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4,6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구자엽 "LS전선 재생에너지 100% 사용 조기달성"

    LS전선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2050년까지 전 사업장에서 사용 전력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하는 ‘RE100’ 달성을 목표로 삼았다. LS전선은 14일 경기 안양시 LS타워에서 ESG 경영 비전인 ‘지속 가능한 미래를 선도하는 No.1 친환경 케이블 솔루션’을 선포했다. 이사회 산하에 ESG위원회를 설치하고 전담 부서도 꾸리기로 했다. ...

    한국경제 | 2021.06.14 18:47 | 송형석

  • thumbnail
    손경식 경총 회장 "주 52시간, 中企에 계도기간 더 줘야"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사진 오른쪽)이 다음달 1일로 예정된 50인 미만 사업장에 대한 주 52시간 근무제 적용 시기를 늦춰야 한다고 14일 지적했다. 중소기업중앙회를 비롯한 5개 경제단체도 이날 공동 명의의 성명서를 내고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을 위한 준비기간을 중소기업에 줘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손 회장은 이날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회장단회의에서 “50인 미만 기업 중 25.7%가 만성적인 인력난과 추가적인 인건비 ...

    한국경제 | 2021.06.14 17:31 | 민경진/도병욱

  • thumbnail
    친족 회사 숨긴 하이트진로 박문덕 회장, 공정위 검찰 고발

    ... 설명이다. 특히 계열사인 하이트진로음료가 2016년 대우컴바인 설립 직후 "자금 지원을 확대하겠다"는 이유로 거래 계약을 맺는 데 하루가 채 걸리지 않았고, 2018년까지 거래 비중은 급상승했다. 또 하이트진로음료는 자사의 사업장 부지를 대우패키지·대우컴바인에 빌려줬는데, 이는 해당 거래가 시작된 2006년 이후 2020년까지 다른 납품업체에는 적용하지 않은 혜택이다. 하이트진로 측은 계열사 직원들이 주주와 임원으로 있는 평암농산법인 자료도 제출하지 않았다. ...

    한국경제TV | 2021.06.14 15:11

  • thumbnail
    노래방-주점발 감염 확산세 지속…2주간 감염경로 '불명' 27.2%

    ... 달했다. 이달 1일부터 이날까지 방역당국에 신고된 신규 확진자는 7천935명으로, 이 가운데 2천160명은 아직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이 비율은 전날(27.0%)보다 소폭 올랐다. 방역당국은 최근 다중이용시설, 사업장 등 일상 공간을 고리로 한 집단발병 사례가 꾸준히 나오는 데다 전파력이 센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 위험도 큰 만큼 일상에서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방대본에 따르면 최근 1주간(6.6∼6.12) 발생한 신규 ...

    한국경제 | 2021.06.14 15:00 | YONHAP

  • thumbnail
    LG전자·에너지공단 중소기업 온실가스 감축 협력

    ... 감축과 에너지 효율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G전자와 에너지공단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에너지 진단, 컨설팅, 노후 설비 교체 등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맺었다. LG전자와 에너지공단은 중소기업 사업장 내 에너지 사용 현황을 파악하고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최적의 솔루션을 제시할 예정이다. LG전자는 중소기업이 노후 설비를 고효율 설비로 교체하는 데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한다. 또한 중소기업이 줄인 온실가스는 탄소배출권 ...

    한국경제 | 2021.06.14 14:00 | YONHAP

  • LG전자-한국에너지공단, 중소기업 온실가스 감축에 힘 모은다

    ...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 LG전자 대외협력담당 윤대식 전무 등이 참석했다. 업무협약의 목적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에너지 진단, 컨설팅, 노후 설비 교체 등을 지원하는 것이다. LG전자와 한국에너지공단은 중소기업 사업장 내 에너지 사용 현황을 파악하고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최적의 솔루션을 제시한다. 이어 LG전자는 중소기업이 노후화된 설비를 고효율 설비로 교체하는 데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해 에너지 사용을 줄일 수 있도록 돕는다. 중소기업은 ...

    한국경제 | 2021.06.14 14:00 | WISEPRESS

  • thumbnail
    광주 운암3단지 재건축 현장도 '밑동파기식' 철거 적발

    ... 확보하기 위해 즉시 보강·보완 조치를 하도록 시공사에 지시했다. 남은 해체 대상 건축물들은 현장 대리인, 감리자 등을 통해 수시로 점검하고 향후 해체개선계획에 따라 공사 재개를 승인할 방침이다. 북구는 오는 18일까지 지역 주택건설사업장에 대한 긴급 안전 점검에 나설 계획이다. 대상은 지역주택조합, 재개발, 소규모정비사업 등 현재 시공 중인 17곳이다. 안전관리계획, 현장 주변 안전대책 수립 및 이행, 가설 시설물 안전관리, 기초 지반·굴착사면 등을 조사한다. 점검 ...

    한국경제 | 2021.06.14 13:29 | YONHAP

  • 공정위 '총수일가 개인회사 누락' 하이트진로 박문덕 회장 고발

    ... 측면에서 문제 있는 부분이 있어, 관련 과에서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다"며 "대우패키지와 컴바인은 모두 페트병을 만드는 회사로 대우패키지로 가는 물량을 컴바인에 주기만 해도 부가 손자에 승계되는 구조"라고 말했다. 하이트진로음료는 사업장 부지를 대우패키지와 대우컴바인에 빌려줘 물건을 생산·납품할 수 있게 했는데, 이는 일반적인 납품업체에는 적용되지 않는 방식이라고 공정위는 밝혔다. 친족 개인회사는 아니지만 계열사 직원들이 주주와 임원으로 있는 평암농산법인도 누락했다. ...

    한국경제 | 2021.06.14 12:00 | YONHAP

  • thumbnail
    공정위, 박문덕 하이트진로 회장 고발…"제출 자료 누락"

    ... 계열회사인 하이트진로음료가 대우컴바인 설립 직후인 2016년 4월 자금 지원 확대를 이유로 거래계약 체결을 결정하는 데 하루도 채 걸리지 않는 등 내부거래 비중도 상당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하이트진로음료는 대우패키지, 대우컴바인에 사업장 부지를 대여해 제품을 생산·납품할 수 있도록 해왔는데 이는 다른 납품업체에는 적용하지 않은 방식이었다. 박 회장은 농산물재배업체인 '평암농산법인' 역시 지정자료 제출 시 누락했다. 평암농산법인은 주주 임원이 ...

    한국경제 | 2021.06.14 12:00 | 이미경

  • thumbnail
    LS전선, ESG 경영 비전 선포…2050년까지 `RE100` 추진

    ...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ESG경영을 선언한다"고 말했다. LS전선은 ESG위원회와 전담 부서를 신설하고, 친환경 제품 개발과 안전 관리 등을 강화할 계획이다. 핵심과제로 ▲녹색 인프라 혁신을 통한 기후변화 대응 ▲안전 최우선 사업장 구현 ▲공정하고 투명한 ESG경영 실천 등을 선정했다. 또한 2050년까지 전 사업장에서 사용 전력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하는 `RE100`을 추진할 예정이다. LS전선은 `RE100`을 2024년 동해사업장, 2025년 ...

    한국경제TV | 2021.06.14 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