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5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생후 88일 아기 세게 흔들고 발 깨문 산후도우미

    산후도우미가 생후 88일 된 아기를 학대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대는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60대 산후도우미 A씨를 입건해 수사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A씨는 서울 관악구의 한 가정집에서 산후도우미로 일하면서 아기의 등을 세게 내리치거나 발을 깨무는 등 여러 차례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 아기의 부모는 집 안에 설치된 CCTV 영상을 통해 A씨의 학대 정황을 인지한 뒤 지난 9일 서울 관악경찰서에 ...

    키즈맘 | 2021.06.12 09:00 | 이진경

  • thumbnail
    '신생아 학대 혐의' 60대 산후도우미, 경찰 조사 받아

    생후 88일이 된 아이를 학대한 혐의를 받는 60대 산후도우미가 입건됐다. 11일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대에 따르면 산후도우미 여성 A 씨를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 A 씨는 서울 관악구의 한 가정집에서 산후도우미로 일하면서 부모가 보지 않는 틈을 타 손으로 아이의 등을 세게 내려친 혐의를 받는다. 아울러 아이를 소파 쿠션에 내던지듯 내려놓는 등 아이를 여러 차례 학대한 혐의도 받고 있다. 현재 아이는 한 대학 병원에서 ...

    한국경제 | 2021.06.11 19:41 | 김정호

  • thumbnail
    "산후도우미가 생후 88일 아기 학대"…경찰 수사

    서울 관악구에서 산후도우미가 생후 88일이 된 아기를 학대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대는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60대 산후도우미 A씨를 입건해 수사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A씨는 서울 관악구의 한 가정집에서 산후도우미로 일하게 된 뒤 자신이 돌보아야 할 아기의 등을 세게 내리치거나, 소파 쿠션에 던지다시피 내려놓는 등 여러 차례 학대한 혐의를 받는다. 아기는 대학 병원에서 정밀검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6.11 14:30 | YONHAP

  • thumbnail
    여름철 산후조리, 현명하게 하는 방법

    한여름에 출산을 앞두고 있는 예비맘 A씨. 아직 6월인데도 30도가 넘는 날씨가 계속되자 더위와 싸울 생각에 벌써부터 걱정이 크다. 일반인도 지치기 쉬운 한여름철, 몸 회복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하는 산모가 건강하게 산후조리 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너무 더운 것은 산후조리에 좋지 않다 산모는 찬바람을 쐬지 않고 몸을 따뜻하게 해주는 것이 원칙이지만, 너무 더운 것은 땀을 많이 나게 해 산모가 탈진할 수 있다. 그만큼 산후 회복이 더디고 땀띠가 ...

    키즈맘 | 2021.06.10 17:25 | 이진경

  • thumbnail
    외국 여성들이 놀란 韓 산후 시스템…박준형 "설마 그거?" ('국제부부')

    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이하 ‘국제부부’) 외국인 아내들이 한국의 산후 시스템에 깜짝 놀란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국제부부’ 3회에서는 임신 7개월 차, 독일 아내 린다의 ‘K-출산기’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곧 다가올 출산을 맞아 준비에 한창인 린다 부부의 일상과 남편 권범준의 바쁜 움직임이 포착된다. 김희철은 친구의 일화를, 박준형과 ...

    텐아시아 | 2021.06.10 15:48 | 정태건

  • thumbnail
    `장롱 속 영아 시신` 20대 부모에 5년형 감형

    ... 아이가 사망할 가능성이 있는 것을 알고도 방치해 살인죄가 인정된다고 판단했지만, 항소심 재판부는 두 사람에게 고의가 있었다고 인정하기 어렵다며 살인죄 대신 아동학대 치사죄를 유죄로 인정했다. 재판부는 "정씨는 장애 등급이 있고, 산후 우울증 또는 단순 우울증이 사건 행위 당시에 있었다"며 "김씨는 양형조사 과정에 본인 생각이나 느낌을 설득력 있게 설명하는 능력이 떨어지는 경향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피고인들의 특성까지 더해볼 때 두 사람이 수사기관의 ...

    한국경제TV | 2021.06.10 15:26

  • thumbnail
    '장롱 속 영아 시신' 친모·동거남, 징역 10년→5년

    ... 아이가 사망할 가능성이 있는 것을 알고도 방치해 살인죄가 인정된다고 판단했지만, 항소심 재판부는 두 사람에게 고의가 있었다고 인정하기 어렵다며 살인죄 대신 아동학대 치사죄를 유죄로 인정했다. 재판부는 "정씨는 장애 등급이 있고, 산후 우울증 또는 단순 우울증이 사건 행위 당시에 있었다"며 "김씨는 양형조사 과정에 본인 생각이나 느낌을 설득력 있게 설명하는 능력이 떨어지는 경향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피고인들의 특성까지 더해볼 때 두 사람이 수사기관의 ...

    한국경제 | 2021.06.10 14:49 | YONHAP

  • thumbnail
    최희 "산후관리 안 하고 한 달 만에 일, 처음으로 후회했다" [TEN★]

    방송인 최희가 산후관리의 중요성을 깨달았다. 최희는 지난 8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지난주 몸이 엄청 안 좋았다. 산후관리 제대로 안 하고 한 달 만에 일하러 나온 거 처음으로 후회했다"며 "체력은 뚝 떨어지고 면역력도 약해졌나 보다. 아기 낳으실 분들은 꼭 본인 몸도 충분히 돌봐 달라"고 밝혔다. 공개한 사진에는 최희가 지인에게 받은 편지가 담겨 있다. 이에 최희는 ...

    텐아시아 | 2021.06.09 00:10 | 박창기

  • thumbnail
    동네 편의점·빵집에도 휠체어용 경사로 설치…복지부 입법예고

    ... 따르면 바닥면적 기준 50㎡ 이상인 슈퍼마켓과 일용품 소매점, 휴게음식점과 제과점, 일반음식점, 이용원과 미용원은 경사로와 같은 장애인 편의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바닥면적이 100㎡ 이상인 의원·치과의원·한의원·조산소(산후조리원 포함)와 300㎡ 이상인 목욕장도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가 의무화된다. 다만, 내년 1월 1일부터 신축하거나 증축·개축·재축하는 소규모 공중이용시설에 한해 적용하도록 해 기존 자영업자 등 소상공인의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6.07 12:01 | YONHAP

  • thumbnail
    윤박,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다분야 다작 행보 기대

    ... 이후 KBS '가족끼리 왜 이래'에서 서민 집안에서 태어난 엘리트 아들 차강재 역으로 많은 사랑을 얻으며 배우로서 확고한 존재감을 펼쳤다. 윤박의 다작 행보는 드라마 '여왕의 꽃', '청춘시대', '라디오 로맨스', '써치, '산후조리원', 연극 '관객모독', '망원동 브라더스', '3일간의 비', 영화 '식구', '광대들:풍문 조작단' 등으로 이어져 드라마, 연극, 영화까지 장르의 경계를 넘어 계속됐다. 윤박은 다양한 작품에서 유쾌 발랄한 캐릭터는 물론 ...

    한국경제TV | 2021.06.07 1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