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461-6470 / 6,7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생아 치료 일산 백병원 "감염성 질환 의심"

    ... 고양시 일산 백병원은 31일 기자회견을 열고 "환아(患兒)들이 보인 공통점으로 볼 때 질병의 원인은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성 질환이 의심된다"고 밝혔다. 이날 일산 백병원 이종국 소아과장(김희석 신생아 담당의)은 "시기, 증세, 산후조리원이라는 집단시설에 일시 거주한 점 등의 공통점으로 미루어 이와 같이 추정된다"며 "그러나 확인은 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병원측은 "사망한 환아들은 혈압, 호흡, 의식이 없는 쇼크상태로 병원에 도착했다"며 "심한 탈수증에 의한 ...

    연합뉴스 | 2001.10.31 15:37

  • 산모.신생아 건강 위협하는 산후조리원

    전국에서 성업중인 산후조리원에 대한 법규마련이지연되고 있는 가운데 이들 시설을 찾는 산모와 신생아들이 건강을 위협받고 있다. 31일 경기도 등 관련기관에 따르면 산후조리원은 성격상 준 의료기관이면서도 서비스 자유업종으로 분류돼 있다. 따라서 시설기준이나 자격규정에 대한 아무런 규제를 받지 않은 채 관할 세무서에 사업자 등록만 하면 누구나 영업이 가능하다. 당국의 관리부재 속에 이들 시설을 이용하고 있는 신생아와 산모들이 전염병 등 질환 감염 ...

    연합뉴스 | 2001.10.31 12:20

  • 신생아 잇단 돌연사 병원.경찰 대처 미흡

    경기도 고양시 일산 산후조리원 2곳의 신생아 3명이 호흡곤란 등 이상증세를 보이다 돌연사하고 같은 산후조리원 신생아 10여명이 유사증세를 호소, 전염성 바이러스에 의한 질환이 의심되는 가운데 병원과 경찰 등 당국의 대처가 미흡했다는 지적이다. 또 산후조리원도 자유업으로 보건당국의 감독을 받지 않지만 상당수 신생아들이같은 증세를 보이는 데도 신고하는 성의를 보이지 않아 관련법 개정이 시급한 것으로 드러났다. 일산 백병원은 2곳의 산후조리원 신생아 ...

    연합뉴스 | 2001.10.31 11:36

  • thumbnail
    문잠긴 산후조리원

    숨진 신생아들이 머물렀던 경기도 고양시 일산구의 한 산후조리원의 출입문이 `내부수리중'이라는 안내문이 부착된채 굳게 잠겨 있다. /(고양=연합)

    연합뉴스 | 2001.10.31 11:22

  • 보건당국, 일산 산후조리원 긴급조사 착수

    경기도 고양시 일산 모 산후조리원 신생아 돌연사와 관련, 보건당국이 긴급 원인조사에 나섰다. 31일 경기도는 "국립보건원과 도(道), 관할 보건소가 이날 오전부터 문제가 된 산후조리원과 병원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원인 조사에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도 관계자는 "지금까지 언론에 보도된 것 외에 확인된 것이 없다"며 "신생아들의 사망사고가 보건소 등에 전혀 신고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또 "문제가 된 산후조리원에 전화를 걸었으나 통화가 ...

    연합뉴스 | 2001.10.31 10:18

  • thumbnail
    산후조리원 2곳서 신생아 3명 사망

    최근 경기도 고양시 일산구 산후조리원 2곳에 있던 신생아 2명과 산후조리원에서 퇴원한 신생아 1명이 구토 등 이상증세를 보이다 병원에서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1일 경기도 일산경찰서와 백병원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후 7시께 고양시 일산구 중산동 E산후조리원에서 하모(37.여.서울 서초구 양재동)씨의 생후 17일된 신생아(여)가 갑자기 입을 벌리고 거친 호흡을 해 일산 백병원으로 옮겼으나 곧바로 숨졌다. 또 하루 뒤인 23일 오후 9시 ...

    연합뉴스 | 2001.10.31 09:52

  • 고양 일산 산후조리원에서 신생아 2명 돌연사

    최근 경기도 고양시 일산구 대화동과 일산동의 같은 상호의 산후조리원 2곳에서 신생아 2명이 돌연사해 경찰과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30일 경기도 일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후 7시께 고양시 일산구 대화동의 E산후조리원에서 하모(서울 서초구 양재동)씨의 생후 17일된 신생아(여)가 갑자기 입을 벌리고 거친 호흡을 해 일산 백병원으로 후송했으나 2시간 20여분만에 숨졌다. 또 하루뒤인 23일 오후 9시 30분께 일산구 일산동의 같은 상호의 ...

    연합뉴스 | 2001.10.30 22:49

  • thumbnail
    [골프화제] 미켈슨 "가족이 우승보다 중요" .. 아내 돌보려 2연패포기

    ... 여러가지 의미가 있는 큰 대회를 가족들 때문에 포기해 감동을 주었다. 미켈슨은 25일(한국시간) 지난해 타이거 우즈를 물리치고 우승했던 미 PGA투어챔피언십에 불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 이유는 전날 출생한 딸 소피아,산후조리 중인 아내와 함께 시간을 보내기 위해서라는 것. 지난해 이 대회에서 3라운드까지 공동선두였던 우즈를 제치고 우승한 미켈슨은 이번에 대회 사상 첫 2연승에 도전할 수 있기 때문에 그의 불참 결정은 더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

    한국경제 | 2001.10.25 17:24

  • [PGA] 미켈슨, "가족이 더 중요해"

    ...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의 자택에서 가족들과 함께 단란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미켈슨은 지난해 타이거 우즈(미국)를 물리치고 우승했던 투어챔피언십에 불참하기로 했다고 25일(한국시간) 현지 언론들이 전했다. 전날 출생한 딸 소피아와 산후조리중인 아내와 함께 시간을 보내고 싶다는 게 불참의 이유다. 지난해 3라운드까지 공동선두였던 최강 우즈를 극적으로 제치고 우승한 미켈슨은 이번에 대회 사상 첫 2연속 우승에 도전할 수 있기 때문에 쉽지않은 그의 결정은화제를 불러일으켰다. ...

    연합뉴스 | 2001.10.25 10:37

  • 가산금 50% 납부하면 즉심면제

    내년 7월1일부터 교통법규 위반이나 경범죄 행위등으로 인해 즉결심판을 받아야 하는 사람이 즉결심판이 청구되기 전까지 통고받은 범칙금에 50% 가산금을 더한 금액을 납부하면 즉결심판을 받지 않게 된다. 정부는 23일 오전 청와대에서 김대중(金大中) 대통령 주재로 정례국무회의를 열고 경범죄 처벌법 개정안과 도로교통법 개정안을 심의, 경미한 범칙행위로 인한 벌금 전과자의 양산과 국민의 불편을 막기 위해 이같이 의결했다. 교통법규 위반이나 경범죄에...

    연합뉴스 | 2001.10.23 1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