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67,6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봉준호, 이탈리아 영화팬들에 영상메시지…"한국영화 아껴주길"

    ... 있다"면서 "많은 한국 영화들 폭넓게 즐기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봉준호 감독의 영상 메시지 촬영은 1∼11일 열린 제78회 베네치아 국제영화제를 계기로 주이탈리아 한국문화원의 요청에 따라 이뤄졌다. 봉 감독은 한국 영화임으로는 사상 처음으로 이 영화제 심사위원장으로 활약했다. 영상은 주이탈리아 한국문화원 유튜브 채널 등에서 볼 수 있다. Un saluto da BONG JOON-HO a tutti gli appassionati del Cinema Coreano ...

    한국경제 | 2021.09.16 18:26 | YONHAP

  • thumbnail
    "카톡방 무료추천주로 난 자유가 되었다."

    ... 카톡방 무료추천주로 난 자유가 되었다.” 최근 코로나 이후 주식시장의 호황으로 신규 주식투자자가 많이 생기면서 “주린이”라는 신조어가 생기기도 하였다. 이런 상황 하에 직장인들도 주식투자비중이 사상 최고일 것이라는 뉴스도 속속 등장하고 있다. 그런 가운데 한 직장인이 무료카톡방의 추천주로 수익을 내고 퇴사한 사연이 전해지면서 많은 직장인의 부러움을 사는 상황이 벌어지기도 하였다. ◆ “카톡방 무료추천주로 ...

    한국경제 | 2021.09.16 18:20

  • thumbnail
    추석 연휴 시작 전날 저녁, 교통사고 많은 날

    ... 집중적으로 발생한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경찰청과 도로교통공단은 2016년부터 작년까지 5년간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6일 발표했다. 최근 5년간 추석 연휴 기간에는 총 1만3526건의 교통사고와 2만3699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교통사고는 추석 연휴 기간보다 그 직전에 많이 발생하는 경향을 보였다. 지난해에는 추석 연휴 직전 1주일(9월 23~29일) 동안 4846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했는데, 주 단위로 볼 때 작년 한 해 가장 많은 숫자였다. ...

    한국경제 | 2021.09.16 17:59 | 양길성

  • thumbnail
    반군부 미얀마 여성활동가 2명, 타임지 '영향력있는 100인' 선정

    ... 온 인물로, 쿠데타가 발생한 뒤로는 미얀마 전역에서 거리 시위를 이끈 지도자 3명 중 한 명으로 미얀마 국민에게 널리 알려졌다. 이런 활동을 인정받아 문민정부 집권당이었던 민주주의 민족동맹(NLD) 인사들 중심으로 4월말 구성된 임시정부인 NUG에서 미얀마 역사상 최연소 차관에 임명됐다고 미미 에는 설명했다. 타임지는 개척자, 거물, 지도자, 예술가, 혁신가, 아이콘 등 6개 항목으로 나눠 영향력 있는 인물 100명을 선정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6 17:57 | YONHAP

  • thumbnail
    [다산 칼럼] 나쁜 공약 감별법

    ... 높아졌다는 여러 증거가 보인다. 미사일 사정거리 제한 조치가 42년 만에 해제되고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개발이 공개된 것 등이 그런 증거라고 판단한다. 한국의 국방력이 일취월장하는 단계로 진입하고 있다. 우리 민족 역사상 최초로 한반도가 주변 강대국에 군사적으로 만만치 않은 상대가 될 수 있다. 이런 안보 상황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는 전략적 시야가 필요하다. 둘째, 전 세계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진입하는 가운데 우리가 비교적 유리한 위치에 있다. ...

    한국경제 | 2021.09.16 17:32

  • thumbnail
    [취재수첩] 학생 수 감소해도 예산 못 줄이겠다는 교육청

    ... 50년이 흐른 지금 한국의 초·중등학생 1인당 공교육비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평균의 1.3배에 달한다. 시대가 달라진 만큼 제도 변화가 불가피하다는 목소리에 힘이 실리는 이유다. 문재인 정부 들어 전례없는 확장재정 기조가 계속되면서 내년 국가채무는 사상 처음 1000조원을 돌파할 전망이다. 교육예산 낭비에 눈감으면 결국 현 초·중·고교생의 미래 부담만 가중될 것이라는 지적에 각 교육청이 귀 기울일 때다.

    한국경제 | 2021.09.16 17:29 | 김소현

  • 美서 여드름패치 대박나더니…이틀새 주가 20% 급등한 회사

    ... 지속적으로 우상향해 올초 저점(1만8225원) 대비 세 배가량 올랐다. 전날 발표된 수출 데이터가 주가 상승의 기폭제가 됐다. 티앤엘 발표에 따르면 지난 8월 창상피복재(상처지료제) 수출액은 332만7000달러로, 월간 기준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티앤엘은 창상피복재 매출 비중이 73%에 달해 수출 데이터에 주가가 크게 반응했다. 창상피복재 수출이 급증한 건 미국을 중심으로 여드름패치가 불티나게 팔리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은 이미 여드름패치가 대중화돼 있지만 ...

    한국경제 | 2021.09.16 17:27 | 이슬기

  • 재난지원금 지출에다 인건비도 급증…작년 공공부문 살림살이 50조 적자

    지난해 정부와 공기업을 비롯한 공공부문 살림살이가 2009년 이후 11년 만에 최악으로 나타났다. 재난지원금 등 씀씀이가 늘면서 공공부문 수지(총수입-총지출)가 50조원을 웃도는 적자를 기록했다. 인건비는 사상 처음 160조원을 돌파하는 등 공공부문의 ‘철밥통’은 굳건했다. 한국은행이 16일 발표한 ‘2020년 공공부문계정’(잠정)을 보면 지난해 공공부문 수지는 50조6000억원 적자를 기록했다. 2013년 ...

    한국경제 | 2021.09.16 17:20 | 김익환

  • thumbnail
    "과제에서 '페미' 냄새가 진동합니다" 불만 드러낸 男 대학생

    ... 설명하고 대안을 서술하는 방식이었다. A 씨가 올린 과제에 대해 남초 커뮤니티 회원들은 "페미 냄새가 진하게 난다", "페미 과목 이수하는 것 같다", "인권교육이랍시고 젠더에 대한 사상 강요가 많은 것 같다", "젠더라는 주제에 대한 강의인데 남성에 대한 항목은 없는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국사회에서의 여성 정책 이슈'를 과제로 해야 하는 A 씨는 온라인을 통해 ...

    한국경제 | 2021.09.16 17:17 | 김예랑

  • thumbnail
    똑같은 파스타는 없다…펜 대신 칼 잡은 남자의 요리 이야기

    똑같은 파스타는 없다. 본고장 이탈리에선 그렇다. 20개 주, 107개 현마다 각양각색의 파스타를 내놓는다. 파스타에 담긴 맛도 그만큼 다양하다. ‘파스타에서 이탈리아를 맛보다(인물과사상사)’는 20년 넘게 기자로 생활했던 저자가 무궁무진한 파스타의 세계에 눈을 뜨고, 요리를 배우겠다며 홀연히 이탈리아로 훌쩍 떠난 기록을 담은 책이다. 봉지 커피와 컵라면을 달고 살았던 평범한 입맛의 '아재'가 파스타의 세계에 ...

    한국경제 | 2021.09.16 16:34 | 김동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