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53,5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사퇴…"자식에 경영권 안 물려주겠다"(종합)

    '불가리스 파문' 21일 만에 기자회견 열어 사과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불가리스의 코로나19 억제 효과' 논란에 대해 사과하고 회장식 사퇴를 발표했다. 홍 회장은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남양유업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모든 것의 책임을 지고자 남양유업 회장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홍 회장은 "먼저 온 국민이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불가리스와 관련된 논란으로 실망하시고 분노하셨을 모든 국민과 현장에서 더욱 상처받고 어려운 날들을 ...

    한국경제 | 2021.05.04 10:57 | YONHAP

  • thumbnail
    사퇴 발표한 홍원식 회장, "자식에게도 물려주지 않겠다"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불가리스 사태`에 책임을 지고 사퇴의 뜻을 밝혔다. 홍 회장은 4일 10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남양유업 본사 대강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국민 사과를 했다. 그는 "모든 것에 책임을 지고자 저는 남양유업 회장직에서 물러나겠다"며 "자식에게도 경영권을 물려주지 않겠다"고 눈물을 훔쳤다. 최근 거세지는 불매운동에 영업정지 위기, 관계 당국의 고발은 물론 소속 대리점주들의 반발 등 최악의 상황에 결국 백기를 든 모습이다. ...

    한국경제TV | 2021.05.04 10:56

  • thumbnail
    [포토] 불가리스 사태 책임 사퇴 발표한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최근 자사 유제품 불가리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억제 효과가 있다는 발표로 빚어진 논란과 관련해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 남양유업 본사 대강당에서 대국민 사과를 한 뒤 사퇴를 발표하고 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4 10:51 | 최혁

  • 남양유업 홍원식 회장 전격 사퇴, 이광범 대표도 물러나

    불가리스 사태로 창사 이래 최대 위기를 맞은 남양유업이 홍원식회장 사퇴라는 초강수로 대국민 사과를 대신했다.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은 4일 오전10시 본사 강당에서 진행된 대국민 사과 성명에서 회장직을 전격 사퇴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13일 한국의과학연구원 주최으로 열린 '코로나 시대 항바이러스 식품 개발' 심포지엄에서 남양유업 불가리스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77.8% 사멸시켰다고 주장해 파문을 일으킨지 3주만에 사퇴입장을 밝힌 것이다. 그동안 ...

    조세일보 | 2021.05.04 10:49

  • thumbnail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불가리스 사태 책임지고 사퇴한다 [전문]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불가리스 사태'에 대한 책임을 지고 회장직에서 사퇴한다. 홍 회장은 4일 서울 논현동 남양유업 본사에서 사과문을 발표하고 회장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홍 회장은 이날 "온 국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당사에 분노하셨을 모든 국민들과 남양유업 직원, 대리점주 및 낙농가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회사의 성장만을 바라보면서 ...

    한국경제 | 2021.05.04 10:44 | 이미경

  • thumbnail
    [포토]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사퇴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최근 자사 유제품 불가리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억제 효과가 있다는 발표로 빚어진 논란과 관련해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 남양유업 본사 대강당에서 대국민 사과를 발표하며 눈물 흘리고 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4 10:41 | 최혁

  • thumbnail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사퇴…"자식에 경영권 물려주지 않겠다" [종합]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불가리스 코로나19 마케팅' 사태의 책임을 지고 사퇴했다. 자식에게 경영권도 물려주지 않겠다고 했다. 홍 회장은 4일 서울 논현동 남양유업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모든 것에 책임을 지고자 저는 남양유업 회장직에서 물러나겠다"며 "자식에게 경영권도 물려주지 않겠다"고 밝혔다. 홍 회장은 "온 국민이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당사의 불가리스와 관련된 논란으로 실망하고 ...

    한국경제 | 2021.05.04 10:23 | 박종관

  • thumbnail
    남양유업,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사퇴소식에 급등

    남양유업이 급등하고 있다.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사퇴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다. 4일 오전 10시19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남양유업은 전날보다 2만5500원(8.46%) 상승한 35만9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에는 40만9500원까지 치솟아 23% 넘게 뛰기도 했다. 이날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은 회장직을 내려놓는다고 밝혔다. 홍 회장은 "먼저 온 국민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로 힘든 시기에 당사의 ...

    한국경제 | 2021.05.04 10:21 | 이송렬

  • thumbnail
    원희룡 "MB·朴구속·文발탁 후 갈라선 尹…그 입장 밝혀야"

    ... 있고, 유승민·홍준표도 있지 않나"라고 강조했다. 자신의 지지율이 낮은 데 대해선 "야구로 치면 아직 개막전도 안 했다"며 "지금 시작해서 여름 리그전을 하고, 겨울에 한국시리즈 하는 것"이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도지사직 사퇴 시점과 관련해선 "(대선) 후보로 뽑히면 어차피 사퇴해야 하지만, 그전에는 도정에 책임도 있기 때문에, 어떻게 해야 책임을 다하는 것인지 신중히 고민할 수밖에 없다"며 "사퇴 여부나 시기에 대해 결론을 내린 바가 없다"고 답했다. ...

    한국경제 | 2021.05.04 10:19 | YONHAP

  • thumbnail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사퇴할 것"…외조카 황하나 언급 눈길

    ... "이 모든 것에 책임을 지고자 저는 남양유업 회장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발표했다. 홍 회장은 손수건을 꺼내 연신 눈물을 훔치고 한마디 한마디 할 때마다 심호흡을 하는 등 격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아울러 "제가 사퇴 수습을 하느라 이러한 결심을 하는데까지 늦어진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라며 "살을 깎는 혁신을 통해 새로운 남양을 만들어갈 우리 직원들을 다시 한 번 믿어주시고 성원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남양유업은 ...

    한국경제 | 2021.05.04 10:14 | 이미나/최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