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8411-78420 / 78,8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기논쟁과 주가] 전문가 시각 : 확실성있는 통화정책 제시

    ... 아니라 공급능력을 확대시켜 물가를 안정시키는 데에도 도움을 줄 것이다. 결국 때이른 경기과열논쟁은 기업및 투자자등 경제주체들의 의사결정에 혼란을 가져 왔으며 꺾일 줄 모르고 지속되는 고급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금시장에 불확실성을 가중시킴으로써 경제 전반에 불필요한 비용을 지불 하게 하고 있다. 물가안정기조의 정착을 통한 경제의 체질개선및 경쟁력 강화는 주식시장의 안정적 성장에도 매우 중요하다. 그러나 물가안정을 위해 총통화증가율에 집착하는 통화운용방식은 ...

    한국경제 | 1995.02.27 00:00

  • [해외출판가] (새책) 엘리트들의 반란과 민주주의의 배신 등

    ... 경쟁전략 혁신적인 기술의 등장은 기존기업에 있어 위기인 동시에 기회가 될 수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기업이 경영과 기술전환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제시 했다. 저자는 혁신적인 기술이 등장할 때 동반하는 투자에 대한 불확실성을 어떻게 판단하고 극복하느냐가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있다. 저자는 신타쿠 준지로 학습원대 조교수. ( 유비각 간 2,163엔 ) 에디슨 (EDISON) 미국의 작가 네일 발드윈이 쓴 과학자 에디슨전기. 에디슨의 사고방법을 ...

    한국경제 | 1995.02.21 00:00

  • [서평] '지방화와 국가전략'..복지/환경등 '우리 얘기' 관심

    *** 한경 서평위원회 선정 제일경제연구소 편 지방화시대에 대한 감격과 기대이면에 존재하는 각종 불투명성과 불확실성 을 걱정하면서 제일경제연구소가 "지방화와 국가전략"이라는 단행본을 출간 했다. 비교적 젊으면서 해당분야의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는 15명의 학자들이 지방화시대의 국가적인 정책과제를 점검해 보고 그 대응전략을 제시했다. 그들의 메시지속에는 지자제의 성공적인 실시를 위한 대안뿐 아니라 지방화시대를 꾸려가는데 필요한 국가적인 ...

    한국경제 | 1995.02.21 00:00

  • [한경시론] 경기, 과열수준인가..임동승 <삼성경제연 소장>

    ... 보도가 나오자 실로 시장반응은 민감했다. 금융긴축을 강화할 것이라는 우려로 시장금리는 연초이래 급등하고 있고 이에따라 증시도 크게 하락하는등 침체의 늪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민간기업들은 금리의 급등과 금융상황의 불확실성속에서 설비투자계획추진 에 큰 혼란을 겪고 있다. 그러면 현재의 상황이 과연 경기과열 수준인가. 필자의 판단으로는 지금은 결코 공급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총수요 수준을 억제해야할 정도의 과열로 볼 수는 없다. 그 이유로는 먼저 ...

    한국경제 | 1995.02.21 00:00

  • 국제 금융시장 불안 지속...달러화 급락/마르크화 급등

    ... 형태는 마르크가치의 폭등에 따른 유럽외환시장의 혼란이다. 마르크의 강세는 곧 이탈리아 리라화등 다른 유럽통화가치의 폭락을 의미한다. 리라는 이날 예산안을 둘러싼 집권여당과 야당간의 대립,경상적자의 확대등 이탈리아정치.경제의 불확실성으로 마르크에 대해 또다시 사상최저(마르크당 1,069.7리라)를 기록했다. 영국파운드가치도 유럽통화통합에 대한 집권 보수당의 내분으로 마르크에 대해 사상최저치인 파운드당 2.3130마르크에 근접해 있다. 마르크강세는 국제금융시장에서 ...

