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6,7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기 신규확진 721명…요양원서 새 집단감염

    ... 3천402명이다. 남양주지역 요양원에서 새로운 집단감염이 확인됐다. 이 요양원에서는 지난 24일 입소자 6명이 확진된 뒤 전날까지 나흘간 입소자와 요양보호사 등 14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기존 집단감염 사례인 이천시 택배사업(누적 14명) 관련 확진자는 5명 더 늘었고, 구리시 산후조리원(누적 15명)·김포시 요양원(누적 14명) 관련해서는 2명씩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경기도 내 코로나19 사망자는 3명 늘어 누적 798명이 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28 10:02 | YONHAP

  • thumbnail
    오후 6시까지 서울 466명 확진…전날보다 5명 줄어

    ... 접촉이 확인됐으나 집단감염으로 관리되지는 않는 신규 확진자는 247명으로 전체의 53.0%였다. 진행중인 주요 집단감염에서 나온 신규 확진자는 송파구 가락시장 10명, 용산구 순천향대병원 5명, 중구 중부시장 2명, 마포구 산후조리원 1명 등이며 기타 집단감염으로 7명이 추가됐다. 해외 유입 신규 사례는 서울에서 4명 나왔다. 이 시각 기준 서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9만8천121명으로 중간 집계됐다. 이날 전체 확진자 수 최종집계치는 다음날인 ...

    한국경제 | 2021.09.27 18:25 | YONHAP

  • thumbnail
    영천 유일 분만 산부인과서 100번째 아기 울음소리

    ... 영천시에 따르면 분만취약지 지원사업 수행 의료기관으로 선정된 이 병원은 2007년 영남대 영천병원 분만실이 폐쇄된 뒤 13년만에 분만실을 갖추고 지난해 9월 23일 문을 열었다. 30병상 규모로 24시간 분만 가능한 환경과 산후조리원을 갖췄다. 이 병원에서는 지난해 9월 30일 첫 아기에 이어 최근 100번째 아기가 태어났다. 개원 후 이달 중순까지 산부인과와 소아과 진료 건수는 1만2천200여건으로 나타났다. 분만취약지 지원사업은 산부인과가 없는 ...

    한국경제 | 2021.09.27 14:41 | YONHAP

  • thumbnail
    "엄마의 출산 전후 우울증, 자녀도 우울증 확률 ↑"

    ... 아이들의 10세~24세까지 총 14년 사이의 표준 우울증 검사를 9차례에 거쳐 시행했다. 그 결과 임신 중 우울증을 겪었던 여성의 아이들은 14년 내내 우울감 정도가 높은 축에 속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주목할 만한 것은 특히 산후 우울증을 겪은 여성에게서 태어난 아이는 청소년기를 거치는 동안 우울감이 점차 높아지는 경향을 보였다는 점이다. 이들의 우울증 위험은 청소년기를 지나 성인기 초기에 도달할 때까지 지속됐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이 연구 결과에 ...

    키즈맘 | 2021.09.27 11:18 | 김주미

  • thumbnail
    "출산 전후 우울증, 자녀도 우울증 위험↑"

    ... 대학(Royal College of Psychiatrists)의 조앤 블랙 박사는 임신 중과 출산 후 나타난 우울증이 출생한 아이의 장래 정신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위험요인임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논평했다. 이는 또 모든 산전, 산후 여성의 정신건강 검사가 매우 중요한 이유이기도 하다고 그는 강조했다. 영국 산모 정신건강협회의 저스틴 어윈 회장은 산전, 산후의 정신 질환을 치료하지 않고 방치하면 산모 자신만이 아니라 태어난 아이의 신체-정신 건강에 광범한 영향을 ...

    한국경제 | 2021.09.27 10:21 | YONHAP

  • thumbnail
    늦둥이 아빠 된 김구라, 경사와 논란 사이에 '좌불안석' [TEN피플]

    ... 더팩트에 따르면 김구라의 아내 A씨는 추석 연휴 전에 경기 일산의 한 병원에서 2세를 출산했다. 아이는 예정보다 일찍 태어나 인큐베이터 치료를 받고 있다.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상황이다. 현재 김구라가 아이와 산모 옆을 지키며 산후조리를 돕는 중이다. 김구라의 깜짝 소식에 연예계가 발칵 뒤집혔다. 마당발로 널리 알려진 그가 지인들에게조차 쉬쉬할 만큼 조심스럽게 이뤄진 사항이었기 때문. 누구보다 사랑에 진심이었던 김구라가 행복의 결실을 보는 데 성공한 것이다. ...

    텐아시아 | 2021.09.24 21:00 | 박창기

  • thumbnail
    [책마을] 조선 왕족은 왜 갈치 대신 숭어를 즐겼을까

    ... 즐겨 먹는 음식의 역사와 문화, 정서를 쉽게 풀어냈다. 이번엔 바다음식과 관련한 이야기를 친근하게 들려준다. 중국 당나라 때 편찬된 일종의 백과사전인 《초학기(初學記)》에 “고래가 새끼를 낳고 미역을 뜯어 먹은 뒤 산후의 상처를 낫게 하는 것을 보고 고구려 사람들이 산모에게 미역을 먹인다”는 기록이 있다. 고려에 사신으로 다녀간 송나라 문신 서긍은 《고려도경》에서 미역을 이렇게 소개했다. “귀천없이 즐겨 먹고 있다. 그 맛이 ...

    한국경제 | 2021.09.23 18:08 | 임근호

  • thumbnail
    '솔직한 사랑꾼' 김구라, '이혼→동거→출산' 응원 쏟아지는 이유 [TEN피플]

    ...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전에 2세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연예매체 더팩트는 아이가 예정일보다 일찍 태어나 현재 인큐베이터에 있지만 건강에는 문제가 없다고 보도했다. 김구라 역시 아이와 산모 옆에서 산후조리를 도와주고 있다고 알려졌다. 첫째 아들인 MC 그리와 무려 22살 차이가 나는 동생이 탄생한 것이다. 김구라는 호불호가 극명하게 갈리는 방송인이다. 과거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킨 발언과 독설가 이미지, 게스트들을 대하는 태도 ...

    텐아시아 | 2021.09.23 14:27 | 정태건

  • thumbnail
    '52살' 김구라, 늦둥이 출산…반백살 넘어 아빠 된 스타 누구 있나[종합]

    ... 다시금 높아지고 있다. 23일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직전에 2세를 출산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아기가 예정일 보다 일찍 태어나서 현재 인큐베이터에 있지만, 건강에는 문제가 없다고 알려졌다. 김구라 역시 아이와 산모 옆에서 산후조리를 도와주고 있다고 전해졌다. 첫째 아들인 MC그리와는 22살 차이다. 1970년생 김구라는 2015년 이혼해 지난해 새로운 가정을 꾸렸다. 아내는 12살 연하로, 김구라는 자신이 출연하는 예능을 통해 연인이 있음을 밝히며 별도의 ...

    텐아시아 | 2021.09.23 12:33 | 태유나

  • thumbnail
    김구라, 51세에 늦둥이 아빠됐다..."추석 연휴에 출산"

    ... 아빠가 됐다. 김구라의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3일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직전 경기도 일산의 한 산부인과에서 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라고 밝혔다. 김구라는 아이와 아내의 곁에서 산후조리를 돕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구라의 아내는 김구라보다 12세 연하로, 두 사람은 별도의 결혼식은 하지 않고 혼인신고를 한 후에 함께 살고 있다. 특히 그의 아들 그리(김동현)에게는 22살 터울의 동생이 생겨 눈길을 끌고 ...

    키즈맘 | 2021.09.23 09:30 | 이진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