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포르셰 비데킹 CEO, 보수 1억달러

    독일 스포츠카 메이커 포르셰의 벤델린 비데킹 최고경영자(CEO)의 보수가 지난 해 6천만~7천만 유로(8천900만~1억300만 달러)에 달해 세계에서 수입이 가장 많은 경영자중 한 사람에 꼽힌 것으로 나타났다. 포르셰측은 개인에 대한 급여 공개를 거절했으나 내부 관계자들은 경영이사회에 지급된 총 1억1천300만 유로의 절반 이상이 비데킹 CEO의 몫이라고 전한 것으로 파이낸셜 타임스지 인터넷판이 29일 보도했다. 지난 해 독일에서 공개된 최고의 ...

    연합뉴스 | 2007.11.29 00:00

  • 포르셰 CEO "폴크스바겐 분해 안해"

    스포츠카 메이커인 독일 포르셰의 벤델린 비데킹 최고경영자(CEO)는 '폴크스바겐(VW)법' 무효화 판결에 따른 폴크스바겐측의 피합병 우려와 관련, 폴크스바겐이 독자성을 유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시사했다. 포르셰의 비데킹 CEO는 15일 폴크스바겐 직원들에게 보낸 공개서한을 통해 포르셰는 "메뚜기처럼" 닥치는 대로 먹어 치우는 헤지펀드가 아니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런데 지난 달 유럽연합(EU) 최고법원인 유럽사법재판소(ECJ)가 독일 자동차 업체에 ...

    연합뉴스 | 2007.11.16 00:00

  • “포르쉐는 열정·패션·젊음 싣고 달리죠”

    ... 자신합니다. 이는 우리 나름대로 브랜드 이미지를 훼손하지 않으면서 고객의 니즈를 먼저 파악한 것이 주요했다고 봅니다. 열정과 재미는 포르쉐 마니아들의 공통 관심사인 셈이죠.” 그는 자신의 멘토로 자사 최고경영자(CEO)인 벤델린 비데킹 회장을 꼽았다. 비데킹은 1992년 포르쉐자동차의 CEO로 취임해 도산 직전에 있던 포르쉐를 세계 최고의 수익률을 기록하는 자동차로 탈바꿈시켜 유럽에서 가장 존경받는 경영자로 꼽히고 있다. 비데킹 회장은 지독한 워크홀릭(일 중독자)이지만 ...

    한국경제 | 2007.07.13 14:14

  • “포르쉐는 열정·패션·젊음 싣고 달리죠”

    ... 자신합니다. 이는 우리 나름대로 브랜드 이미지를 훼손하지 않으면서 고객의 니즈를 먼저 파악한 것이 주요했다고 봅니다. 열정과 재미는 포르쉐 마니아들의 공통 관심사인 셈이죠.” 그는 자신의 멘토로 자사 최고경영자(CEO)인 벤델린 비데킹 회장을 꼽았다. 비데킹은 1992년 포르쉐자동차의 CEO로 취임해 도산 직전에 있던 포르쉐를 세계 최고의 수익률을 기록하는 자동차로 탈바꿈시켜 유럽에서 가장 존경받는 경영자로 꼽히고 있다. 비데킹 회장은 지독한 워크홀릭(일 중독자)이지만 ...

    Money | 2007.07.13 14:14

  • [책꽂이] '네 안에 있는 거인과 함께 가라' 등

    ◇네 안에 있는 거인과 함께 가라(앤서니 라빈스 지음,허일강 옮김,씨앗을뿌리는사람,1만2000원)=성공학의 대가가 들려주는 자기계발 혁신 지침. ◇다윗의 법칙(벤델린 비데킹 지음,김현정 옮김,크림슨,1만원)=규모는 작지만 경쟁력은 큰 '강소기업'들의 핵심 전략서. ◇캐논 방식의 셀생산 시스템(사카마키 히사시 지음,삼성전자 디지털미디어총괄 제조기술센터 옮김,동양문고,1만원)=캐논전자 사장이 직접 쓴 기업혁신 보고서. ◇들풀들이 들려주는 위대한 ...

