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4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bnt화보] 조현재 “목소리 멋지다 느낀 배우는 김명민&한석규, 배우로서 멋진 선배들”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44

  • thumbnail
    [bnt화보] 조현재 “아무것도 없이 시작한 연기자 생활, 부족함이 날 더 강하게 만들었다”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41

  • thumbnail
    [bnt화보] 조현재 “배우는 대중의 사랑으로 존재하는 직업, 신뢰받는 배우 될 때 가장 뜻깊어”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40

  • thumbnail
    [bnt화보] '♥박민정' 조현재 “둘째 아이 임신한 아내에게 잘해주고 싶은 마음 커, 아이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 될 것”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38

  • thumbnail
    [bnt화보] 조현재 “연기 23년 차, 열심히 달려온 것 생각하면 감정 북받치기도”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37

  • thumbnail
    [bnt화보] 조현재 “오래 연기하는 것이 배우로서 목표, 서두르지 않고 다양한 역할 선보일 예정”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36

  • thumbnail
    [bnt화보] 조현재 “좋은 작품에 참여하는 배우&신뢰 줄 수 있는 배우 목표”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35

  • thumbnail
    [bnt화보] '♥박민정' 조현재 “둘째 아이 출산 예정, 육아&산후조리 더 신경 써 아내 짐 덜어주고파”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34

  • thumbnail
    [bnt화보] 조현재 “작품 마치며 느끼는 뿌듯함 삶 동기부여 돼, 난 일할 때 행복한 사람”

    ... 설렌다며 “아내가 둘째를 임신한 상태라 잘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더욱더 크다”라고 답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든든한 아빠가 되어 누구보다도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싶다고. 덧붙여서 “둘째 아이인 만큼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연기를 시작한 지 어느덧 올해 23년 차. 이에 대해 조현재는 “'23년 동안 열심히 달려왔구나'라는 생각을 하면 감정이 북받칠 때가 있다”라며 ...

    bntnews | 2021.09.28 13:33

  • thumbnail
    [인터뷰] 조현재라는 배우

    ... 처음이다 보니 모든 게 어색한 느낌이었다. 미숙했던 만큼 실수도 잦았고, 어떻게 해야 아이에게 좋은 영향을 줄 수 있을까 고민이 컸던 것 같다. 물론 그 단계에서 힘든 부분도 다소 있었고. 그래서 이번에는 좀 더 적극적으로 육아와 산후조리에 임할 예정이며, 좋은 아빠가 되어 아내의 짐을 한껏 덜어주고 싶다” Q. 연기는 힘들었지만 잊지 못할 장면이나 대사가 있나 “다양한 작품에 임했지만 그중에서도 최근작이 가장 먼저 생각난다. SBS 주말 드라마 '그녀로 말할 ...

    bntnews | 2021.09.28 1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