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스포츠(웨스트우드, 메이저 대회 '악연'…87번 나…)

    ... 나와 한 번도 우승 못 해 메이저 대회 우승 못 한 기록 공동 1위…세 번 준우승이 최고 성적 미컬슨은 US오픈 '30전 0승'…US오픈서 준우승만 최다 6번 리 웨스트우드(48·잉글랜드)와 필 미컬슨(51·미국)이 각각 메이저 ... 웨스트우드 외에 제이 하스(68·미국)도 메이저 대회에 87번 나와 한 번도 우승하지 못했다. 웨스트우드가 7월 브리티시오픈에 나가 또 우승하지 못하면 하스를 제치고 메이저 대회 최다 출전에 우승이 없는 선수 부문 단독 1위가 된다. ...

    한국경제 | 2021.06.21 08:30 | YONHAP

  • thumbnail
    웨스트우드, 메이저 대회 '악연'…87번 나와 한번도 우승 못해

    메이저 대회 우승 못한 기록 공동 1위…2번 준우승이 최고 성적 미컬슨은 US오픈 '30전 0승'…US오픈서 준우승만 최다 6번 리 웨스트우드(48·잉글랜드)와 필 미컬슨(51·미국)이 각각 메이저 대회와 US오픈에 얽힌 악연을 ... 웨스트우드 외에 제이 하스(68·미국)도 메이저 대회에 87번 나와 한 번도 우승하지 못했다. 웨스트우드가 7월 브리티시오픈에 나가 또 우승하지 못하면 하스를 제치고 메이저 대회 최다 출전에 우승이 없는 선수 부문 단독 1위가 된다. ...

    한국경제 | 2021.06.21 07:46 | YONHAP

  • thumbnail
    日·필리핀 이중국적 사소 US여자오픈 우승에 일본 환호

    ... 들썩…장래 일본 국적 선택 가능성에 주목 일본인 아버지와 필리핀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사소 유카(笹生優花)가 여자골프 메이저대회인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하자 일본 열도가 환호하고 있다. 일본 언론은 사소의 우승을 비중 있게 다루며 ... 박인비와 어깨를 견주는 최연소 기록이라고 강조했다. 교도통신은 사소가 히구치 히사코(樋口久子, 1997년 US여자오픈), 시부노 히나코(澁野日向子, 2019년 브리티시 여자오픈)에 이어 일본 여자 선수로 메이저 대회를 제패한 세 ...

    한국경제 | 2021.06.07 18:38 | YONHAP

  • thumbnail
    US여자오픈 역대 챔피언, 메이저 챔피언 무더기 컷 탈락

    US여자오픈 '컷 탈락 잔혹사'는 올해도 이어졌다. 역대 챔피언과 최근 메이저대회를 제패한 스타 선수들이 5일(한국시간) 2라운드를 마치고 줄줄이 짐을 쌌다. 이번 대회에 출전한 US여자오픈 역대 챔피언은 모두 13명. 이 ... 타수를 넘지 못했다. 작년 메이저대회 우승자 4명 가운데 2명이 컷 탈락한 것이다. 2018년과 2019년 브리티시여자오픈 정상에 올랐던 조지아 홀(잉글랜드)과 시부노 히나코(일본)도 짐을 꾸렸다. 2018년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자 앤절라 ...

    한국경제 | 2021.06.05 13:26 | YONHAP

  • thumbnail
    일본 골프 새역사 쓴 마쓰야마…"대지진 10주년에 희망"

    ... 모습은 일본 골프 역사에 길이 남을 장면이 됐다. 마쓰야마는 남자 골프 메이저대회를 제패한 최초의 일본 선수다. 여자 메이저대회에서는 1977년 히구치 히사코(여자 PGA 챔피언십), 2019년 시부노 히나코(브리티시여자오픈) 등 ... 마쓰야마는 아시아 역대 두 번째로 남자 골프 메이저 정상에 오른 선수다. 일본은 미야모토 도메키치가 1932년 브리티시오픈에서 처음 메이저 대회에 도전한 이후 89년 만에 메이저 우승자를 배출했다. 마스터스에는 1936년 대만계 천칭쉐이와 ...

