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3561-73570 / 78,4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면톱] '노동법' 막바지 진통 .. 여야 단일안 합의 못해

    ... 재심판정때까지 인정할 것인지 아니면 대법원의 판결때까지 할지에 대해서는 의견이 맞서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 여당은 이와관련, "쟁의행위는 근로조건의 결정에 관한 불일치"로 규정되어 있는 개정안을 바꿔 야당의 주장대로 권리분쟁까지 쟁의행위대상에 포함시키되 해고근로자의 자격만은 중앙노동위판정때까지 해야한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야당은 이에대해 중앙노동위의 위원장의 직급을 여당의 주장대로 차관급으로 하되 해고근로자의 자격인정은 ...

    한국경제 | 1997.03.07 00:00

  • [여야, 노동법 협상] 정리해고제 2년유예 "가닥"..의견 접근

    ... 기업의 양도 인수 합병의 경우도 포함시키는 쪽으로 의견을 모았다. 그러나 정리해고를 노사합의로 해야한다는 야당측의 주장과 노사협의로 해야한다는 여당의 입장이 여전히 대립 최종 결론은 내리지 못했다. 노동쟁의의 정의문제는 이익분쟁만을 노동쟁의의 정의에 포함시켜야 한다는 여당과 노동쟁의 이외에 권리분쟁도 여기에 포함시켜야 한다는 야당이 맞섰으나 여당측이 양보, 권리분쟁과 이익분쟁을 모두 집어넣기로 했다. 방위산업체의 범위는 당초 신한국당이 전력 용수 원부자재공급업체등을 ...

    한국경제 | 1997.03.07 00:00

  • 부실모집행위 생보사에 경영평가시 불이익 주기로 .. 보감원

    보험감독원은 7일 생명보험사의 보험금 지급을 둘러싼 분쟁을 막기 위해 모집인들이 보험상품을 충분히 안내하지 않는 등 부실모집행위를 한 것이 드러날 경우 회사측의 책임을 묻는 것은 물론 경영평가시 불이익을 주기로 했다. 보감원은 이날 33개 전체 생보사 보험금 지급담당 임원회의를 소집, 이같은 분쟁처리방향을 전달하고 생보사별 분쟁방지대책을 마련해 오는 20일까지 보고토록 지시했다. 보감원은 보험모집.유지.지급단계별 구체적인 분쟁발생 유형을 ...

    한국경제 | 1997.03.07 00:00

  • 환경분쟁 63% "소음/진동" .. 환경부 조사

    환경오염 피해분쟁 가운데 소음.진동으로 인한 분쟁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5일 환경부 중앙환경분쟁조정위원회 (위원장 윤창원)에 따르면 지난 91년부터 올2월말까지 환경오염 피해분쟁 처리건수 1백22건중 소음. 진동으로 인한 다툼이 77건 (63%)으로 1위를 기록했다. 이어 수질오염 피해분쟁 19건 (16%), 대기오염 피해분쟁 17건 (14%), 해양오염피해분쟁 9건 (7%)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소음.진동으로 인한 환경분쟁중 ...

    한국경제 | 1997.03.06 00:00

  • 주차 분실/훼손 주차장 변상 .. 건교부, 약관 변경 곧 시행

    ... 상반기중 실시할 계획이다. 현행 약관은 이용자가 주차장에서 차량을 도난당하거나 훼손당해도 사업자들은 책임이 없고 주차권을 분실할 경우 사업자가 임의로 주차요금 산정이 가능해 이용자들에게 크게 불리한 상태다. 주차요금 계산도 현재 서울시등 일부 지자체에서 15분단위로 하도록 조례가 개정된 상태나 대부분 주차장 사업자는 이를 지키지 않고 있어 소비자들과 분쟁이 발생하고 있다. ( 최인한 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7년 3월 6일자).

