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3,9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도네시아 "시노백 2차 접종자 예방효과 94%…임상보다 좋아"

    ... 위한 검사를 했는지는 불분명하다고 단서를 달았다. 인도네시아 당국은 지난해 시노백 백신의 3상 시험을 서부자바주 반둥에서 진행하도록 허용한 결과 백신 효과가 65.3%로 확인됐다며 올해 1월 긴급 사용을 승인했다. 시노백 백신은 브라질의 3상 시험에서 효과가 50.38%로 나타났고, 지난달 가오푸(高福) 중국 질병예방통제센터 주임이 "지금 있는 백신의 보호율이 높지 않은 문제를 해결하는 것도 고려해야 한다"고 말하면서 '저 효과 물 백신' 논란이 일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1.05.12 16:26 | YONHAP

  • thumbnail
    현대로템, 브라질 자회사에 951억원 투입…"경영 정상화 추진"(종합)

    현대로템은 브라질 내에서 철도 생산·판매 사업을 하는 자회사인 현대로템의 브라질법인에 951억원을 투입한다고 12일 밝혔다. 현대로템은 이날 브라질법인의 주식 4억4천392만1천504주를 약 951억원에 추가 취득한다고 공시했다. 이는 이사회에서 브라질법인의 유상증자에 100% 참여하는 것을 결정하는 데 따른 것으로, 취득 규모는 작년 말 기준 자기 자본 대비 7.1% 수준이다. 브라질법인은 현대로템이 100% 출자한 법인으로, 주식 취득 뒤 ...

    한국경제 | 2021.05.12 15:49 | YONHAP

  • thumbnail
    니코틴 없어서 괜찮다?…"전자담배 달콤한 향이 청소년 유인"

    ... 담배와 향이 나는 시가 판매를 전면 금지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최근 밝혔다. 이미 미국은 멘솔 이외의 인공 천연향을 비롯해 딸기, 포도, 오렌지 등을 포함한 향료를 담배에 첨가하지 못하도록 규제하고 있다. 유럽연합(EU) 캐나다 브라질 등도 특정한 향이 나는 담배 제조 및 판매를 금지한다. 한편 국내에서는 가향담배에 대한 법적 규제가 미비하다. 가향담배의 판매를 금지하는 법안이 발의돼 있지만 담배업체 등의 반발이 거세 통과는 쉽지 않을 전망이다. 액상형 전자담배에 ...

    한국경제 | 2021.05.12 15:39 | 최한종

  • 현대로템 "브라질 자회사 주식 951억원에 추가취득"

    코스피 상장사 현대로템은 브라질의 철도생산 및 판매 자회사(Hyundai Rotem Brasil Industria E Comercio De Trensa.)의 주식 4억4천392만1천504주를 약 951억원에 추가 취득한다고 12일 공시했다. 주식 취득 뒤 지분율은 100%가 된다. 주식 취득 예정일은 17일이다. 현대로템은 이번 주식 취득의 목적을 "재무구조 개선 등"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15:20 | YONHAP

  • thumbnail
    끝없이 쏟아지는 인도 사망자…하루 4천200명 숨져 최다기록

    ... 일일 신규 사망자 수(전날부터 약 24시간 동안 각 주의 집계치 합산)는 4천205명으로 집계됐다. 인도의 신규 사망자 수는 지난 8일 4천187명으로 최고치를 찍고 며칠 감소하다가 이날 다시 종전 기록을 넘어섰다. 인도에서는 브라질 등을 제치고 연일 세계에서 가장 많은 사망자가 쏟아지는 중이다. 누적 사망자 수는 25만4천197명으로 불어났다. 사망자가 급증하면서 화장장들은 24시간 가동에도 불구하고 이를 감당하지 못하고 있으며 매장지도 곳곳에서 동이 나는 ...

    한국경제 | 2021.05.12 13:18 | YONHAP

  • thumbnail
    부천서 남아공발 변이 확산…26일까지 검체검사 의무화 행정명령

    ... 2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부과할 방침이다. 앞서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전날 0시 기준 부천시 상동 노인주간보호센터 관련 확진자 103명 가운데 22명이 남아공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남아공 변이는 영국·브라질 변이와 더불어 감염력이 더 센 것으로 알려져 주요 변이 3종으로 꼽힌다. 특히 코로나19 백신이나 치료제의 효과가 크지 않은 것으로 나타나 주의가 요구된다. 부천시 관계자는 "해외유입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을 차단하고자 이번 행정명령을 ...

    한국경제 | 2021.05.12 12:40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 주간 일평균 사망 약 2개월만에 2천명 밑돌아

    3차 확산 우려 여전…하루 확진자 아직 7만명대 브라질의 코로나19 주간 하루 평균 사망자가 거의 2개월 만에 2천 명을 밑돌아 진정세를 반영했다. 11일(현지시간) 브라질 주요 매체로 이루어진 언론 컨소시엄에 따르면 최근 1주일 동안의 하루 평균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망자는 이날 1천980명으로 나왔다. 주간 하루 평균 사망자는 지난 3월 17일(2천31명)부터 전날까지 55일째 2천 명을 넘었다. 이처럼 코로나19 피해가 ...

    한국경제 | 2021.05.12 11:32 | YONHAP

  • thumbnail
    WHO "인도발 코로나 변이, 전세계 44개국으로 확산"

    ... 국가에서도 확인된 것으로 보고가 들어온 상황"이라면서 인도를 제외하고는 영국이 최대 확산국이라고 덧붙였다. 전날인 10일 WHO는 B.1.617을 '우려 변이'(variant of concern)로 지정했다. 앞서 지정된 영국·브라질·남아공 변이에 이어 네 번째다. 우려 변이는 원조 바이러스보다 전염성, 치명성, 백신 회피 가능성 등에서 더 위험하다는 뜻이다. 그간 인도발 변이는 '관심 변이'(variant of interest)로 분류됐었다. WHO는 B.1.617이 ...

    한국경제 | 2021.05.12 10:59 | YONHAP

  • thumbnail
    브라질·슬로바키아, AZ백신 접종 유보·대상 제한

    캐나다 온타리오주도 희소 혈전증 우려로 1회차 접종 중단 브라질 보건 당국은 11일(현지시간) 임신부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유보한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이런 조처가 이 백신을 맞은 임신 23주차 35세 여성이 10일 뇌졸중으로 사망한 뒤 이뤄졌다고 전했다. 브라질에서는 AZ를 비롯해 화이자, 중국 시노백의 코로나19 백신이 사용승인을 받았다. 슬로바키아 보건부도 11일 AZ백신의 1회차 접종을 유보한다고 발표했다. ...

    한국경제 | 2021.05.12 08:19 | YONHAP

  • thumbnail
    오늘 600명대 확진 예상…변이 바이러스 확산

    ... 검사건수 감소 영향이 사라지면서 다시 증가세가 나타나는 것이다. 이런 가운데 해외유입 변이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어 불안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방대본에 따르면 전날 0시 기준으로 영국·남아프리카공화국·브라질발(發) 변이 바이러스 등 주요 3종 변이 감염자는 총 808명으로 집계됐다. 이들 변이 감염자 808명과의 접촉력이 확인돼 사실상 변이 감염자로 추정되는 역학적 연관 사례 1천89명을 추가하면 총 1천897명에 달한다. 여기에다 ...

    한국경제TV | 2021.05.12 0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