    한국경제 | 2006.11.10 00:00 | 고두현

  • 〈미친 시대를 이성적으로 사는 법〉

    ... 더욱 중요해지고 있으며 SQ에 따라 삶의 질이 확연히 달라진다는 얘기다. 이는 자본주의 사회가 필연적으로 발생시킨 인간소외와 가치 상실에 대한 반성이며 잃었던 인류애를 회복하기 위한 과정이란 설명이다. 〈Mr. 포르셰-벤델린 비데킹〉 울리히 피히버 지음/이희경 옮김/이콘/352쪽/1만2,000원 1993년 명문 자동차기업인 포르셰가 도산했다. 규모의 경제 아래에서 이 기업이 살아남기는 역부족이었다. 하지만 10년이 지난 후 포르셰는 유럽 최고의 수익성을 자랑하는 ...

    한경Business | 2006.11.01 19:34

  • thumbnail
    포르셰가 폭스바겐을 삼킨데는… 'Mr 포르셰'

    세계적인 스포츠카 회사 포르셰도 10여년 전에는 볼품없는 기업이었다. 1993년 1억2200만 유로의 손실을 내며 도산 직전에 이르렀다. 앞날이 캄캄했던 그 시절 포르셰의 구원투수로 등장한 CEO가 벤델린 비데킹이었다. 그의 나이 39세. 그는 현장 구석구석을 누비며 문제점을 파악한 뒤 일본 방식의 새로운 생산체제를 갖췄다. 린 생산방식을 도입하고 품질경영을 내세웠으며 임직원의 구조조정으로 군살을 뺐다. 다방면에 걸친 개혁과 경영혁신을 ...

    한국경제 | 2006.10.27 00:00 | 고두현

  • 포르셰 "폴크스바겐 적대적 인수 막았다"

    독일의 세계적 고급 스포츠카 제조업체인 포르셰는 29일 유럽 최대 자동차 업체인 독일 폴크스바겐에 대한 적대적 인수를 막았다고 선언했다. 벤델린 비데킹 포르셰 사장은 이날 독일 시사주간지 슈피겔과 가진 인터뷰에서 "우리가 매집에 나서자 다른 업체들도 주식을 사들여 지불하기 싫은 값에 대거 매입했다"면서 "이를 통해 투기자본의 (인수합병 가능성을) 봉쇄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앞서 포르셰는 폴크스바겐에 대한 외국 자본의 적대적 인수를 막고 양사간 ...

    연합뉴스 | 2005.10.31 00:00

  • thumbnail
    정몽구회장, 전세계 자동차업계 CEO와 회동

    ... `거물'들은 정몽구 회장을 비롯, 릭 왜거너 GM 회장, 윌리엄 포드 포드회장, 위르겐 슈렘프 다임러크라이슬러 회장, 피체스트리더 폴크스바겐 회장, 판케 BMW 회장, 몬테체몰로 피아트 회장,폴츠 푸조 회장, 슈바이쩌 르노 회장, 비데킹 포르쉐 회장, 후지오 조 도요타 사장,다케오 후쿠이 혼다 사장, 요이치로 오카자키 미쓰비시 회장 등 모두 13개 업체 최고경영자이다. 정 회장은 개막식에 앞서 시라크 대통령을 공동 접견하는 자리에서 다른 자동차업체 최고경영자들과 ...

    연합뉴스 | 2004.09.24 00:00

  • thumbnail
    MK "유럽형 신차로 승부"

    ... 개막식 행사에 참석한 자동차업계 최고경영진은 릭 왜고너 GM 회장,위르겐 슈렘프 다임러크라이슬러 회장,윌리엄 포드 포드 회장,피셰츠리더 폭스바겐 회장,판케 BMW 회장,몬테체몰로 피아트 회장,폴츠 푸조 회장,슈웨체르 르노 회장,비데킹 포르쉐 회장,후쿠이 다케오 혼다 사장,오카자키 요이치로 미쓰비시자동차 회장 등이다. 정몽구 회장은 세계 자동차 업계 CEO들과 환담한 직후 파리모터쇼 현대·기아자동차 부스에서 기자들과 만나 "유럽 고객의 취향에 맞는 새로운 디자인의 ...

    한국경제 | 2004.09.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