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78,2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스피 0.33% 상승 마감…3,140대 회복(종합)

    ... 외국인의 반도체주 순매수 유입으로 삼성전자, SK하이닉스가 상승 전환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만 추석 연휴를 앞둔 가운데 경기회복 둔화 우려 및 중국 기업 규제 및 헝다 리스크, 9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등 대내외 불확실성 변수들이 공존하며 투자심리는 아직 위축된 모습"이라고 평가했다. 시가총액 상위권에서 삼성전자(1.45%), SK하이닉스(2.88%), 삼성바이오로직스(1.86%), 카카오뱅크(1.34%) 등이 1%대 이상 상승했다. 최근 ...

    한국경제 | 2021.09.17 16:01 | YONHAP

  • thumbnail
    정부 "제주2공항, 환경영향 등 종합해 고려"

    ... 2.8%·국내선 0.7%), 화물은 연 1.5%(국제선 1.6%·국내선 0.7%) 성장할 전망이다. 여객 수요는 2025년 1억7000만명, 2050년 2억7000만명으로 추산된다. 화물 수요는 2025년 543만t, 2050년 787만t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코로나19 사태로 불확실성이 여전한 상황에서 국토부는 추후 2∼3년간 수요 추이를 지속해서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이혜인 기자 hey@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17 14:44 | 이혜인

  • thumbnail
    10월까진 덜 오른 주식으로 몸 사려라 [허란의 경제한끼]

    ... 위축된 탓인데요. 주가 상승 모멘텀은 언제, 어떤 계기로 만들어질까요? 김한진 KTB투자증권 수석연구위원은 16일 유튜브채널 한경 글로벌마켓 ‘허란의 여의도나우’에서 “코스피 시장은 미래 이익에 대한 불확실성 때문에 현재 악재에 민감하고 호재에 무덤덤한 교착상태에 빠진 상태”라며 “내년 반도체 실적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이 나올 때까지 추석연휴 이후 두세 달 동안은 그동안 소외됐던 주식에 관심을 갖는 게 필요하다”고 ...

    한국경제 | 2021.09.17 12:00 | 허란

  • thumbnail
    금감원·손태승 법적공방 장기화…다른 금융사 CEO 제재는

    ... '문책경고'를 사전통보하고 지난 7월 15일 1차 제재심을 열었다. 애초 8월 말에 2차 제재심이 속개될 것이란 관측이 나왔지만, 손 회장 선고 공판 연기 등으로 미뤄진 상황이었다. 금융권에서는 금감원의 항소 결정이 제재와 관련한 금융권 전반의 불확실성과 피로도를 키운다는 우려가 나온다. 이에 대해 금감원은 금융위와 협의해 금융권의 애로사항에 대해 신중히 고민하고, 향후 추가적인 사법 판단을 받아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7 11:50 | YONHAP

  • thumbnail
    주택금융공사, 콜옵션 없는 스트레이트 MBS 첫 발행

    ... 콜옵션 없는 만기일시상환 조건으로 돼 있다. 이번 스트레이트 MBS는 만기 1·2·3·5년물의 약 5천400억원 규모다. 국고채 금리 상승에도 최종 발행금리는 지난 3일 발행한 MBS 발행금리 2.036% 대비 0.161%p떨어진 1.875%다. 주금공은 "투자자의 수요에 맞춰 발행 만기를 축소하고, 콜옵션의 불확실성을 줄여 조달금리 인하가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발행구조 다변화를 통하여 투자자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7 11:42 | YONHAP

  • thumbnail
    금감원, 손태승 회장 징계취소 1심판결에 항소 결정(종합2보)

    ... 하나은행(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과 소송이 진행 중인 점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금감원은 이 과정에서 "금융위원회와 긴밀하게 협의했다"고 강조했다. 항소로 인해 제재 확정이 지연될 수 있으며, 향후 제재 방향이 결정되지 않아 불확실성이 커질 수 있다는 지적에 금감원은 "항소는 법적으로 14일 기한이 있어서 먼저 결정한 불가피한 측면이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달 27일 서울행정법원 행정11부(강우찬 부장판사)는 손 회장이 금감원장을 상대로 낸 문책경고 등 취소 ...

    한국경제 | 2021.09.17 11:11 | YONHAP

  • thumbnail
    1차 접종 총 3천541만4천516명, 인구의 69%…오늘 중 70% 돌파(종합)

    ... 백신으로 예방접종이 이뤄진다.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모더나 백신은 2차례 접종이 필요하고 얀센 백신은 1차례 접종으로 끝난다. 1·2차 접종 간격은 백신 종류마다 조금씩 다르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8∼12주, 화이자 백신은 3주, 모더나 백신은 4주 간격을 두고 2차 접종이 권고된다. 다만 추진단은 백신 공급 상황의 불확실성을 반영해 현재 mRNA 백신(모더나·화이자)의 접종 간격을 한시적으로 6주까지 늘려 적용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7 10:27 | YONHAP

  • thumbnail
    정부 "내수 불확실성 지속"…8월 카드 승인액 7.2% 증가(종합)

    승용차·할인점 판매 감소…소비자심리지수는 두달째 하락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확산에 따른 내수 관련 불확실성이 이어지고 있다고 17일 진단했다. 물가 역시 당초 예상보다 상방 압력이 확대되며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이라고 봤다. 기획재정부는 이날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9월호)'에서 "최근 우리 경제는 견조한 수출 호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코로나 재확산에도 불구하고 고용이 개선 흐름을 이어갔으나, 대면서비스업을 ...

    한국경제 | 2021.09.17 10:04 | YONHAP

  • thumbnail
    정부 "내수 불확실성 지속"…8월 카드 승인액 7.2% 증가

    승용차·할인점 판매 감소…소비자심리지수는 두달째 하락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확산에 따른 내수 관련 불확실성이 이어지고 있다고 17일 진단했다. 기획재정부는 이날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9월호)'에서 "최근 우리 경제는 견조한 수출 호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코로나 재확산에도 불구하고 고용이 개선 흐름을 이어갔으나, 대면서비스업을 중심으로 내수 관련 불확실성은 지속되는 모습"이라고 분석했다. 기재부는 코로나 ...

    한국경제 | 2021.09.17 10:00 | YONHAP

  • thumbnail
    카카오, 규제 리스크에 12만원 아래로…모빌리티 상장도 연기

    ... 3영업일을 제외하고 모두 하락 마감하면서 지난달 말 대비 20% 넘게 하락했다. 정부와 여당의 빅테크 규제가 집중된 카카오그룹이 계열사들의 기업공개(IPO) 일정을 잇달아 연기하고 있다. 이에 다른 카카오 자회사들의 상장 계획도 불확실성이 커지는 상황이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카카오모빌리티는 최근 상장 주관사 선정을 위한 입찰제안서 제출 시한을 연기했다. 회사는 IPO 절차를 보다 신중히 준비하기 위해 입찰 마감 시한을 소폭 늦췄다는 입장이지만 시장에서는 카카오모빌리티가 ...

    한국경제 | 2021.09.17 09:44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