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41-4150 / 4,7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세계피겨] 김나영 "세계적 선수와 수준 차 깨달아"

    "세계적인 선수들과 수준 차이를 제대로 깨달았어요" 국내 여자 싱글 2인자 김나영(18.연수여고)이 21일(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 스칸디나비움 빙상장에서 치러진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프리스케이팅에서 점프 난조로 79.36점을 받는데 그치면서 전날 쇼트프로그램(47.96점)을 합쳐 총점 127.32점에 머물렀다. 프리스케이팅 연기를 마치고 믹스트존에 나온 김나영의 눈가에는 살짝 눈물이 비치고 있었다. 모니터에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세계피겨] '명품 김연아…인프라는 열악'

    ... 반복했다. 대회를 앞두고 고관절 통증이 생긴 김연아는 오후 내내 병원에서 재활과 치료를 거듭하는 통에 태릉선수촌 실내빙상장을 거의 사용하지 못했다. 하지만 힘든 상황을 이겨내고 끝내 2년 연속 세계선수권대회 동메달 획득이라는 값진 성과를 ... 매년 2천만원대에 이르는 전지훈련 비용 부담으로 경제적인 어려움마저 호소하고 있다. 열악한 국내 현실에서 대한빙상경기연맹 차원의 장기적인 피겨 발전 청사진은 시급한 과제 중 하나다. 김연아의 뒤를 이을 차세대 피겨 기대주를 만들어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세계피겨] 김연아 "후반부에 체력이 모자랐다"

    ... 힘을 다했다" 고관절 부상과 그에 따른 체력훈련 부족이 결국 한국인 사상 첫 세계피겨선수권대회 금메달을 노렸던 김연아(18.군포 수리고)의 도전에 장애물이 되고 말았다. 김연아는 21일(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 스칸디나비움 빙상장에서 치러진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에서 183.23점을 기록,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일본.185.56점)와 카롤리나 코스트너(이탈리아.184.68점)에 이어 2년 연속 동메달을 차지했다.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thumbnail
    김연아, 벤쿠버에서 다시한번 피겨여왕 도전장!

    오는 2010년 벤쿠버 동계 올림픽에서 우리나라 피겨요정 김연아의 멋진 환상연기를 기대하는 많은 팬들의 응원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21일(이하 한국시간) 저녁 열린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멋진 환상연기를 펼쳐 최고 점수인 123.38점을 받았지만 20일 쇼트프로그램에서 고관절 부상으로 인한 통증 탓에 5위(59.85점)에 머물러 아쉽지만 동메달에 만족해야했다. 이날 피겨의 여왕에 등극한 ...

    한국경제 | 2008.03.21 00:00 | pinky

  • 김연아, 세계랭킹 2위…김나영 37위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2년 연속 동메달을 따낸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여자 싱글 세계랭킹 2위 자리를 지켰다. 21일(한국시간) ISU 홈페이지에 발표된 세계랭킹에 따르면 김연아는 여자 싱글 랭킹포인트 4천364점으로 세계선수권대회 금메달을 따내면서 1위 자리를 지킨 아사다 마오(일본.4천680점)의 뒤를 이었다. 여러 차례 점프 실수에도 불구하고 '깜짝' 은메달을 목에 건 카롤리나 코스트너(이탈리아)가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thumbnail
    피겨요정 김연아 아쉬운 동메달 … 아사다 마오 첫 피겨여왕 등극

    피겨요정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고관절 부상으로 인한 체력저하고 아쉽게 여왕 자리에 등극하지 못했다.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부상 투혼을 발휘했음에도 불구, 아쉽지만 동메달에 만족해야했다. 21일(이하 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 스칸디나비움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멋진 환상연기를 펼쳤고 가장 높은 123.38점을 받았다. 하지만 20일 치러진 쇼트프로그램에서 5위(59.85점)라는 ...

    한국경제 | 2008.03.21 00:00 | pinky

  • [세계피겨] 김연아 '밴쿠버를 향해 달려라'

    '밴쿠버 동계올림픽 금메달을 향해 고! 고!'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고관절 부상의 역경을 딛고 2년 연속 동메달을 따낸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사상 최초의 한국인 메달리스트의 꿈을 향해 순항을 거듭하고 있다. 김연아는 21일(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 스칸디나비움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프리스케이팅에서 진통제를 맞고 출전해 당당히 1위에 오르면서 총점 183.23점으로 동메달을 차지했다. 전날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thumbnail
    '진통제 투혼' 김연아 아쉬운 2회연속 동메달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2008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부상 투혼을 발휘하며 역전 우승을 노렸지만 아깝게 동메달에 머물렀다. 김연아는 21일(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환상적인 연기를 펼쳐 가장 높은 123.38점을 받았으나 쇼트프로그램 5위(59.85점)의 부진을 만회하지 못해 합계 183.23점으로 3위를 차지했다. 지난해에 이어 2회 연속 동메달이다. '동갑내기 라이벌' ...

    한국경제 | 2008.03.21 00:00 | mina76

  • 김연아가 동메달을 딴 세계피겨선수권대회는?

    21일(한국시간) 새벽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고관절 통증을 딛고 전한 동메달 소식은 팬들에 짜릿한 감동을 안겼다. 김연아가 출전해서 2년 연속 동메달을 따낸 세계피겨선수권대회는 국제빙상경기연맹(ISU)에 가맹된 전 세계 61개 회원국 선수들이 1년에 한 번씩 모여 남자 싱글, 여자 싱글, 페어, 아이스댄싱 종목에서 우승자를 가리는 명실공히 최고 권위의 대회다. 특히 세계선수권대회는 세계랭킹을 결정하는 랭킹포인트에서도 많은 부분을 차지한다.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thumbnail
    [세계피겨] 김연아, 아쉬운 동메달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부상 투혼을 발휘하며 역전 우승을 노렸지만 아깝게 동메달에 머물렀다. 김연아는 21일(이하 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 스칸디나비움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환상적인 연기를 펼쳐 가장 높은 123.38점을 받았지만 쇼트프로그램 5위(59.85점)의 부진을 만회하지 못해 합계 183.23점으로 3위에 그쳐 지난해에 이어 2회 연속 동메달에 만족해야 ...

    연합뉴스 | 2008.03.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