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2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리모 스캔들' 中 여배우, 초고액 출연료에 탈세까지 '발칵' [강현우의 트렌딩 차이나]

    ... 하루 208만위안(약 3억5000만원)에 이른다고도 지적했다. 정솽은 2009년 방영된 중국판 '꽃보다 남자'인 '같이 유성우를 보자(一起來看流星雨)'의 여주인공으로 나와 중국에서 톱스타로 떠올랐다. 하지만 사실혼 관계였던 장헝이 그가 미국에서 대리모를 통해 얻은 두 아이를 버렸다고 주장한 뒤 대중의 비난을 받고 연예계에서 사실상 퇴출됐다. 장항의 제보가 사실이라면 제작사인 베이징원화(북경문화·北京文化)에도 상당한 파장이 미칠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21.04.29 11:56 | 강현우

  • thumbnail
    中 '대리모 스캔들' 배우 정솽 탈세조사…제2의 판빙빙 사건

    ... 탈세·탈루 의혹과 관련한 정식 조사와 확인 절차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동시에 베이징시 광전국(라디오·텔레비전국)도 관련 드라마 제작 비용과 해당 배우의 보수 지급 내역 등에 관한 조사에 착수했다. 정솽의 탈세 의혹은 그와 사실혼 관계에 있던 전 애인의 폭로로 불거졌다. 프로듀서 장헝(張恒)은 정솽이 2019년 드라마 '천녀유혼'에 주연으로 출연해 실제로는 1억6천만위안(약 270억원)의 막대한 출연료를 받았지만 출연료를 대폭 줄인 이중계약서를 써 탈세를 ...

    한국경제 | 2021.04.29 09:02 | YONHAP

  • thumbnail
    남친 '사실혼' 알게 된 50대女…분노의 쇠파이프 난동

    교제하던 연인이 다른 여성과 '8년간 사실혼' 관계였다는 사실을 알고 쇠파이프 난동을 부린 50대 여성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구형됐다. 제주지법 형사3단독(김연경 부장판사)은 28일 특수 주거 침입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58·여)에 대한 결심 공판을 열었다. A씨는 지난해 9월7일 쇠파이프로 연인 B씨의 집 현관을 부수고 안방까지 침입했다. 술에 취한 상태에서 격분한 A씨는 TV와 선풍기 등 보이는 대로 ...

    한국경제 | 2021.04.28 23:25 | 이보배

  • thumbnail
    "잔소리한다"…결혼 두 달 만에 주먹질한 '무서운 새신랑'

    ... 40대 남성이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28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21단독 양소은 판사는 상해 및 폭행 혐의로 기소된 A(40)씨에게 벌금 1000만원을 선고했다. A씨는 2019년 1월17일 자신의 집에서 사실혼 배우자 B씨가 잔소리했다는 이유로 얼굴을 때리고 멱살을 잡아 벽으로 밀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씨는 또 2019년 2월9일 B씨가 신용카드 내역을 문제 삼자 머리채를 잡아끌고 발로 찬 혐의, 같은해 2월23일 B씨가 술에 취해 잠을 ...

    한국경제 | 2021.04.28 10:31 | 조준혁

  • thumbnail
    '사유리 비혼 출산' 사회적 논의 시작…자택출산 출생신고 지원

    ... 차지하는 비율이 29.8%로 줄어들고 대신 1인 가구(30.2%)나 2인 이하 가구(58.0%)의 비율이 커지는 등 가족 형태가 다양화하는 현실을 반영하려는 취지다. 가족의 범위를 규정하는 건강가정기본법과 민법을 개정해 동거·사실혼 부부, 돌봄과 생계를 같이 하는 노년 동거 부부, 아동학대 등으로 인한 위탁가족과 같은 다양한 가족 형태를 포용할 방침이다. 정부는 민법 규정에서 아예 '가족'의 정의를 삭제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법무부가 지난 1월 입법예고한 ...

