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1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6.15회담 합의사업 24건중 7건만 실행..김성호 의원 주장

    ... 말하고,남북간 진행중인 사업은 6건(25%)이며 착수조차 못한 것도 11건(46%)에 달한다고 분석했다. 그는 남북간에 이행된 사업으로는 이산가족 방문단 및 서신교환,생사.주소 확인 남북연락사무소 업무 재개 대북 식량차관 제공 비전향장기수 송환,그리고 진행중인 사업은 남북경협 4개합의서 발효작업 경의선 철도 연결 해외동포 교환방문 대중음악인 교환공연 등을 꼽았다. 그는 그러나 이산가족 면회소 설치 경제시찰단 파견 개성공단 건설사업 철도.도로 연결을 ...

    한국경제 | 2001.06.15 17:23

  • 지구공간 배경 장편추리소설 '천년의 빛' 펴내..김하기씨

    ... 소설은 베스트셀러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처럼 애국심에 호소하고 있고 살인과 활극,추리,속도감있는 장면전개 등 대중을 흡인할 수 있는 여러 요소들을 갖추고 있다. 마산 창신대 문예창작과 교수로 재직중인 김씨는 지난 89년 창작과비평 가을호에 ''살아있는 무덤''으로 등단한 후 비전향장기수의 세계를 다룬 ''완전한 만남''(91년),전환기의 학생운동을 그린 ''항로없는 비행''(93년) 등을 썼다. 유재혁 기자 yooj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30 00:00

  • [北 조문단 파견] 분단후 처음...남북관계 긍정적 효과 .. 의미

    ... 손실''이라는 조전(弔電)을 보냈다. 또 범민련 북측본부 백인준 의장 명의로 이영덕 당시 통일원 장관에게 조문단 파견을 제의했으나 우리 정부가 거절해 성사되지 못했다. 북한은 2000년 1월 김양무 범민련 남측본부 상임의장과 2월 비전향장기수 송환추진위 권낙기 대표의 부인인 이옥순씨가 사망했을 때도 범민련 북측본부, 민화협, 비전향장기수 구원대책 조선위원회 등 북한내 단체 명의로 조의문을 발송했었다. 반면 북한 김 주석이 사망한 1994년 7월 남측에서 ''조문파동''이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3차 이산상봉 결산] 면회소설치 남북합의 실패 .. '남은 과제들'

    ... 상봉일정이 정해진 게 없다. 남북은 장소에 대한 이견으로 면회소 설치를 미루고 있다. 이산상봉 정례화에 대해 북은 이렇다할 답변을 내놓지 않고 있다. 김경락 북측 방문단장은 대한적십자사 서영훈 총재를 만난 자리에서 ''비전향 장기수 추가 북송''을 요구,남측 관계자를 긴장시켰다. 납북자 국군포로의 송환을 요구하는 가족 등의 반발도 정부가 해결해야할 숙제다. 다행스러운 것은 북측 이산가족이나 남측 모두 서신교환과 면회소 설치를 기정사실로 받아들이며 다시 ...

    한국경제 | 2001.03.01 00:00

  • 이산가족 개별 상봉 .. 서울.평양 28일 귀환

    대한적십자사 서영훈 총재는 27일 북측 이산가족 방문단장인 김경락 북한적십자사 중앙위원회 상임위원과 만나 서신교환 확대와 면회소 설치를 거듭 요구했다. 그러나 김 단장은 북송을 원하는 비전향 장기수와 그 가족의 추가 송환을 요청, 의견대립을 보였다. 한편 남북한 이산가족 교환방문단 2백명은 상봉 둘쨋날인 이날 숙소에서 두 차례의 개별상봉을 가졌으며 서울에선 창덕궁을 참관했고 평양에선 교예공연을 관람했다. 방문단은 28일 오전 마지막 작별상봉을 ...

    한국경제 | 2001.02.28 00:00

  • 남북교류 '소강국면' .. 北측 강경자세 고집 '각종 회담 결렬'

    ... 요구, 위기를 맞고 있다. 현대 관계자는 "2005년까지 통천지구에 투자하기로 했던 2억3천4백만달러 규모의 골프장 스키장 호텔 콘도등 종합시설 건립은 자금난으로 중단할 처지"라며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이 밖에 남북은 지난달 29∼31일 3차 적십자회담을 통해 이산가족 서신교환등 일부 합의를 이뤘으나 비전향장기수 북송을 대가로 남측이 요구했던 이산가족 면회소 설치문제는 진전을 이루지 못했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2.13 00:00

  • 면회소 설치장소 놓고 이견...남북적십자회담 이틀째

    ... 실행해 이를 평가한뒤 그 결과에 따라 확대문제를 논의하자고 주장했다. 또 남측이 이산가족 방문단 교환을 설 추석 등 매년 4차례 정례적으로 실시하자는 제안에 대해 북측은 이렇다할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이밖에 북측이 제의한 비전향장기수와 가족의 추가송환 문제 역시 남측이 "이미 희망자는 모두 보냈다"고 맞서 더이상 진전을 이루지 못했다. 남측 관계자는 "회담분위기가 부드럽고 진지해진 측면이 있다"며 막판 극적 타결 가능성을 시사했다. /금강산=공동취재

    한국경제 | 2001.01.31 00:00

  • 제3차 남북적십자회담, 3백명규모 서신교환 3월15일 실시키로

    ... 합의한 면회소 설치시기와 장소문제를 매듭짓자고 촉구했다. 북측은 기조발언을 통해 이번 회담이 21세기들어 처음 열리는 회담인만큼 남북이 합심해 공동선언을 잘 이행하자고 말했다. 그러나 북측은 지난해 9월에 송환된 63명의 비전향 장기수이외에 전향서를 쓴 장기수들 가운데 송환을 희망하고 있는 일부의 북송을 요구,논란을 거듭했다. 또 이산가족 면회소 설치장소와 관련,남측은 판문점과 금강산 두곳에 설치하되 거동이 불편한 가족들은 "자유의 집"등 시설이 갖춰진 ...

    한국경제 | 2001.01.30 00:00

  • 이산가족문제 해결 '큰틀' 합의 .. 3차 적십자회담 첫날

    ... 실시할 것을 촉구했다. 남측 대표단 관계자는 "작년 9월 2차회담에서 생사 주소 확인, 서신교환 확대를 합의해 이를 요구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북측은 남측의 제안에 대해 검토해 보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북측은 이밖에 비전향 장기수와 가족의 송환을 요구했으나 남측에서는 지난해 9월 63명의 비전향장기수를 송환해 문제가 매듭지어졌다는 입장을 보였다. 회담전망과 관련, 남측 대표단 관계자는 "오늘 회의는 기본적으로 첫 회의인 만큼 양측의 입장을 전달하는 ...

    한국경제 | 2001.01.30 00:00

  • 생사확인 100명 명단 교환...3차 적십자회담 첫날

    ... 3차 이산가족 방문단 교환 일정 등을 다룰 것을 제안했다. 남측 대표단 관계자는 "대표단이 이번 회담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문제는 생사및 주소확인의 제도화"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북측은 지난해 9월에 송환된 63명의 비전향 장기수이외에 전향서를 쓴 장기수들 가운데 송환을 희망하고 있는 일부의 북송을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산가족 면회소 설치장소와 관련,남측은 판문점과 금강산 두곳에 설치하되 거동이 불편한 가족들은 "자유의 집"등 시설이 갖춰진 ...

    한국경제 | 2001.0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