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4,4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북서 산모·갓난아이도 확진…돌파감염 1명 추가

    ... 확진자는 3천95명이 됐다. 지역별로는 전주 7명, 익산 2명, 군산 2명, 부안·정읍·임실 각 1명, 베트남 입국자 1명이다. 부안에서는 갓 태어난 아기와 엄마가 나란히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여성은 친정에서 아기와 함께 산후조리 중에 축하를 위해 전국에서 온 친척들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보건당국은 추정한다. 군산 1명은 경기도 김포 확진자와 접촉했다가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을 받았는데, 지난 6월 24일 화이자 2차 접종을 마친 것으로 파악됐다. ...

    한국경제 | 2021.08.14 13:40 | YONHAP

  • thumbnail
    포천시, 박윤국 시장 주재로 '2021년 역점사업 추진상황 보고회' 열어 추진전략 논의

    ... 휴식공간을 제공, 노인회관 ,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 청년여행창고 등도 올해 주요 성과로 꼽혔다. 시는 또 청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사업 , 이곡 ~ 시도 26 호선 도로확 ․ 포장공사 , 포천공공산후조리원 건립사업 , 한탄강 생태경관단지 조성사업 등 올해 말까지 준공을 목표로 추진 23개 사업에 대해 논의도 진행했다 . 한편 박윤국 포천시장은 이날 보고회에서 “ 간부공무원을 비롯한 전 공무원이 코로나 방역과 지역경제 ...

    한국경제 | 2021.08.12 14:26 | 윤상연

  • thumbnail
    이재명 "포퓰리스트 나쁜 것 아냐…앞으로도 포퓰리즘하겠다"

    ...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나중에 하면 안 되는 나쁜 일인데 표를 얻기 위해 하는 행위를 포퓰리즘이라고 하게 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무상교복, 무상급식, 무상 산후조리 등 온갖 정책들이 다 포퓰리즘이라고 공격받았지만 지금은 다들 좋아한다"며 "전국적으로 확대됐다"고 했다. 이어 "요즘은 다들 (이전에 추진한 정책은) 공격 못 하고 앞으로 할 것에 대해선 포퓰리즘이라고...

    한국경제 | 2021.08.11 16:25 | 조미현

  • thumbnail
    이재명 "비난받던 정책들로 인정받아…그냥 포퓰리즘하겠다"

    ... 인민들 스스로 의사결정하는 것이 좋겠다는 것이 포퓰리즘인데 나중에 의미가 변형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제가 해서는 안 되는 일 한 게 무엇인지 구체적으로 찍어보라고 하면 아무도 못 찍는다"며 "무상교복, 무상급식, 무상산후조리 정책을 포퓰리즘이라고 공격했는데 지금은 다 좋아하고 전국으로 확대됐다"라고도 했다. 이 지사는 "제가 세금을 더 내라고 했나, 빚을 냈나"라며 "있는 것을 아끼고 세금 안 내고 버티는 사람들을 탈탈 털어서 추가 복지 지원을 하고 ...

    한국경제 | 2021.08.10 23:49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출생이 부담과 고통…양육·보육 국가가 전적 책임져야"(종합)

    ... 물건으로 거래하니 개식용 논란 일어"…여심·팻심 공략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9일 "출생이 부담과 고통이 되어가고 있는 상황에서 양육과 보육은 국가가 전적으로 책임지는 사회가 돼야 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여주 공공산후조리원을 방문해 "출생이 과거에는 기쁨이고 희망을 상징했는데 이제는 부담과 고통이 되어가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출생은 개인이 선택할지라도 양육·보육은 국가가 전적으로 책임지는 사회로 가야 되지 않겠나"며 "시중 산후조리원이 ...

    한국경제 | 2021.08.09 17:40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광역단체장 4개월 연속 1위에 "약속 정치로 보답"

    ... 개인 송사 때문에 도정에 조금의 빈틈도 생겨서는 안 된다는 각오로 몸이 부서지라 일했다"고 되짚었다. 이어 "몸은 고됐지만 제가 약속드린 것들이 하나둘씩 성과를 내고, 도민 여러분께서 좋아하시는 모습에 힘을 냈다"며 "무상교복, 산후조리 지원, 청년기본소득, 군 복무 청년 상해보험,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청소·경비노동자 휴게실 지상 설치, 공공 건설공사 원가 공개, 가짜건설사 단속을 비롯해 일일이 열거하기 힘들 정도로 많은 일을 추진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국민에게 ...

    한국경제 | 2021.08.06 15:12 | YONHAP

  • thumbnail
    청주 산후조리원 직원 확진...신생아 15명은 음성

    충북 청주의 한 산후조리원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청주시는 서원구의 모 산후조리원 직원 A(50대)씨가 전날 확진자로 분류됐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9일 서원구 호프집을 다녀온 뒤 이달 1일부터 인후통과 발열 증세를 보였다. 해당 호프집에서는 지난 1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후 손님 11명 등 총 13명이 집단 감염됐다. A씨는 호프집 방문 후 지난달 30일 저녁부터 31일 아침까지 야간근무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

    키즈맘 | 2021.08.05 11:08 | 이진경

  • thumbnail
    출산 후 몸 회복에 좋은 음식은?

    출산 후에는 몸과 마음이 상당히 지친 상태로, 회복을 위해 충분한 휴식을 취하면서 영양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해야 한다. 산후조리 음식은 소화가 잘 되는 것으로 먹어야 하고 너무 딱딱하거나 찬 음식은 피해야 한다. 너무 맵거나 짠 음식도 위의 기능을 저하시키고 몸을 붓게 할 수 있으므로 자제하는 것이 좋다. 산후 엄마에게 도움이 되는 좋은 식품들을 소개한다. 철분이 풍부한 '소고기'·'시금치' 산모는 출산 ...

    키즈맘 | 2021.08.03 17:30 | 이진경

  • thumbnail
    [TEN 리뷰] '김희재 이모' 서지오 "잦은 방광염→2015년 자궁근종 수술" [종합] ('여고동창생')

    ... "배가 아렸다. 소변을 봐도 아프기만 하고 아리기만 하고 시원하지 않았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서지오는 40대에 자궁근종 수술한 이력도 밝혔다. 그는 "2015년에 자궁근종 수술을 했다. 여자는 산후조리를 잘해야 된다. 나는 산후조리를 못 했다. 건강관리 못한 것들이 이렇게 여성질환으로 나타날 줄 몰랐다"고 말했다. 김지선은 최근 건강검진에서 자궁의 혹 7개를 발견했다고 한다. 그는 "자궁에 혹이 7개가 있었다. ...

    텐아시아 | 2021.08.02 08:14 | 김지원

  • thumbnail
    '김희재 이모' 서지오 "방광염에 자궁근종 수술까지" 고백 ('여고동창생')

    ... '미스 방광염'이라고 별명을 붙여줬다"라고 전했다. 그는 "배가 아렸다. 아프기만 하고 시원하지 않았다"라고 고충을 털어놨다. 그는 "40대에 자궁근종 수술을 했어. 여자는 산후조리를 잘해야돼. 나는 산후조리를 못 했어. 건강관리에 소홀했는데 방광염, 자궁근종이 나타날 줄이야"라고 말했다. 한편, 김지선은 "나도 최근에 건강 검진을 했는데 자궁에 혹이 7개가 있었다. 그래도 물혹이니까"라고 ...

    텐아시아 | 2021.08.01 19:52 | 신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