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8601-268610 / 280,2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31일자) 잊고싶은 한해 97년을 보내며

    ... 줄줄이 구속되기도 했다. 몇년째 참혹한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은 올해도 굶주림을 해결하지 못한채 해를 넘기게 되었다. 지난 10월 김정일(김정일)이 당총서기에 취임함으로써 김일성사후의 유훈통치를 마감하긴 했지만 북한 주체사상의 대부인 노동당 국제담당비서 황장엽씨의 귀순에서 보듯 지배층의 동요는 한결 심해졌다. 그러나 한국형 경수로를 북한에 건설하기 위한 공사가 지난 8월 착공된데 이어 한반도의 평화정착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4자회담 제1차 본회담이 ...

    한국경제 | 1997.12.30 00:00

  • 특급호텔의 겨울철 패키지상품 판매 부진

    최근 몇년간 큰 인기를 얻으면서 호황을 누려온 특급호텔의 겨울철 패키지 상품이 올해는 국제통화기금(IMF) 한파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으로 사상 처음 판매가 줄어드는 부진을 보이고 있다. 3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서울시내 특1급 호텔들은 하루 숙박, 아침식사 및 수영장 등 각종 부대시설 이용혜택 등으로 짜여진 패키지상품을 판매중이나 작년에 비해 최고 40%까지 판매실적이 떨어지고 있다. 이달초부터 내년 3월15일까지 일정으로 겨울 패키지 ...

    한국경제 | 1997.12.30 00:00

  • [채권시장 97년 결산] 대기업 29조 발행...중기 2조 못미쳐

    ... 하반기 들어서면서 종금사 은행 등을 통한 조달이 막혀 연말에는 대기업중심으로 엄청난 물량의 회사채발행이 몰렸다. 12월 마지막주 사흘간 삼성 현대 대우 LG 등 대기업들의 회사채발행 신청규모는 2조4천억원으로 주간기준으로는 사상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연말 공급물량이 늘었으나 수요처는 회사채 매입을 꺼려 이런 물량은 대부분 발행사가 되가져 가는 사태가 빚어졌다. 자금조달이 발등의 불이 되자 일단 발행을 신청해 놓고 보자는 가수요가 증폭됐기 때문이었다. ...

    한국경제 | 1997.12.30 00:00

  • [정치/종합면톱] 실업 한달새 12만명 늘어 .. 11월 산업동향

    국제통화기금(IMF) 한파가 우리경제에 본격적인 영향을 주면서 실업률증가폭 이 15년만에 사상 최고를 기록하고 도소매판매증가율은 12년, 제조업가동률은 각각 6년만에 최저치까지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앞으로의 경기동향을 예고해 주는 선행종합지수(전년동월비)도 하락세로 반전돼 우리경제가 IMF시대를 맞아 총체적 난국에 빠지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29일 통계청이 발표한 "11월중 산업활동 동향"에 따르면 계절조정실업률은 2.9%로 지난 ...

    한국경제 | 1997.12.30 00:00

  • "올해 종무식 없습니다" .. 최악경제위기로 분위기 뒤숭숭

    일부기업들이 한 해를 마감하는 종무식을 앞당기거나 아예 생략하고 있다. 사상 최대의 경제위기속에 부도와 해고의 아픔을 겪은 올해를 하루빨리 마감하고 싶은 기업들의 심정을 읽게하는 것으로 IMF 관리시대 또하나의 풍속도로 자리잡고 있다. 대우중공업 종합기계부문은 보통 세밑인 31일 가져오던 종무식을 생략하고 정상근무키로 했으며 내년초의 시무식도 생략할 방침이다. 삼성중공업 동부제강 등도 지난해엔 마지막날에 종무식을 가졌으나 올해엔 이를 ...

    한국경제 | 1997.12.30 00:00

  • [새해 연휴 읽을만한 책] '나는 독일제 순한국인' .. 에세이

    (이한우저 문학사상사) 독일 출신으로 한국에 귀화한 이한우(43)씨의 자전에세이. 포도주 명산지로 유명한 라인강변에서 아들부잣집(5남1녀)의 장남으로 태어난 그가 김삿갓형 아버지와 신사임당형 어머니 밑에서 "오줌싸개"로 자랐던 어린시절과 신부가 되고 싶었던 꿈을 털어놨다. 또 신학 커리큘럼에 들어있던 신흥종교 과목을 통해 통일교에 관심을 갖게 된 이유, 78년 한국에 와 교회에서 만난 이용복씨와 결혼하고 86년 독일이씨의 시조로 호적을 ...

    한국경제 | 1997.12.30 00:00

  • [한경칼럼] 송구영신 .. 신승교

    다사다난했다고 말하기엔 너무나 많은 변화를 겪었던 정축년 마지막 날이 밝았다. 연초의 한보그룹 부도사태를 시작으로 연말에는 IMF 한파가 모든 언론들을 장식했고, 50년만에 야당이 집권 여당을 물리치고 사상 여야 정권교체를 이루는 등 그야말로 격동기 대변혁의 한해라 해도 무방할 것이다. 작금의 시대는 IMF시대라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우리 주위를 둘러싼 많은 여건들은 우리들 가슴을 차갑게 하고, 이로 인해 우리보다 못한 이들에 대한 ...

    한국경제 | 1997.12.30 00:00

  • [97 증시 기록들] 자고 나면 추락 .. 사상 '최악'

    사상 유례없는 주가폭락사태를 겪으며 97년 증권시장은 27일 막을 내렸다. 한보그룹 부도에 이은 자금시장 경색 및 외환위기로 국제통화기금(IMF)에 구제금융을 요청해야 했던 올 한해 주식시장은 끝없는 추락의 길을 걸어야 했다. 자고 나면 떨어지는 주가는 투자자들의 가슴을 애타게했고 쏟아지는 최악의 기록들은 분노와 허탈감만을 안겨줬다. 우리 증시를 얼룩지게한 올해의 기록들을 정리한다. ==========================...

    한국경제 | 1997.12.29 00:00

  • 해외건설 수주 "사상 최고" .. 지난해보다 30% 증가

    전반적인 경기침체에도 불구, 올 해외건설 수주실적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28일 건설교통부는 올 해외건설 수주액이 지난해의 1백7억7천9백만달러보다 30% 늘어난 1백40억3천2백만달러로 최종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 65년 현대건설이 태국 고속도로건설사업(파타니~나라티왓, 5백40만달러)을 수주하면서 시작된 해외건설시장 진출 사상 최고수주액이다. 지금까지는 지난 81년에 기록된 1백36억8천1백만달러가 최고 수주액이었다. ...

    한국경제 | 1997.12.29 00:00

  • [금융면톱] 25개은행, 올해 적자규모 5조여원

    대형부도, 환율급등, 조달금리 급상승 등으로 25개 일반은행의 올해 적자 (당기순손실)규모가 모두 5조여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됐다. 사상 최악의 결산성적표가 예고되고 있는 셈이다. 29일 금융당국과 금융계에 따르면 25개 일반은행의 올해 결산결과 국민 하나 보람 등 3-4개를 제외하곤 나머지 은행은 모두 적자를 낼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특히 3-4개은행은 적자규모가 자기자본규모를 잠식할 정도의 당기순손실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

    한국경제 | 1997.12.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