    한국경제 | 1995.02.17 00:00

  • 멕시코 경제불안 일파만파 .. 국제금융시장 혼란 가속

    ... 마르크가치의 폭등에 따른 유럽외환시장의 혼란이다. 마르크의 강세는 곧 이탈리아 리라화등 다른 유럽통화가치의 폭락을 의미한다. 리라는 이날 예산안을 둘러싼 집권여당과 야당간의 대립, 경상적자의 확대 등 이탈리아정치.경제의 불확실성으로 마르크에 대해 또다시 사상최저 (마르크당 1,069.7리라)를 기록했다. 영국파운드가치도 유럽통화통합에 대한 집권 보수당의 내분으로 마르크에 대해 사상 최저치인 파운드당 2.3130마르크에 근접해 있다. 마르크강세는 국제금융시장에서 ...

    한국경제 | 1995.02.17 00:00

  • [사설] (17일자) 궁금한 등소평사후의 중국 진로

    ... 당분간 경제발전보다는 체제수호로 바뀔 공산이 크다. 전문가들은 등의 사망에도 불구,단기적으로 중국은 강택민을 중심으로 한 현재의 집단지도체제에 아무런 변화도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최고 지도자의 사망에 따른 불확실성의 증대에 대처한다는 차원에서 중국의 경제정책도 단기적으로는 성장보다는 안정에 최우선목표를 둘 것 으로 전망된다. 다만 이같은 안정위주의 경제정책은 오래 지속될수 없을 것이다. 안정위주의 긴축정책이 지속되면 그동안 고속성장에 ...

    한국경제 | 1995.02.16 00:00

  • 세계 정치경제 불확실 가중, 국제금융시장 불안 지속

    세계정치경제에 불확실성이 가중되면서 달러와 파운드화가치가 급락하고 주요증시의 주가등락이 교차되는등 국제금융시장의 불안이 지속되고 있다. 14일 뉴욕시장에서 미달러가치는 독일마르크화에 대해 전날의 달러당 1.6185마르크에서 1.5086마르크로 급락,2주만의 최저를 기록했다. 일본엔화에 대해서도 전날의 달러당 98.9 3엔에서 98.52엔으로 내려가는 등 최근의 하락세가 지속됐다. 미금융당국의 추가금리인상여부에 관해 투자자들의 전망이 엇갈리면서 ...

    한국경제 | 1995.02.15 00:00

  • [사설] (10일자) 고금리질곡에서 벗어나야 산다

    ... 된다. 고금리는 자산보유자의 불로소득을 조장한다. 돈 갈증에 허덕이는 기업인들을 눈멀게 하는 투기성 머니게임이 경제질서를 무너뜨리고 상거래의 도덕성을 파괴하기 때문이다. 고금리의 지속은 국민경제를 서서히 고사시킨다. 불확실성이 높고 위험도가 큰 투자가 줄어 새로운 창업과 고용창출이 사라져 경제의 생명력을 갉아먹기 때문이다. 고금리속에서도 기업이 살 수 있다는 것은 개발연대의 환상이다. 제 값을 낼 수 있는 상업기업은 마음껏 쓸 수 있는 돈이어야 한다. ...

    한국경제 | 1995.02.09 00:00

  • [펀드매니저 증시진단] '팔자' '사자' 모처럼 세력 균형

    ... 정책당국의 긴축의지등에서 비롯된 실세금리의 상승 추세는 장기회 될 가능성이 크다"는 논리로 요약할수 있다. 결과적으로 이러한 우려는 고점대비 200P를 상회하는 종합주가지수의 낙폭을 가져올 만큼 위력적이었으며 주식투자의 속성인 불확실성(risk)을 기관이나 개인투자자 모두에게 다시한번 디새겨 주었던 것이다. 그러면 이러한 우려는 어느정도의 현실성을 갖고 있는가? 첫번째의 경기정점 우려는 주가에 과잉반영되었을 가능성이 높다. 즉 현상황은 지난 80년대말의 경기하강국면과는 ...

    한국경제 | 1995.02.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