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91-4200 / 4,7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세련된 연기로 팬 사로잡는 아사다 마오

    17일 오후 경기도 고양 어울림누리 얼음마루에서 열린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 4대륙 피겨 선수권대회 마지막날 갈라쇼에서 여자싱글부문 우승자 아사다 마오가 세련된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 (고양=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연합뉴스 | 2008.02.17 00:00

  • [4대륙피겨선수권] 4위 김나영 "저도 깜짝 놀랐어요"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에서 한국 선수로는 역대 최고인 4위에 오른 김나영(18.연수여고)이 내달 세계피겨선수권대회를 앞두고 '톱10' 진입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김나영은 16일 고양시 덕양구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105.41점을 얻어 쇼트프로그램(53.08점)을 합쳐 158.49점으로 아사다 마오(일본.193.25)와 조아니 로셰트(캐나다. ...

    연합뉴스 | 2008.02.16 00:00

  • [4대륙피겨선수권] 아사다, 女싱글 우승…김나영 4위

    ... 아사다 마오(18.일본)가 쿼드러플(공중 4회전)에 실패한 '일본 라이벌' 안도 미키(21)를 제치고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우승 메달을 차지했다. 또 한국을 대표해서 나선 김나영(18.연수여고)은 ... 오르면서 내달 세계피겨선수권대회를 앞두고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아사다는 16일 고양시 덕양구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고난도 트리플 악셀을 포함해 7개의 점프 과제를 실수 없이 처리하면서 ...

    연합뉴스 | 2008.02.16 00:00

  • thumbnail
    김연아의 라이벌 '아사다 마오' 피겨 선수권 대회서 우승

    일본의 아사다 마오가 2008 국제 빙상경기 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에서 여자 싱글 우승 메달을 차지했다. 16일 고양시 덕양구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이번 경기에서 아사다 마오는 트리플 악셀(공중 3회전반)을 포함해 7개의 점프 과제를 성공적으로 펼쳐보이며 132.31점을 얻어 전날 쇼트프로그램(60.94점)을 합쳐 총점 193.25점으로 1등을 차지했다. 한국을 대표해서 나선 김나영(18.연수여고)선수는 자신의 최대 기록인 ...

    한국경제 | 2008.02.16 00:00 | saram001

  • thumbnail
    우리가 환상의 커플

    15일 경기도 고양시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열린 2008국제빙상경기연맹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아이스댄싱 프리댄스 부문에 나선 각국 선수들이 멋진 연기를 펼치고 있다. 왼쪽부터 미국의 킴벌리 나바로-브렌트 봄멘트레,캐나다의 테사 버튜-스콧 모이어,일본의 케이시 리드-크리스 리드 조.캐나다의 버튜-모이어조가 207.32점으로 대회 첫 금메달을 차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2.15 00:00 | 김경수

  • thumbnail
    [4대륙피겨선수권] 아사다마오, 쇼트프로그램 1위

    ... '일본 라이벌' 대결에서 아사다가 먼저 웃었다. 김연아(군포 수리고)가 부상으로 빠진 가운데 한국 대표로 나선 김나영(연수여고)과 김채화(간사이대)는 각각 6위와 13위에 올랐다. 아사다는 14일 고양시 덕양구 어울림누리 빙상장에서 치러진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60.94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먼저 연기를 펼친 안도 역시 무결점 연기로 기술요소 점수에서 아사다를 앞섰지만 프로그램 구성요소 점수에서 ...

    연합뉴스 | 2008.02.14 00:00

  • thumbnail
    아사다마오, 피겨 쇼트프로그램 1위 차지 ‥ 김나영 6위

    김연아(18)가 부상으로 빠진 가운데 라이벌 아사다 마오(18. 일본)가 4대륙 피겨선수권 대회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했다. 아사다마오는 14일 고양시 덕양구 어울림누리 빙상장에서 치러진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60.94점으로 1위에 올랐다. 한국 대표로 나선 김나영(연수여고)은 6위에 김채화(간사이대)는 13위에 올랐다. 이날 아사다는 기술점수 32.61점에 예술점수 ...

    한국경제 | 2008.02.14 00:00 | leesm

  • thumbnail
    김연아 "세계선수권대회 걱정되지만 치료가 중요"

    ... "세계선수권대회를 앞두고 부상해 걱정이 많이 된다. 그렇지만 몸이 중요하고, 건강해야 운동도 잘한다"며 "대회만 생각하기보다 앞으로 선수생활을 고려할 때 치료를 하는 게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고관절 통증으로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선수권대회에 불참하게 됐고, 3월 세계선수권대회마저 출전이 불투명하지 않겠느냐는 시선에 대해선 "빨리 증상을 파악하고 치료를 계속한 게 된 만큼 충분히 출전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고 강조했다. 김연아는 ...

    연합뉴스 | 2008.02.13 00:00

  • "아사다 마오 3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만나자"

    세계 여자피겨스케이팅의 양대 산맥인 김연아(18.군포 수리고)와 아사다 마오(18. 일본)의 대결이 뒤로 미루어졌다. 이들은 13일부터 경기도 고양에서 열리는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오랫만에 라이벌전을 펼칠 예정이었으나 김연아의 고관절 부상으로 출전을 포기하는 바람에 기대됐던 맞수의 대결은 무산되고 말았다. 그나마 한때 긍정적으로 논의되던 4대륙 피겨선수권 대회 중계방송의 해설자 출연도 김연아가 오로지 재활치료에 ...

    한국경제 | 2008.02.13 00:00 | saram001

  • 김연아 주치의 "완치까지 무리하지 않는 게 좋다"

    "회복 속도가 빨라 세계선수권대회 출전에는 무리가 없어 보이지만 완치 때까지 무리하지 않는 게 바람직하다" 왼쪽 고관절 통증으로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피겨선수권대회에 불참해 팬들의 걱정을 자아내고 있는 김연아(18.군포 수리고)에 대해 치료를 담당하고 있는 조성연 하늘스포츠의학크리닉 원장은 "정신력과 기초체력이 좋아 회복이 빠르다"며 "회복 상태가 빠르다고 해서 불완전하게 치료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조 원장은 13일 동대문구 ...

    연합뉴스 | 2008.02.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