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261-4263 / 4,2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30여국학자, 시베리아 경제특구 신설등 제의

    ... 대화, 평화와 합작"을 주제로 한 국제회의에서는 이 개발사업에 일본, 중국등 아시아-태평양국가 들이 참여할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주도록 해달라는 참석자들의 건의가 있 었다고 중국 관영 신화사통신이 3일 보도했다. 이 통신은 블라디보스토크발 기사에서 세계 30여개국 100여학자들이 참가 한 이번 회의에서 참가자들은 시베리아의 개발필요성을 역설하면서 소련이 아시아-태평양국가및 기업들과 합작, 합자를 위해 이들 지역국가와 긴밀한 협의를 가져달라고 강조하고 시베리아지방에 ...

    한국경제 | 1988.10.04 00:00

  • 소국제회의 시베리아 개발문제 협의 예정

    소련과 아시아 태평양지역 국가들간의 관계를 중점 논의키 위해 1일 소련 극동지역 항구도시 블라디보스톡에서 개막된 국제회의에서 한국의 시베리아 개발참여문제가 구체적으로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미국 호주 일본등 30여개국의 정치인 과학자등이 참여한 가운데 4일간 계속될 블라디보스톡 국제회의는 경제적 잠재력을 갖고있는 소련의 극동 지역을 더 늦기전에 한국 일본 싱가포르등 태평양 지역시장에 참여시키 는 방안을 중점 협의한다. 이번 회의에서는 ...

    한국경제 | 1988.10.03 00:00

  • 소외무차관 아/태국과 협력체제구축

    ... 들간의 확고하고 안정된 협력체제를 구축하는것이 이지역에 대한 소련외 교노력의 궁극적인 목표라고 1일 이고르 로가초프 소련외무차관이 밝혔다. 로가초프 차관은 이날 "대화 평화, 그리고 협력"이란 기치를 내걸고 극 동 항구도시인 블라디보스토크에서 개막된 아/태지역 국제회의에 참석,이 같이 말하고 미하일 고르바초프 당서기장이 크라스노야르스크에서 천명한 새로운 정책들이 아시아의 안보를 보장하기위한 이번회담을 구체화시켰다 고 지적했다. 로가초프 차관은 크라스노야르스크 ...

    한국경제 | 1988.10.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