    한국경제 | 2021.04.27 11:30 | YONHAP

  • thumbnail
    염수정 "가족범위 확대·젠더 이데올로기, 보편가치와 달라"

    "성적지향·성정체성 이유로 차별 안되나 부당차별 반대가 동성혼 용인은 아냐"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21일 "차별금지법안의 일부 조항에 드러나는 '젠더 이데올로기'와 여성가족부가 추진하는 '비혼 동거'와 '사실혼'의 법적 가족 범위의 확대 정책은 오랫동안 우리 사회에서 보편적인 가치로 여겨졌던 것과는 매우 다르다"고 말했다.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 위원장인 염 추기경은 이날 '제11회 생명주일(5월 2일)'을 맞아 '가정과 혼인에 관한 ...

    한국경제 | 2021.04.21 19:02 | YONHAP

  • thumbnail
    출생 신고도 안 한 8살 딸 살해…엄마 징역 30년 구형(종합)

    ... 비관했다"고 진술했다. 검찰은 지난달 열린 첫 재판에서 "A씨가 2020년 6월부터 딸의 출생신고 문제와 경제적 문제로 동거남과 별거하던 중 경제적 지원을 받지 못하자 딸을 살해해 복수하기로 마음먹었다"고 밝혔다. A씨와 사실혼 관계인 C씨는 사건 발생 1주일 뒤 인천시 연수구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C씨는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는 과정에서 딸이 살해된 사실에 죄책감을 드러낸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후 극단적 선택을 했다. 검찰은 서류상 ...

    한국경제 | 2021.04.16 10:58 | YONHAP

  • thumbnail
    출생 신고도 안 한 8살 딸 살해…엄마 징역 30년 구형

    ... 비관했다"고 진술했다. 검찰은 지난달 열린 첫 재판에서 "A씨가 2020년 6월부터 딸의 출생신고 문제와 경제적 문제로 동거남과 별거하던 중 경제적 지원을 받지 못하자 딸을 살해해 복수하기로 마음먹었다"고 밝혔다. A씨와 사실혼 관계인 C씨는 사건 발생 1주일 뒤 인천시 연수구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C씨는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는 과정에서 딸이 살해된 사실에 죄책감을 드러낸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후 극단적 선택을 했다. 검찰은 서류상 ...

    한국경제 | 2021.04.16 10:36 | YONHAP

  • thumbnail
    양산 동거녀 토막살인 60대男…검찰, 사형 구형

    ... 사이코패스의 전형을 보인다"면서 "사체 훼손 정도로 볼 때 인간 존엄성을 무시하는 등 재범 우려가 크다"고 사형 구형 이유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1월23~25일 사이 양산 집에서 14년간 사실혼 관계로 함께 살았던 피해자 60대 B씨와 다투던 중 흉기로 찔러 살해했다. 이후 시신을 조각내 훼손한 뒤 인근 공터와 배수로 등에 유기했고, 유기한 시신에 불을 지른 혐의도 받고 있다. 검찰은 A씨가 음주문제 및 경마 등 도박 빚으로 ...

    한국경제 | 2021.04.13 22:36 | 이보배

  • thumbnail
    동거녀 살해·시신 훼손 60대에 사형 구형…"사이코패스 전형"

    ... 않는다며 책임을 회피하는 등 사이코패스의 전형을 보인다"고 구형 이유를 밝혔다. 이어 "사체 훼손 정도로 볼 때 인간 존엄성을 무시했다"며 "재범 우려가 크다"고 덧붙였다. A씨는 지난해 11월 23∼25일 사이 양산 집에서 사실혼 관계인 B씨와 다투다가 흉기로 찔러 살해한 뒤 시신을 훼손해 인근 공터와 배수로 등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유기한 시신에 불을 지른 혐의도 있다. 이 사건은 화재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 당국과 경찰이 시신 일부를 ...

    한국경제 | 2021.04.13 12: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