    한국경제 | 2021.04.12 10:59 | YONHAP

  • thumbnail
    마쓰야마, 마스터스 우승…아시아 선수 최초 '그린재킷'(종합)

    ... 챔피언십의 양용은(49)을 이어 마쓰야마가 두 번째다. 마쓰야마는 일본 남성 골퍼 최초 메이저 우승도 기록했다. 여자 메이저대회에서는 1977년 히구치 히사코(여자 PGA 챔피언십), 2019년 시부노 히나코(브리티시여자오픈) 등 ... 거둔 이후 3년 넘게 우승을 추가하지 못하고 있었다. 이전까지 마쓰야마의 메이저 대회 최고 성적은 2017년 US오픈 공동 2위였다. 마스터스에서는 2015년 5위가 가장 좋은 성적이었다. 마스터스 우승으로 마쓰야마는 그린재킷뿐 ...

    한국경제 | 2021.04.12 09:17 | YONHAP

  • thumbnail
    마쓰야마, 마스터스 우승…아시아 선수 최초 '그린재킷'

    ... 챔피언십의 양용은(49)을 이어 마쓰야마가 두 번째다. 마쓰야마는 일본 남성 골퍼 최초 메이저 우승도 기록했다. 여자 메이저대회에서는 1977년 히구치 히사코(여자 PGA 챔피언십), 2019년 시부노 히나코(브리티시여자오픈) 등 ... 거둔 이후 3년 넘게 우승을 추가하지 못하고 있었다. 이전까지 마쓰야마의 메이저 대회 최고 성적은 2017년 US오픈 공동 2위였다. 마스터스에서는 2015년 5위가 가장 좋은 성적이었다. 마쓰야마는 4타 차 단독 선두로 4라운드를 ...

    한국경제 | 2021.04.12 08:12 | YONHAP

  • thumbnail
    올해 '호수의 여인'은 타와타나낏…신인 14번째 메이저 제패(종합)

    ... 우승…10언더파 몰아친 리디아 고 따돌려 김세영 공동 3위…고진영·박인비 공동 7위 태국의 패티 타와타나낏(22)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첫 우승을 메이저대회에서 신고하며 '슈퍼 루키'의 탄생을 알렸다. 타와타나낏은 5일(한국시간) ... 21년 만이자 역대 4번째로 ANA 인스피레이션에서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기록도 남겼다. 그는 2016년 7월 브리티시여자오픈, 2018년 6월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한 에리야 쭈타누깐(26)에 이어 역대 두 번째 태국인 메이저 챔피언으로도 ...

    한국경제 | 2021.04.05 12:19 | YONHAP

  • thumbnail
    태국 타와타나낏, 메이저 ANA 인스피레이션서 LPGA 투어 첫 우승

    ... 뿌리치고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김세영 공동 3위…고진영·박인비 공동 7위 태국의 패티 타와타나낏(22)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첫 우승을 메이저대회에서 신고하며 '슈퍼 루키'의 탄생을 알렸다. 타와타나낏은 5일(한국시간) ... 21년 만이자 역대 4번째로 ANA 인스피레이션에서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기록도 남겼다. 그는 2016년 7월 브리티시여자오픈, 2018년 6월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한 에리야 쭈타누깐(26)에 이어 역대 두 번째 태국인 메이저 챔피언으로도 ...

    한국경제 | 2021.04.05 09:44 | YONHAP

  • thumbnail
    박인비·고진영·이미림, ANA 인스피레이션 2R 공동 6위(종합)

    ... 등은 컷 탈락 '골프 여제' 박인비(33)와 세계랭킹 1위 고진영(26), 디펜딩 챔피언 이미림(31)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첫 메이저대회 ANA 인스피레이션(총상금 310만 달러) 둘째 날 상위권 경쟁을 이어갔다. ... 박인비는 지난주 KIA 클래식에서 LPGA 투어 통산 21번째 우승을 거둔 뒤 이번 대회에 나섰다. 2015년 8월 브리티시여자오픈(현 AIG 여자오픈) 이후 모처럼 메이저대회 우승과 더불어 세계랭킹 1위 탈환까지 넘보고 있다. 이날 10번 홀에서 ...

    한국경제 | 2021.04.03 11: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