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0741-270750 / 280,3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자동차, 사우디아라비아에 대형버스 1천대 수출 계약

    현대자동차는 사우디아라비아에 대형버스 1천대를 수출키로 계약을 체결 했다고 4일 밝혔다. 대형버스 1천대는 소형승용차 1만5천대,약 7천만달러에 해당하는 물량으 로 우리나라의 대형상용차 수출사상 단일계약으로는 가장 큰 규모다. 현대자동차는 이 물량을 앞으로 3년간 나누어 현지 버스운송업체에 공급 하기로 하고 1차로 올해말까지 3백대를 내보내기로 했다. 이 버스는 이슬람교도들의 성지순례 행사인 하지순례때 사용된다. 현대는 사우디아라비아의 ...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광고파일] 영양제과 '건빵' .. 아스라한 향수 등 유발

    ... 재미있다. 건빵광고를 만든 "기특한" 회사는 국내 최대 건빵생산업체인 영양제과. 국내 최대 건빵회사라는 수식어가 붙었지만 조그마한 중소제과업체에 불과하다. 그러기에 이 회사의 "베타보리건빵" 광고는 시선을 더 끈다. 국내 광고사상 건빵 TV광고가 나오기는 처음이다. 건빵도 광고전파를 탄다는 사실이 무척 흥미롭다. 영양제과는 이 광고로 건빵의 부활을 선언한다. "패션도 가요도 복고바람을 타는데 건빵이라고 복고풍을 타지 말라는 법은 없다" -영양제과의 ...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비즈니스 앵글] "해외경영은 '기업대사'에 맡겨라"

    ... 해외경영의 큰 장애로 등장했다. 외국인 직원을 잘 통솔하는게 해외경영 성공의 필수관문이 된 것. 기업대사는 국제화시대의 전략포스트라는 얘기다. 시세이도는 초대 기업대사로 나가시마 히사코(58)이사를 임명했다. 나가시마 이사는 고졸학력으로 시세이도의 지방(후쿠오카)판매회사에 입사, 시세이도 사상 2번째 여성이사에 오른 입지전적 인물. 그녀가 해외경영전선에서 또 한번 입지전을 일궈낼지 주목된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2월 5일자).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증권I면톱] 8개사 기관공모 경쟁 저조..국동 등 2개사 미달

    증시사상 처음으로 신규공개사의 공모주가 기관들에 입찰에 부쳐진 결과 일부 종목이 신청 저조로 미달되는 등 경쟁이 전반적으로 저조했다. 3일 동서증권 선경증권 등 증권사들이 극동도시가스 등 8개사를 공개하면서 인수한 공모주 20%를 증권사별로 기관들에 입찰매각한 결과 동남합성공업이 5만6,000주중 5만1,000주, 국동이 7만2,000주중 1만5,000주 미달됐다. 미달된 주식은 주간증권사인 대신증권과 고려증권이 매입했다가 상장후 매각하게 ...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연기금 투자확대 무산 '실망매물'

    ... 9.72 포인트나 떨어진 915.87을 기록, 7일만에 710대로 추락하며 연중최저치(715.97.11월26일)를 경신했다. 이는 지난 93년 10월9일(712.35)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현물약세로 인해 선물지수도 동반하락, 사상최저치까지 밀렸다. 장중 동향 =한전을 � 한전을 비롯 삼성전자 한국이동통신 등 우량대형주와 선도전기 영풍산업 등 개별종목들이 동반상승하며 지수는 전장초반까지 2.01포인트 올랐다. 그러나 별다른 호재없이 연기금회의 연기 ...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정가스케치] 경제위기 무대책 정부 비난...자민련

    자민련은 4일 무역적자 어음부도율 관광수지적자 등이 사상최고치를 매달 갱신하고 있다고 전제한뒤 정부여당이 금융실명제실시에서 비롯된 경제위기 를 "무대책"으로 심화시키고 있다고 강하게 비판해 눈길. 안택수대변인은 이날 "경제를 경제논리로 풀지 않고 정치논리인 "갱제"로 대처, 야당의 발목을 잡기 위해 금융실명제를 전격 실시한데서 경제위기가 비롯됐다"며 "정부와 여당의 어느 누구하나 용기있게 (이를) 지적하는 사람 이 없다"고 논평. 안대변인은 ...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면세점 올 매출 사상 첫 감소세

    주요 면세점들의 올 영업이 극도로 부진, 연간 매출액이 사상 처음으로 감소될 전망이다. 2일 면세점업계에 따르면 국내 "빅3" 면세점인 롯데와 신라, 동화는 외국인, 특히 주고객인 일본인 여행객의 감소로 올 매출액이 지난해에 비해 최고 10%까지 감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들 대형 면세점들이 영업을 시작한 이래 "88올림픽 직후 전년대비 매출 증가세가 크게 둔화된 적은 있으나 매출액이 줄기는 올해가 처음이다. 국내 최대 면세점인 ...

    한국경제 | 1996.12.03 00:00

  • [이슈진단] '달러' .. 하락기조 비웃듯 다시 상승세

    ... 전문가들의 예상치나 전월실적(50.2)을 뛰어넘는 수치다. 이 지수가 50을 넘으면 제조업이 확장국면에 있다는 뜻이다. 건설경기도 활황이다. 10월 건설소비는 1.8% 뛰었다. 7개월만에 최고증가율이다. 액수기준으로도 사상최고액(월별기준)인 5천8백12억달러를 기록했다. 이 두가지 경기지표가 발표되자 시장에서는 달러매입주문이 쏟아지면서 일시에 달러가 0.84엔 급등했다. 그렇다면 달러하락-엔상승기조가 여기서 완전히 막을 내린 걸까. 그렇지 않다. ...

    한국경제 | 1996.12.03 00:00

  • '총독부 공문서 공개' .. 국립중앙박물관

    ... 각도 경무국장 에게 내려보낸 1943년 11월24일자 고적처리 관련공문서의 원본 및 사본을 발표했다. "유림의 숙정및 반시국적 고적 철거에 관한 건"이라는 제목의 이 문서는 황산대첩비의 경우 학술상 보존할 필요가 있으나 국민 사상통일에 지장이 있는 만큼 없애야 하니 이번 기회에 철거하도록 지시하고 있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이날 조선총독부 학무국이 43년 10월14일 경무국으로 보낸 "현존유사비일람표"도 공개했다. 이 표에는 고양 행주전승비 청주 조헌전장기적비 ...

    한국경제 | 1996.12.03 00:00

  • [오늘의 채권시황] 수익률 큰폭 상승 .. 3년채 연12.38%

    ... 발행물량이 집중된 4~5일을 매수시기로 잡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일부 특수은행 연기금 등이 경과물을 매수한 것외에는 매수움직임이 드물어 거래도 매우 부진했다. 당발물은 10억원을 제외하고는 소화에 어려움을 겪다 전부 증권사상품으로 소화됐다. 단기자금시장은 하향안정세를 지속했다. 콜금리가 0.30% 추가 하락해 연 13.30%로 마감됐으며 CD금리도 전날보다 0.03%포인트 떨어졌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2월 4일자).

    한국경제 | 1996.12.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