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9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영국 정부 '위성 인터넷망' 원웹 지분 45% 인수

    브렉시트에 따른 EU 갈릴레오 위성항법시스템 차단 우회 영국 정부가 인도의 대형 통신기업 '바르티 글로벌'과 손잡고 파산한 위성 운용 기업 '원웹'(OneWeb)을 10억달러에 낙찰받았다. 영국 정부는 바르티 글로벌과의 컨소시엄에 총 5억 달러를 투자하고, 원웹의 지분 45%를 인수하게 된다. 런던에 본사를 둔 원웹은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스페이스X와 위성 인터넷망 구축 경쟁을 벌였으나 지난 3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

    한국경제 | 2020.07.04 11:32 | YONHAP

  • thumbnail
    영국 존슨 "EU와의 무역협정 합의 낙관…안되면 호주 모델 가능"

    ... 관계를 갖되, 특정 상품이나 항공 등 중요한 분야에서는 별도 합의를 체결하는 방식이다. 앞서 영국과 EU는 이번 주 브뤼셀에서 무역협정을 포함한 미래관계 협상을 재개했지만 큰 진전을 보지 못한 채 종료했다. 미셸 바르니에 EU 브렉시트 협상 수석대표와 데이비드 프로스트 영국 총리 유럽보좌관 간 일대일 만남 역시 취소됐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존슨 총리는 이날 LBC 라디오에 출연한 자리에서 영국 정부가 EU 규칙을 존중하지 않는 것이냐는 지적에 "아니다, 조금도 ...

    한국경제 | 2020.07.03 19:58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홍콩보안법 우려…중국과 인권문제 계속 논의"

    ... 대해 당연히 지지한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과의 양자 대화에서 인권 문제는 되풀이되는 의제"라며 "올해도 그럴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EU가 인권 문제에서 투명성을 추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메르켈 총리는 또한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이후 미래관계를 둘러싼 EU와 영국 간의 협상이 제대로 진전되지 않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면서 "독일과 EU는 협상이 성사되지 않을 가능성에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영국이 지난 1월 31일 EU를 탈퇴함에 ...

    한국경제 | 2020.07.02 01:32 | YONHAP

  • thumbnail
    [신간] '반일 종족주의'의 오만과 거짓

    ... 지음. 영국은 유럽연합(EU)에 가입하기 위해 유난히 공을 들였다. 하지만 지난 1월 31일 유럽연합에서 돌연 탈퇴해버렸다. 3수 끝에 이룬 통합이었지만 소속감이 유달리 낮았고, 급기야 탈퇴의 길을 선택하기에 이른 것. 이른바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였다. 역사적으로 영국은 유럽에 속하면서도 그 소속감은 낮았다. 유럽 역사와 끊임없이 관련해왔지만 정작 유럽과 선을 긋는 일이 많았다. 이처럼 영국인이 유럽과의 차별성을 유독 강조해온 이유와 배경은 뭘까? 영국은 ...

    한국경제 | 2020.07.01 14:59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메르켈과 통화때 '어리석다'…메이에겐 '바보' 비난"

    ... 어리석다면서 러시아의 호주머니 속에 있다고 비난했다. 독일은 이후 이 통화가 너무 비정상적이라고 판단해 내용을 볼 수 있는 당국자를 축소하는 등 특별 조치를 취할 정도였다고 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테리사 메이 전 영국 총리에게는 브렉시트와 이민 문제 등을 놓고 '바보', '줏대가 없다'고 공격한 것으로 알려졌다. 메르켈 총리는 트럼프 대통령의 공격을 마이동풍으로 여기며 침착함을 유지했지만, 메이 전 총리는 불안해했다고 CNN은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0.07.01 03:46 | YONHAP

  • thumbnail
    EU-영국, 미래관계 대면 협상 재개

    유럽연합(EU)과 영국이 29일(현지시간)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이후 양측의 미래관계를 둘러싼 대면 협상을 재개했다고 AFP 통신이 전했다. 양측은 EU 측 협상 수석대표인 미셸 바르니에와 영국 측 협상 대표인 데이비드 프로스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협상을 벌였다. 앞서 EU와 영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화상으로 협상을 진행했다. 그러나 올해 말까지 합의에 도달하기 위해서는 협상에 속도를 ...

    한국경제 | 2020.06.29 21:44 | YONHAP

  • thumbnail
    브렉시트·코로나·홍콩사태…'퍼펙트 스톰'에 휩싸인 영국

    안녕하세요? 오늘은 영국 이야기입니다. 영국이 퍼펙트 스톰, 삼각파도 속에서 위태로운 지경이 됐습니다. 첫 번째 파도는 브렉시트, 즉 유럽연합(EU)과의 결별 사건이고요. 두 번째 파도는 엄청난 피해를 입히고 있는 코로나 사태, 세 번째 파도는 홍콩 국가안전법 제정 때문에 중국과의 사이에 형성되고 있는 적대적 관계입니다. 브렉시트 협상 지지부진에 코로나 사태 터져 브렉시트부터 알아보죠. 영국이 드디어 2016년부터 시작된 브렉시트를 했습니다. ...

    한국경제 | 2020.06.29 09:00

  • thumbnail
    브렉시트·코로나 사태로 신흥국 통화 닮아가는 파운드화

    영국 파운드화가 신흥국 통화 수준으로 위상이 낮아졌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여파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까지 겹치면서 세계 속 영국 경제 비중이 빠르게 위축되고 있기 때문이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카말 샤르마 뱅크오브아메리카 환율 담당 애널리스트가 이 같은 견해를 밝혔다고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샤르마는 영국이 2016년 브렉시트를 선언한 이후 파운드의 거래 환경과 큰 변동폭을 ...

    한국경제 | 2020.06.26 15:48 | 박상용

  • thumbnail
    [세계의 창] 브렉시트·코로나 벽 마주한 英 대학 연구실

    ... 할렐루야 합창곡으로도 유명한 ‘메시아’ 등을 작곡해 영국의 음악 위상을 크게 고양했다. 사후에는 웨스트민스터 사원에 안장됐다고 한다. 이들이야말로 진정으로 영국을 사랑한 세계화된 유럽인이었다. 2016년 6월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투표가 예상외로 아슬아슬한 차이로 통과됐다. 이후 여러 충격이 있지만, 제일 큰 충격은 대학교수들에게 미치지 않았을까? 옥스퍼드대, 케임브리지대의 1년 예산은 3조원가량 되는데 유럽에서 교수들이 유치하는 연구비가 15~20%를 ...

    한국경제 | 2020.06.22 17:51

  • thumbnail
    "트럼프, 마크롱이 손대는 것마다 망친다고 생각"

    ... 반면, 마크롱 대통령은 "손대는 것마다 망친다"(turns to shit)고 생각한다고 폭로했다. 또 트럼프 대통령과 테리사 메이 전 영국 총리는 서로 싫어하는 사이라고 볼턴은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메이 전 총리가 브렉시트를 너무 형편없이 처리했다고 평가했다는 설명이다. 볼턴은 화웨이에 5세대이동통신(5G)을 허가하는 문제를 둘러싼 영국과 협상은 "존슨이 총리가 되고 난 뒤에도 매우 어려웠다"면서 "영국이 화웨이에 대한 의존도가 높았기 때문"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6.20 11: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