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7,3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투자할 곳 못 찾았나…버핏, 6조원어치 자사주 매입

    ... 충격을 받았던 시점에 애플과 아마존 등의 주식을 매수해 엄청난 수익을 올렸지만, 전반적인 실적은 지난해보다 좋지 않다는 평가다. 버크셔해서웨이의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은 55억1천만 달러(6조5천억원)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0% 가량 감소했다. 버크셔해서웨이의 주가도 1분기에 19%가량 떨어졌다. 버크셔해서웨이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불확실성과 위험도는 향후 수익과 현금 흐름, 재정 상태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9 01:04 | YONHAP

  • 뉴욕증시, 미·중 긴장 속 부양책 불확실성 혼조…다우, 0.17% 상승 마감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 고용지표가 예상보다 양호했지만, 미·중 긴장과 부양책 협상 불확실성 등의 요인이 겹치면서 혼조세를 나타냈다. 7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6.50포인트(0.17%) 상승한 27,433.48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12포인트(0.06%) 상승한 3,351.28에 장을 마감했지만,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

    한국경제 | 2020.08.08 05:53 | YONHAP

  • thumbnail
    "中 최고지도부 동정보도 사라져…베이다이허 회의 가능성"

    ... 왕둥펑(王東峰) 당서기가 지난 6월 베이다이허를 방문해 조사·점검한 것도 회의 준비가 이뤄진 신호라고 해석했다. 다만 베이다이허 회의에는 통상적으로 전문가들도 초청되는데, 올해의 경우 아직 전문가 참석과 관련한 내용은 나오지 않고 있다. 올해는 악화일로를 걷는 미중관계에 대한 대응책을 비롯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및 경제 불확실성 등 산적한 현안이 있는 만큼, 회의에서는 이에 대한 의견교환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7 17:35 | YONHAP

  • thumbnail
    "4분기 유동성 장세 약화돼도 성장주, 주도주 자리 유지할 것"

    ... 서서히 넘어갈 수 있기 때문이다. 조 위원은 “4분기에는 부양책 종료와 함께 미국 내에서 금리 인상과 증세 논의가 일어날 수 있다”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율이 낮은 상황인 만큼 미국 대선 불확실성도 주가에 리스크로 작용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4분기 대응책은 현금 보유 확대라고 했다. 그는 “4분기에는 증시 조정기가 올 수 있기 때문에 주식 비중을 줄이고 현금 비중을 늘려서 대응하는 게 맞다”고 했다. 금융 ...

    한국경제 | 2020.08.07 17:08 | 고윤상

  • thumbnail
    [전문] "'스웨디시 패러독스'에 빠진 한국의 산업 R&D, 파괴적 혁신으로 돌파하라"

    ...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혁신성장실장, 나경환 산업통상자원R&D전략기획단장, 이학성 LS일렉트릭 전력시험기술원장이 참석했다. 사회는 유병연 한국경제신문 부장이 맡았다. ▶사회=코로나 사태로 글로벌 공급망이 크게 변화하고 있다.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 산업기술 R&D의 중요성이 과거보다 커졌다. 국내 R&D 정책을 평가해달라. ▶김용래 실장=첫 번째로 유념해야 할 것은 코로나19 사태를 기점으로 산업기술 R&D에 대한 투자가 꺾여선 안 된다는 ...

    한국경제 | 2020.08.07 14:16 | 민경진

  • thumbnail
    NHN, 2분기 매출 4051억원…전년比 10%↑

    ... 오프라인 결제 규모의 경우, 코로나19로 주춤했던 1분기 보다 20% 가량 증가하며 전년 동기 대비 3배 성장, 전체 결제 중 오프라인 비중은 12%까지 확대됐다. NHN 정우진 대표는 "글로벌 팬데믹 현상의 지속으로 사업 환경의 불확실성이 커지는 가운데서도 결제와 커머스, 게임, 클라우드 등 언택트 부문의 고른 성장이 두드러지고있다"며 "남은 하반기에는 출시 5주년을 맞은 페이코가 간편결제를 넘어 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점차 진화를 거듭하는 한편, 게임 부문에서도 '용비불패M'과 ...

    게임톡 | 2020.08.07 10:17

  • thumbnail
    11000 넘은 나스닥, 어떻게 대응할까…월가 구루의 조언 [여기는 논설실]

    ... 합리적일 수 있지만, 또 다른 일에서는 완전히 비이성적일 수도 있다는 것이다. 이런 행동경제학은 금융시장이 어떻게 움직이는지 좀 더 잘 이해할 수 있게 해준다. 그렇다고 우리 속의 악마를 정복할 수 있다는 뜻은 아니다. 모두가 불확실성에서 스트레스를 받고 있을 때 시장에는 비교적 예측가능한 바이어스(bias)들이 쉽사리 나타난다. 이런 경향에 대해 이해한다면 그런 바이어스가 나타날 때 그에 저항하고 과민 반응을 하지 않을 수 있다. ③ 변화는 항상 예상보다 빠르게 ...

    한국경제 | 2020.08.07 10:03 | 김현석

  • thumbnail
    NHN, 2분기 영업익 265억…"페이코·커머스 실적 견인"

    ... 증가했다고 밝혔다. 특히 오프라인 결제 규모는 코로나19로 주춤했던 지난 1분기보다 20%가량 증가했다. 전체 결제 중 오프라인 비중은 12%까지 확대됐다. 정우진 NHN 대표는 "글로벌 팬데믹 현상의 지속으로 사업 환경의 불확실성이 커지는 가운데서도 결제와 커머스, 게임, 클라우드 등 언택트 부문의 고른 성장이 두드러지고있다"며 "하반기에는 출시 5주년을 맞은 페이코가 간편결제를 넘어 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점차 진화를 거듭하는 한편, ...

    한국경제 | 2020.08.07 09:47 | 조아라

  • thumbnail
    질주하는 동학개미…코스피, 나흘째 '연고점'

    ... 이날 지난주 실업보험 청구자 수가 전주 대비 24만9000명 줄어든 118만6000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시장 예상치 140만명을 밑도는 수치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 추가 부양책 관련 불확실성은 투자심리를 약하게 하는 부분"이라면서도 "상원과 하원의장이 적극적인 합의 의사를 보이는 만큼 국내 증시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 말했다. 같은 시각 코스피에서 개인은 1743억원 매수 우위다. ...

    한국경제 | 2020.08.07 09:31 | 윤진우

  • thumbnail
    NHN 2분기 영업이익 작년보다 4%↑…"페이코·커머스 성장"(종합)

    ... 등 기술 부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2.3% 늘어난 396억원이었다. 여행 등 기타 사업 부문 매출은 21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58.1% 감소했다. NHN 정우진 대표는 "글로벌 팬더믹 지속으로 사업 환경의 불확실성이 커진 가운데서도 결제, 커머스, 게임, 클라우드 등 언택트 부문이 고르게 성장했다"며 "하반기에는 페이코를 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진화시키고, 게임 부문에서도 '용비불패M' 등 기대작을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7 09: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