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9,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북, 핵·미사일 개발 위해 가상화폐 해킹…3600억원 탈취

    ... 안정적인 가상화폐인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으로 환전했다고 한 회원국이 전했다. 이러한 공격을 주도한 것은 유엔 제재 대상인 북한 정찰총국으로 지목됐다. 전문가패널은 정찰총국이 "가상자산과 가상자산 거래소, 그리고 글로벌 방산업체들"을 겨냥해 "악의적인 활동"을 펼쳤다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특히 "북한의 사이버 행위자들이 전 세계 방위산업체들을 겨냥한 공격을 수행했다는 것이 2020년의 분명한 트렌드"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1.04.01 06:31 | YONHAP

  • thumbnail
    북, 핵·미사일 개발 위해 가상화폐 해킹…3천600억원 탈취

    ... 비상장 가상화폐 거래소들을 통해 실제 화폐로 바꾸는 돈세탁에 나선 것으로 조사됐다. 이러한 공격을 주도한 것은 유엔 제재 대상인 북한 정찰총국으로 지목됐다. 전문가패널은 정찰총국이 "가상자산과 가상자산 거래소, 그리고 글로벌 방산업체들"을 겨냥해 "악의적인 활동"을 펼쳤다고 지적했다. 전문가패널은 정찰총국과 연계된 것으로 알려진 라자루스, 킴수키 등 해킹 조직에 대해서도 조사 중이다. 북한은 또 합작회사의 해외 계정, 홍콩 소재 위장회사, 해외 은행 주재원, ...

    한국경제 | 2021.03.31 23:01 | YONHAP

  • thumbnail
    경희대 신입생 모집 대행업체에 30억원 몰아줘…교육부, 수사의뢰(종합)

    ... 학점은행제 모집 대행 4곳에 15억원 지급 경희대는 2015년 전기부터 2020년 전기까지 대학원 석사과정 계약학과 설치·운영 업무를 수행하면서 '산업교육진흥 및 산학연협력촉진에 관한 법률' 등에 따라 사전에 교육부에 신고하거나 산업체와 계약을 체결해야 했음에도 이를 지키지 않고 학생 1천39명을 계약학과로 합격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이 과정에서 계약학과 학생 모집을 3개 업체에 위탁하고 그 대가로 14억원을 지급한 사실도 적발됐다. 학생 모집은 학교가 직접 ...

    한국경제 | 2021.03.31 20:17 | YONHAP

  • thumbnail
    경희대 신입생 모집 대행업체에 30억 몰아줘…교육부, 수사 의뢰

    ... 학점은행제 모집 대행 4곳에 15억원 지급 경희대는 2015년 전기부터 2020년 전기까지 대학원 석사과정 계약학과 설치·운영 업무를 수행하면서 '산업교육진흥 및 산학연협력촉진에 관한 법률' 등에 따라 사전에 교육부에 신고하거나 산업체와 계약을 체결해야 했음에도 이를 지키지 않고 학생 1천39명을 계약학과로 합격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이 과정에서 계약학과 학생 모집을 3개 업체에 위탁하고 그 대가로 14억원을 지급한 사실도 적발됐다. 학생 모집은 학교가 직접 ...

    한국경제 | 2021.03.31 17:27 | YONHAP

  • thumbnail
    SK㈜, 유전자 치료제 CMO 사업 진출…프랑스 이포스케시 인수

    경영권 포함 지분 70% 인수 마무리…바이오·제약 밸류체인 구축 SK팜테코 2∼3년내 매출 1조원 달성 전망 SK그룹의 투자전문 지주회사인 SK㈜가 프랑스 유전자·세포 치료제(GCT) 원료의약품 위탁생산업체(CMO)인 이포스케시를 인수한다. 작년 12월 독점 인수 협상 중이라고 밝힌 지 4개월 만으로, SK㈜는 이를 통해 고성장 바이오 분야로 CMO 사업을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SK㈜는 31일 장동현 사장, 이포스케시 주요 주주이자 설립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3.31 15:00 | YONHAP

  • thumbnail
    호주, 유도 미사일 자체 생산 추진…8천600억원 예산 책정

    호주 정부가 해외 방산업체와 손잡고 유도 미사일 생산에 나서는 등 대대적인 군비확충에 나선다. 31일 호주 공영 ABC 방송에 따르면 이날 스콧 모리슨 호주 연방총리는 해외 방산업체와의 제휴를 통한 유도 미사일 생산공장 설립계획을 공개했다. 호주는 독자적인 미사일 생산을 위해 추진되는 이번 사업을 위해 총 1조 호주달러(약 8천600억원)의 예산을 책정했다. 모리슨 총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에서 확인된 것처럼 급변하는 ...

    한국경제 | 2021.03.31 14:23 | YONHAP

  • thumbnail
    국방 지식재산권, 방산업체도 함께 소유한다

    국방과학기술혁신 촉진법 내달 1일부터 시행 국방 분야의 지식재산권을 연구개발에 참여한 방산업체도 국가와 공동으로 소유할 수 있는 길이 열린다. 국방부와 방위사업청은 31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국방과학기술혁신 촉진법의 시행령과 시행규칙을 마련하고 다음 달 1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그간 국방 분야 지식재산권은 국가 단독 소유나 학계, 연구소 등 비영리 기관과 국가의 공동 소유만 가능했다. 국방부 관계자는 "우수 민간 역량의 국방 연구개발(R&D) ...

    한국경제 | 2021.03.31 10:19 | YONHAP

  • thumbnail
    '다이슨 청소기' AS 때문에 구입 꺼렸는데…확 달라졌다

    ... 전국 41개의 AS 센터와 최대 3년까지 보증 기간 연장 등을 운영하고 있다. 한 해외브랜드 관계자는 "한국 시장은 원래부터 토종 브랜드 수요가 높았지만 최근 들어 이들의 입지가 더 공고해지는 모양새"라며 "코로나19로 가전 및 전자제품 수요가 늘고 있는 만큼 외산업체들의 AS 확대 등은 한국 소비자를 공략하려는 전략 중 하나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배성수 한경닷컴 기자 baeba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31 08:32 | 배성수

  • thumbnail
    특전사 기관단총 기밀 유출 정황 포착…"軍안보사, 예비역 중령 조사"

    육군 특전사용 기관단총 관련 기밀이 유출된 정황이 포착돼 군사안보지원사령부(안보사)가 수사 중이다. 육군 특전사용 기관단총의 교체가 40여년만에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안보사는 군사기밀보호법 위반 혐의로 방산업체 A사에서 임원으로 재직중인 B씨 등을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30일 군 관계자 등에 따르면 A사는 지난해 6월 방위사업청이 육군 특수전사령부의 주력화기인 K1A 기관단총을 대체하기 위한 신형 기관단총 연구·개발 관련 우선협상 ...

    한국경제 | 2021.03.30 23:03 | 이보배

  • thumbnail
    특전사 기관단총 기밀, 수주 유력기업에 유출…軍안보사 수사

    '예비역 중령' 방산업체 임원이 기밀 활용 '우선협력대상' 선정 의혹 40여년만에 교체가 추진되는 육군 특전사용 기관단총 관련 기밀이 사전에 유출된 정황이 포착돼 군사안보지원사령부(안보사)가 수사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30일 군 관계자 등에 따르면 안보사는 군사기밀보호법 위반 혐의로 방산업체 A사(社)에서 임원으로 재직 중인 B씨 등을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A사는 지난해 6월 방위사업청이 육군 특수전사령부의 주력화기인 K1A 기관단총을 ...

    한국경제 | 2021.03.30 21: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