를 소화한 ...

    한국경제 | 2021.05.21 07:35 | YONHAP

  • thumbnail
    EPL 안개 속 순위 전쟁 …손흥민 '차범근 뛰어넘기' 최종 도전

    ... 손흥민은 자신의 정규리그 및 한 시즌 최다 골 기록을 모두 달성했다. 손흥민에게 주어진 최종전 과제는 '차범근 뛰어넘기'다. 손흥민은 지난 8일 리즈전 득점으로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 1985-1986시즌 레버쿠젠 소속으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남긴 한국 선수 유럽 리그 한 시즌 최다 17골 타이기록을 세웠다. 손흥민이 최종전에서 득점하면 차범근 전 감독을 뛰어넘고 '한국 선수 유럽 리그 한 시즌 최다골' 신기록을 쓴다. 더불어 손흥민은 해리 케인과 'EPL 단일 ...

    한국경제 | 2021.05.20 11:17 | YONHAP

  • thumbnail
    '이재성 82분' 킬, 통한의 역전패…1부 직행티켓 '연기'

    카를스루에에 2-3 역전패…3위와 승점 1차 '2위 유지' 이재성(29)이 활약하는 독일 프로축구 2부 분데스리가 홀슈타인 킬이 카를스루에에 역전패를 당하면서 '1부 직행 티켓' 확정 여부를 최종전으로 미뤘다. 킬은 16일(한국시간) 독일 카를스루에의 빌트파크 슈타디온에서 열린 카를스루에와 2020-2021 2부 분데스리가 33라운드 원정에서 2-3으로 역전패를 당했다. 킬이 이겼다면 1위로 올라서며 최종전 결과에 상관없이 최소 2위를 확정해 ...

    한국경제 | 2021.05.17 00:50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울버햄프턴에 2-0 완승…6위 도약

    ... 수 있다. 손흥민은 선발로 나서서 경기가 끝날 때까지 뛰었으나,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하면서 리그 4경기 연속 득점에는 실패했다. 이번 시즌 EPL에서 17골(10도움)을 올려 1985-1986시즌 레버쿠젠 소속으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17골을 넣은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과 '한국 선수 단일 시즌 유럽 리그 최다 골' 타이기록을 보유한 그는 이날 득점포를 가동했다면 새 기록을 남길 수 있었으나, 다음 경기를 기약하게 됐다. 최전방에 케인, 2선에 손흥민-델리 ...

    한국경제 | 2021.05.17 00:04 | YONHAP

  • thumbnail
    레반도프스키, 리그 40호골…분데스리가 한 시즌 최다 타이기록

    뮌헨-프라이부르크 2-2 무승부…정우영은 후반 교체 출전 '득점 기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33·바이에른 뮌헨)가 정규리그 40호 골을 쏘아 올리며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역대 개인 한 시즌 최다 득점 타이기록을 썼다. 레반도프스키는 16일(한국시간) 독일 프라이부르크의 슈바르츠발트-슈타디온에서 끝난 프라이부르크와 2020-2021 분데스리가 3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 페널티킥 선제골을 터트려 팀의 2-2 무승부에 기여했다. 이로써 레반도프스키는 ...

    한국경제 | 2021.05.16 08:46 | YONHAP

  • thumbnail
    '황희찬 선발' 라이프치히, 도르트문트와 포칼 결승서 1-4 패배

    ... 열린 2020-2021시즌 포칼 결승전에서 엘링 홀란과 제이든 산초가 멀티골을 넣은 도르트문트에 1-4로 졌다. 라이프치히는 이로써 2009년 창단 이래 처음으로 포컬 우승컵을 들어 올리는 데 실패했다. 라이프치히는 올 시즌 분데스리가에서도 바이에른 뮌헨에 밀려 우승이 좌절됐으며 준우승으로 시즌을 마칠 가능성이 크다. 지난해 레드불 잘츠부르크(오스트리아)에서 라이프치히로 이적한 황희찬의 독일 무대 첫 우승도 불발됐다. 황희찬은 알렉산데르 쇠를로트와 투톱을 이뤄 선발 출전했으나 ...

    한국경제 | 2021.05.14 08:05 | YONHAP

  • thumbnail
    '이재성 도움' 킬, 레겐스부르크에 3-2 역전승…'승격 눈앞'

    1도움 이재성, 양팀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 8 '맨 오브 더 매치' 이재성(29)의 동점골 도움이 터진 독일 프로축구 2부 분데스리가 홀슈타인 킬이 역전승을 거두고 쾌조의 4연승 행진으로 1부 승격에 바짝 다가섰다. 킬은 13일(현지시간) 독일 킬의 홀슈타인-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독일 2부 분데스리가 28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시즌 종료까지 2경기를 남긴 2위 킬(승점 62)은 선두 보훔(승점 63)과 격차를 ...

    한국경제 | 2021.05.14 06:46 | YONHAP

  • thumbnail
    '폼 잡은' 황희찬, 첫 포칼 우승컵 조준…차범근 뒤이을까

    ... 라이프치히는 도르트문트를 넘으면 2009년 창단 이후 처음으로 포칼 우승컵을 들어 올리게 된다. 2018-2019시즌에는 처음으로 대회 결승에 올랐으나, 바이에른 뮌헨(0-3 패)에 무릎을 꿇으며 준우승을 거둔 바 있다. 올 시즌 분데스리가에서도 뮌헨에 밀려 리그 우승이 좌절된 2위 라이프치히는 포칼에서 정상에 오르겠다는 각오다. 황희찬도 독일 무대에서 첫 우승에 도전한다. 지난해 7월 라이프치히의 유니폼을 입은 황희찬은 이번 시즌 공식전 23경기(선발 3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1.05.13 15:20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손흥민 한 시즌 최다 골 조명…"최고 기록 썼다"

    ... 함께 게시했다. 손흥민은 지난 8일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원정 경기(토트넘 1-3 패)에서 올 시즌 공식전 22호이자 리그 17호 골을 터뜨렸다. 이 골로 손흥민은 공식전 최다골 기록뿐 아니라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 1985-1986시즌 레버쿠젠 소속으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남긴 한국 선수 유럽 리그 한 시즌 최다 17골 타이기록도 썼다. 손흥민은 또 EPL 통산 70골도 돌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10:42 | YONHAP

  • thumbnail
    '이재성 선발' 킬, 하노버에 1-0 승리…2위 점프

    이재성(29)이 선발로 복귀한 홀슈타인 킬이 하노버를 꺾고 2위로 올라서며 1부리그 승격 도전에 박차를 가했다. 킬은 11일(한국시간) 독일 킬의 홀슈타인-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독일 2부 분데스리가 26라운드 홈 경기에서 하노버를 1-0으로 물리쳤다. 이번 하노버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순연됐던 경기다. 킬은 전반 44분 파비안 리즈의 크로스를 받은 핀 바르텔스가 오른발슛으로 결승 골을 꽂아 승리의 기쁨을 ...

    한국경제 | 2021.05.11 07: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