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3591-73600 / 74,5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르바초프, 일본 방문길 올라...내일 도쿄도착

    미하일 고르바초프 소련대통령은 수십년동안 지속되어온 영토분쟁으로 냉각된 소련과 일본 두나라 관계를 정상화하기 위한 사명을 띤 4일간의 일본방문을 위해 14일 모스크바를 출발하여 소련 극동지구의 하바 로브스크 에 기착했으며 이곳에 2일간 머문후 16일 일본에 도착한다. 모스크바 공항에서 겐나디 야나예프 부통령,발렌틴 파블로프 총리 등의 환송을 받은 고르바초프는 하바로브스크에 체류하는 동안 제2차 대전후 스탈린의 시베리아 강제노동수용소에 억류되었다가 ...

    한국경제 | 1991.04.15 00:00

  • 세르비아.크로아티아 대통령 오늘 단독회담

    ... 개별적 독립국가로 분리하자는 것인데 많은 분석가들은 내란을 격지않고는 이것이 달성될수 없을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현재의 유고 위기에 있어서는 서로 다른 견해를 갖고 상대방을 불신하고 있는 밀로세비치와 투즈만이 가장 중요한 분쟁인물이 돼있으며 이들은 지난 3월25일 그들 두 공화국의 경계선인 카라조르제보에서 첫 단독회담을 개최했다. 그들은 비밀리에 개최된 이 회담에서 그들의 의견차이를 2개월 이내에 평화적으로 해결한다는데 "결정적인 합의"를 봤다고 발표했으며 ...

    한국경제 | 1991.04.15 00:00

  • 중동평화회의 개최에 원칙합의...베이커국무 중동순방서

    ... 경유지인 시리아의 다마스쿠스에서 11일 하페즈 아사드 대통령과 회담을 가졌으며 시리아측은 지역회의 형태는 반대한다는 입장을 전달한 것으로 라루크 알 샤라 외무 장관이 밝혔다. 샤라장관은 12일 기자회견에서 시리아측은 이스라엘-아랍분쟁과 팔레스타인 문제에 대해 공정하고 포괄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할 의지를 가지고 있음을 천명하면서 그러나 미측의 지역평화회의 개최안에는 반대하는 입장이며 유엔이 주요 역할을 하는 형태의 평화회담을 선호하고 있다고 말했다. 샤라장관은 그러나 ...

    한국경제 | 1991.04.13 00:00

  • 고르비, 방일때 북방영토 협의 용의 밝혀

    미하일 고르바초프 소련 대통령은 자신이 다음주 일본을 방문 할 때 일본측과 오랫동안 분쟁을 별여온 북방영토 문재에 대해 협의할 준비가 돼있다고 12일 일본에서 방영된 한 TV회견을 통해 밝혔다. 고르바초프 대통령은 전날인 11일 모스크바에서 일본 NHK 방송의 시마 게이지 사장과 가진 인터뷰에서 "우리는 이 문제를 협의할 준비가 돼있다"고 말했다. 고르바초프 대통령은 그러나 소련이 하보마이, 시코탄, 쿠나시리, 에토로후 등 4개 도서들을 ...

    한국경제 | 1991.04.13 00:00

  • 대검, 임금투쟁 관련 '전노협'대기업노조 연대회의 내사 착수

    ... 콘도사업계획서를 제출했다. 이에 도는 이를 받아들여 도시계획시설을 종전 호텔에서 관광숙박시설로 변경 결정했고 이어 90년 3월엔 삼익투어라이프가 제출한 콘도사업계획을 승인해줬다. 문제가 된 명암동 산3일대 땅의 소유권 분쟁은 현재까지 법원에 계류중이다. 삼익투어라이프측은 도의 승인후 공사에 들어가 올해 9월까지 객실1백46실과 수영장등 부대시설을 갖춘 콘도를 건립할 계획이었으나 1년이 지난 현재까지 착공조차 하지 않고 있다. 도 관계자는 "삼익투어라이프측이 ...

    한국경제 | 1991.04.12 00:00

  • 미정부, 한국등 35개 하주회사와 분쟁 타결

    국내외 해운업계의 관세 허위신고 관행에 대한 조사를 벌이고 있는 미정부는 10일 일본의 33개사, 한국의 1개사, 자국 회사 1개사 등 35개 하주 회사들이 1천9백만달러 미만의 벌금을 지불하는 선에서 이들 회사와의 분쟁을 종결 짓기로 합의했다. 미연방해사위원회의 크리스토퍼 코치 위원장이 발표한 이같은 조치는 미정부에대해 사실보다 늘린 허위 관세 신고를 하는 해운 회사들로부터 리베이트를 받아온 하주 회사들에 대한 조사 과정에서 나온 것이다. ...

    한국경제 | 1991.04.11 00:00

  • 소련경제 파탄위기...일부공화국 세금 미납으로

    ... 형편"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연방법과 배치되는 공화국 법률들을 유보하고 공화국들이 각종 협정에 의거, 연방정부에 세금을 납부할 수 있도록 보장하기 위해 연방 회의와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련정부는 당초 올해의 재정적자를 2백67억루블(4백54억달러)로 예상 했으나 이미 1/4분기에만 3백11억루블(5백30억달러)에 달했다. 예산문제는 중앙정부로부터 보다 큰 독립성을 획득하려는 각 공화국들과 중앙정부간 분쟁의 주요 진원지가 돼왔다.

    한국경제 | 1991.04.11 00:00

  • "소련, 한국주도 통일선호"...영국 전문가 밝혀

    ... 하나는 한국이 이 문제타결의 지연을 이용, 소련의 풍부한 자원에 접근하고 소련시장을 확보하게 될 것을 우려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내주 도쿄를 방문하는 고르바초프 소련대통령과 일본지도자간의 회담의제중 일.소영토분쟁문제는 극히 적은 일부분에 불과, 만약 소련이 보다 광범한 타협안의 일환으로 영토분쟁 타협을 제의해 올 경우 일본은 그리고 아마도 미국과 중국도 이같은 테탕트 과정을 보다 진전시킬 책임이 그들에게로 전가됐음을 발견하게 될 것 이라고 ...

    한국경제 | 1991.04.11 00:00

  • 대구시 환경분쟁조정위 구성

    92년 광주.전남지역에 국민학교 8개교와 중학교 4개교등 모두 12개교가 신설된다. 광주시교육청은 10일 국교 2부제수업 해소와 중학교 학군 배정의 불합리 를 해소키위해 화정남국교 (서구 염주동), 백일국교(서구 쌍촌동 택지 개발구), 우산국교(광산구 하남택지지구)등 국민학교 3개교와 지원중 (동구 학동), 백운중(서구 백운동), 하남중(광산구 하남택지지구)등 중학교 3개교를 신설키로 하고 오는 7월께 착공할 예정이다.

    한국경제 | 1991.04.10 00:00

  • 치안본부, 9일 경범죄 단속 벌여 3만4백여명 적발

    대구시 환경분쟁조정위원회가 10일 구성됐다. 환경오염피해분쟁조정법에 따라 구성된 환경분쟁조정위는 환경오염으로 인한 건강및 재산상 분쟁사건의 알선,조정기능을 맡게 되는데 1차적으로 수돗물페놀오염으로 인한 분쟁사건을 다룰 계획이다. 부시장을 당연직위원장으로 하는 위원은 학계,법조계,언론계,관계, 사회단체,시민대표,경제계인사등 21명으로 구성됐는데 위원의 임기는 3년이다. 환경분쟁조정위는 25일 첫회의를 열어 수돗물페놀오염사건과 관련 시민들이 ...

    한국경제 | 1991.04.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