    한국경제 | 1997.03.06 00:00

  • "미국에 신섬유류 원산지규정 마련" 촉구...EU집행위

    ... 질서를 왜곡하고 WTO 원산지협정및 섬유.의류협정을 위반하고 있다는 결론을 내렸다"며 이같이 밝혔다. 집행위는 미행정부가 4월4일까지 개정안을 의회에 제출하지 않으면 WTO의 섬유.의류협정과 원산지협정에 의거,양자협상과 분쟁해결절차를 밟을 방침 이다. EU집행위는 "미국 관련규정이 원산지 변경시 상표교체를 요구, 제품 이미지 를 손상시킬뿐 아니라 재고관리등에도 나쁜 영향을 미친다"는 이탈리아 섬유 산업협회의 제소를 받아들여 지난해 11월 유럽판 301조로 ...

    한국경제 | 1997.03.06 00:00

  • 고객과 분쟁 가장많은 보험사 '생보 BYC생명-손보 해동화재'

    보험감독원에 민원이 가장 많이 제기되는 회사는 생보사에선 BYC생명, 손보사에서는 해동화재로 나타났다. 또 금호 대신 태양 태평양 중앙 등 5개 생명보험사는 접수된 민원중 민원인의 요구대로 처리되는 비율을 의미하는 용인율이 70%를 넘는 것으로 분석돼 업무처리가 상대적으로 부적절한 것으로 지적됐다. 이같은 사실은 보험감독원이 5일 발표한 "96년 보험민원 동향분석 결과"를 통해 밝혀졌다. 생명보험사 중에서는 BYC가 보험계약 10만...

    한국경제 | 1997.03.05 00:00

  • [제일금고, 신한종금 지분 35%] (인터뷰) 유동천 <회장>

    ... 발돋움하기 의해서다. 대형금융기관으로부터 소외받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한 올바른 금융기관을 만들고 싶었다" -주식 인수작업은 어떻게 진행됐는가. "양정모 전 국제그룹 회장에게서 지난 95년말께 김종호 신한종금 회장과 주식소유권 분쟁을 벌이고 있다는 얘기를 처음 들었다. 주식 인수의사를 타진해온 것은 양 전회장이 김회장을 고발한 지난해 11월께다. 올해초 구체적인 실무작업에 들어가 지난달 10일 주식반환청구권 양수도 계약을 마무리했다. 또 제일은행의 소유지분은 ...

    한국경제 | 1997.03.05 00:00

  • [제일금고, 신한종금 지분 35%] 유회장 "금융그룹화 구상"

    양정모 전 국제그룹 회장과 김종호 신한종금 회장이 소유권을 놓고 분쟁중인 신한종합금융의 인수를 추진하고 있는 제일상호신용금고는 이미 지난달 27일 제일은행으로부터 신한종금 주식 1백4만주(15.27%)를 주당 3만7천원에 매입키로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밝혀졌다. 또 양 전회장으로부터도 지난달 10일 주당 4만5천원에 1백37만주(20.05%)를 인수, 잔금까지 모두 지불한 것으로 밝혀졌다. 총 인수 주식은 2백41만주(35.32%)에 달한다. ...

    한국경제 | 1997.03.05 00:00

  • [한경초대석] 이종호 <해양연맹 초대 총장>

    "21세기 신해양시대를 대비한 해양입국의 선행조건은 국민들의 해양의식을 고취시키는 것입니다. 이순신장군이 거북선이라는 비밀병기로 임진왜란을 대비했듯이 우리도 다가오는 해양분쟁 시대를 맞을 만반의 태세를 갖춰야 합니다" 5일 창립이사회를 가진 민간 해양운동단체인 사단법인 대한민국 해양연맹의 초대 총재로 취임한 이종호씨(68)는 첫 소감을 이같이 밝혔다. -해양연맹의 창립목적은. "미래의 자원과 힘은 결국 바다에서 나온다고 본다. 전세계 ...

    한국경제 | 1997.03.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