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78,2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규 단지 분양가 책정 때 규모 비슷한 인근 시세 반영

    ... 분양가를 산정하고 있으나, 앞으로는 단지 규모와 브랜드가 비슷한 단지 시세를 선별적으로 적용해 분양가를 선정할 방침이다. HUG는 이달 고분양가 심사 매뉴얼 개정 작업을 마무리해 발표할 예정이다. 지자체마다 분양가 인정 항목, 심사 방식 등이 달라 불확실성이 컸던 분양가 상한제 심의 기준도 구체화하기로 했다. 다만 분양가 상한제의 기존 틀은 그대로 유지하는 만큼 서울 아파트 분양가를 어느 정도 끌어올려 공급을 정상화시킬지는 불투명하다. 하헌형 기자

    한국경제 | 2021.09.15 17:30 | 하헌형

  • thumbnail
    금감원, 우리금융 회장 항소 검토…정치에 휘둘리는 '시장친화' 약속

    ... 감독 관행을 끊어내겠다”는 메시지도 컸다. 항소 포기는 무리한 제재 관행을 끊어내겠다는 당국의 상징적인 ‘의지 표명’이 될 것이란 기대가 컸다. 그러나 갑자기 기류가 바뀌면서 금융권은 또다시 긴 불확실성의 안갯속에 빠지게 됐다. 윤석헌 전 금감원장은 DLF·라임·옵티머스 등 잇단 펀드 사고와 관련해 금융사 전·현직 임원들에게 줄지어 중징계를 내린 바 있다. 금감원이 항소한다면 손 회장 외 다른 ...

    한국경제 | 2021.09.15 17:24 | 정소람

  • thumbnail
    추석연휴 앞두고 `주식 들고갈까 vs 팔고갈까`

    ... 추석 연휴 전 주식 투자 전략을 정경준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최근 6년간 추석 연휴를 전후로 일주일간의 코스피 수익률입니다. 연휴 이후에 이전보다 수익률이 더 좋았던 경우가 6번 가운데 4번입니다. 연휴 기간 발생할 수 있는 불확실성을 피하고 싶은 투자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해석되는데, 2018년 미·중 무역갈등 이슈를 제외하면 추석 연휴 이후 큰 조정은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이효석 SK증권 연구원 : 추석 연휴 전에 주가가 하락한 이유는 (연휴 기간 무슨 ...

    한국경제TV | 2021.09.15 17:00

  • thumbnail
    무디스, SK하이닉스 신용등급 전망 '부정적'으로 하향

    ... 밝힌 이후 SK하이닉스의 신용등급을 재검토해왔다. 션 황 무디스 연구원은 "'부정적' 전망은 인텔의 낸드 사업 통합에 대한 일정 수준의 이행 리스크, 사업 양수가 마무리된 이후 SK하이닉스의 차입금 축소 의지 및 역량에 대한 불확실성을 고려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신용등급 재확인은 SK하이닉스의 시장지위가 강화되고 있다는 점, 경기주기의 변동에도 탄탄한 수익성과 양호한 재무 레버리지를 유지하는 회사 역량을 고려한 것"이라며 "이러한 요인은 향후 예정된 ...

    한국경제 | 2021.09.15 14:49 | YONHAP

  • thumbnail
    끝없는 물류난에 SM상선 "17번째 임시선 투입…연내 상장"

    ... 선박은 `물류대란`으로 수출난을 겪고 있는 화주들에게 즉시 선복을 공급하기 위해 최근 매입한 4,300TEU(20ft 컨테이너 1개)급 컨테이너선으로 알려졌다. SM그룹의 해운 계열사인 SM상선은 전 세계적인 물류 공급망 불확실성 증대로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기업들의 애로사항 해소에 힘쓰는 상황이다. 무역협회와 MOU를 체결하고 매주 중소 수출화주를 위한 전용 선적 공간을 제공하는 한편, 올 연말까지 약 10항차 이상의 임시 선박을 추가로 투입할 ...

    한국경제TV | 2021.09.15 14:39

  • thumbnail
    "비트코인 ETF 승인 서둘러야"...피델리티, SEC에 요구

    ... 것은 분명한 문제"라고 지적했다. 한편 일부 전문가들은 게리 겐슬러의 이번 발언이 가상화폐 시장에 유리하게 작용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글로벌 신용평가사 피치는 이날 보고서를 통해 "가상화폐에 대한 규제 정책이 강화된다는 뜻은 가상화폐 시장이 제도권에 진입하는 것을 의미한다"라면서 "제도권 진입 시 현재 가상화폐 시장이 보이는 변동성과 불확실성이 많이 줄어들 것"이라고 진단했다. 홍성진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9.15 13:31

  • thumbnail
    MS, 반독점 이슈에 `비상`...반독점 소송전문가 전진배치

    ... 전문가를 부회장으로 임명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한편 마이크로소프트는 최근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확산세를 고려해 사무실 정상 출근 계획을 무기한 연기할 예정이라고 밝혀 화제가 된 바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코로나19 불확실성을 고려해 사무실을 언제 다시 열지 모르는 상황이 됐다"라면서 "공중보건 지침을 고려해 향후 사무실 출근 일정을 다시 논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앞서 아마존, 구글, 페이스북, 애플 등 미국의 주요 IT 기업들은 오는 2022년 ...

    한국경제TV | 2021.09.15 10:45

  • thumbnail
    1차접종 총 3천458만2천174명, 인구의 67.3%…접종완료 40% 돌파

    ... 백신으로 예방접종이 이뤄진다.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모더나 백신은 2차례 접종이 필요하고 얀센 백신은 1차례 접종으로 끝난다. 1·2차 접종 간격은 백신 종류마다 조금씩 다르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8∼12주, 화이자 백신은 3주, 모더나 백신은 4주 간격을 두고 2차 접종이 권고된다. 다만 추진단은 백신 공급 상황의 불확실성을 반영해 현재 mRNA 백신(모더나·화이자)의 접종 간격을 한시적으로 6주까지 늘려 적용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5 10:32 | YONHAP

  • thumbnail
    “한올바이오파마, 신약 탄생 기대… 美 불확실성은 한계”

    신영증권은 15일 한올바이오파마에 대해 중국 내 안구건조증 신약(HL036) 탄생에 대한 기대감이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다만 자가면역질환 치료제(HL161)의 미국 임상 재개 불확실성을 반영해 목표주가는 4만2000원으로 낮췄다. 한올바이오파마는 지난 7월 대웅제약과 공동개발 중인 ‘HL036’의 임상 3-2상을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신청했다. 이명선 연구원은 “이번 3-2상은 ...

    한국경제 | 2021.09.15 09:34 | 이도희

  • thumbnail
    Premium '디스토피아의 시대'…ESG 확산이 유일한 대안

    ... 코로나19 사태를 거치면서 적나라하게 드러났다. 디스토피아 시대에서는 종전의 규범과 제도보다 정의와 도덕 같은 이른바 행동주의 가치와 기본(back to the principle)이 중시될 가능성이 높다. 디스토피아, 그 자체가 불확실성을 내포해 위험이 상수항(함수 y=a+bx에서 ‘a’)이 되는 시대에 모든 경제 주체가 생존하기 위해서는 ‘ESG’가 최고 덕목으로 떠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그 어느 주체보다 먼저 대응해야 ...

    한국경제 | 2021.09.15 0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