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3,5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성 선발' 킬, 하노버에 1-0 승리…2위 점프

    이재성(29)이 선발로 복귀한 홀슈타인 킬이 하노버를 꺾고 2위로 올라서며 1부리그 승격 도전에 박차를 가했다. 킬은 11일(한국시간) 독일 킬의 홀슈타인-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독일 2부 분데스리가 26라운드 홈 경기에서 하노버를 1-0으로 물리쳤다. 이번 하노버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순연됐던 경기다. 킬은 전반 44분 파비안 리즈의 크로스를 받은 핀 바르텔스가 오른발슛으로 결승 골을 꽂아 승리의 기쁨을 ...

    한국경제 | 2021.05.11 07:02 | YONHAP

  • thumbnail
    차범근·김주성·홍명보, IFFHS 선정 '20세기 아시아 베스트 11'

    ... 사이드 알 오와이란(사우디), 수비수에는 홍명보, 오쿠데라 야스히코, 이하라 마사미(이상 일본), 골키퍼에는 모하메드 알데아예아(사우디)가 선정됐다. 차범근은 태극마크를 달고 A매치 136경기에 출전해 58골을 뽑아낸 레전드로 독일 분데스리가 무대에서 '갈색 폭격기'로 명성을 날린 공격수였다. 치렁치렁한 머리 스타일로 '아시아의 삼손·야생마'라는 별명을 얻은 김주성은 A매치 76경기(14골)에 출전했고, 울산 현대를 지휘하는 홍명보(A매치 136경기 10골)는 아시아 ...

    한국경제 | 2021.05.10 17:14 | YONHAP

  • thumbnail
    권창훈·정우영 결장…프라이부르크, 쾰른에 4-1 완승

    권창훈(27)과 정우영(22)이 모두 결장한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가 쾰른과 맞대결에서 승점 3을 챙겼다. 프라이부르크는 9일(한국시간) 독일 쾰른의 라인에네르기 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분데스리가 3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쾰른을 4-1로 격파했다. 프라이부르크에서 뛰는 권창훈과 정우영은 나란히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으나, 그라운드는 밟지 못한 채 벤치에서 경기를 지켜봤다. 권창훈은 최근 정규리그 3경기 연속 결장했다. ...

    한국경제 | 2021.05.09 22:40 | YONHAP

  • thumbnail
    '최강' 뮌헨, 우승 확정되자 6골 축포…레반도프스키 해트트릭

    거침없이 리그 '9연패'…뮌헨 경찰, 트위터에 "실종된 라이벌 찾습니다" 독일 프로축구 바이에른 뮌헨이 분데스리가 조기 우승을 확정한 직후 6골 축포를 터뜨렸다. 뮌헨은 9일(한국시간) 독일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시즌 분데스리가 32라운드 홈 경기에서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묀헨글라트바흐를 6-0으로 제압했다. 뮌헨과 우승 경쟁을 벌이던 라이프치히는 먼저 열린 경기에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 2-3으로 ...

    한국경제 | 2021.05.09 08:52 | YONHAP

  • thumbnail
    '황희찬 리그 첫 도움'에도 도르트문트에 석패…뮌헨 우승 확정

    분데스리가 첫 풀타임·공격포인트에도 라이프치히 2-3 패배 DFB 포칼 준결승 이어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 독일 프로축구 무대에서 뛰는 공격수 황희찬(25·라이프치히)이 분데스리가 에서 처음 풀타임을 뛰며 역시 첫 공격포인트까지 기록했으나 팀은 아쉽게 패했다. 황희찬은 8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독일 도르트문트의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2020-2021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32라운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1-2로 ...

    한국경제 | 2021.05.09 00:38 | YONHAP

  • thumbnail
    연일 새 역사 써나가는 손흥민…유럽축구 중심에서 커리어 절정

    ... 2016-2017시즌 14골을 일찌감치 앞지른 바 있고, 이날 17골로 늘렸다. 특히 17골은 유럽 리그에서의 한국 선수 최다 득점 타이기록이기도 하다.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 1985-1986시즌 레버쿠젠 소속으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17골을 남겨 최다 기록을 보유 중이었는데, 이날 손흥민이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를 포함해 개인 기록으로만 보면 손흥민은 커리어 최고의 시즌을 보내며 뛸 때마다 '최다', '최초' 수식어를 붙이고 있다. EPL 17골 10도움, ...

    한국경제 | 2021.05.08 23:33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시즌 개인 최다 22호골…리그 17골은 '차범근과 타이'(종합)

    ... 34라운드에서 21호 골을 넣었던 손흥민은 EPL 3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하며 축구 인생의 새로운 이정표를 만들었다. 아울러 손흥민은 정규리그 득점으로만 치면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 1985-1986시즌 레버쿠젠 소속으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남긴 17골과 같은 한국 선수 단일 시즌 유럽 리그 최다 골 타이기록을 이뤘다. 여기에 손흥민은 EPL 통산 70골까지 돌파해 뜻깊은 기록들을 남겼다. 하지만 토트넘은 1-3으로 져 리그 2연승을 멈췄다. 6위(승점 56)를 ...

    한국경제 | 2021.05.08 22:31 | YONHAP

  • thumbnail
    이재성 시즌 첫 결장…킬, 리그 4경기 무패로 2위 추격

    '에이스' 이재성(29)이 이번 시즌 처음으로 벤치를 지킨 가운데 독일 프로축구 홀슈타인 킬이 1부리그 승격 도전을 이어갔다. 킬은 8일(한국시간) 독일 킬의 홀슈타인-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2부 분데스리가 32라운드 홈 경기에서 장크트 파울리를 4-0으로 완파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여파로 취소된 경기가 있어 이번 라운드까지 30경기를 소화한 킬은 최근 리그 4경기 무패(3승 1무)의 상승세 속에 ...

    한국경제 | 2021.05.08 08:27 | YONHAP

  • thumbnail
    라우레우스 올해의 남녀스포츠인에 나달·오사카…'테니스 독식'

    ... 스포츠인에 선정된 것은 올해가 7번째로 '테니스 강세'가 이어졌다. 올해의 여자 선수로 뽑힌 오사카는 지난해 US오픈과 올해 호주오픈 테니스 단식을 석권해 2020-2021시즌 가장 돋보이는 활약을 펼친 여자 선수의 영예를 누렸다. 올해의 팀에는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의 바이에른 뮌헨이 선정됐다. 2000년 창설된 라우레우스 월드 스포츠 어워드는 전 세계 70개 나라, 1천여 명의 스포츠 미디어 관계자들의 투표로 수상자를 정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7 08:52 | YONHAP

  • thumbnail
    정우영 교체출전·권창훈 결장…프라이부르크는 0-3 완패

    ... 무승 독일 프로축구 프라이부르크에서 뛰는 미드필더 정우영(22)이 후반 막판 교체 투입된 가운데 소속 팀은 완패를 당했다. 프라이부르크는 7일 오전(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의 올림피아 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독일 분데스리가 원정경기에서 헤르타 베를린에 0-3으로 졌다. 교체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린 정우영은 0-2로 끌려가던 후반 38분 롤란드 살라이가 빠지면서 그라운드를 밟았다. 정우영은 최근 3경기 연속 교체 투입됐다. 권창훈은 아예 출전선수 ...

    한국경제 | 2021.05.07 07: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