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4,1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정애 "올해 역점 과제는 탄소중립 정확한 이행방안"

    ... 경기도의 쓰레기를 받지 않겠다고 선언하면서 ‘수도권 쓰레기 대란’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한 후보자는 2013년 화관법 입법을 주도해 '화관법 설계자'로 통한다. 화관법은 가습기살균제 사건, 구미 불산 누출사고를 계기로 화학물질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된 법이다. 발생 시 피해 규모가 큰 화학사고 특성상 안전 강화가 필수적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중소기업 등 산업계에서는 화학규제에 따른 경영부담을 호소하며 업종에 ...

    한국경제 | 2021.01.04 10:31 | 구은서

  • 금주(12월15일~12월31일)의 신설법인

    ... 소매업) ▷포랙스(황관영·5·의류 및 패션 판매업) ▷푸른숲유통(유영춘·50·청과 도소매) ▷프로님코리아(김재우·100·화학제품(섬유가공용, 살균제 등) 판매, 도소매업) ▷프리민트(박성재·25·의류 및 신변잡화 도,소매업) ▷피그말리온이펙트(박영혜·20·식품판매 도소매업) ▷피플앤굿즈(김광수·33·통신 ...

    한국경제 | 2021.01.01 09:49 | 민경진

  • thumbnail
    '화관법 설계자' 한정애, 화학규제 강화할까

    ... 법률(화평법) 일부개정안' '화학물질관리법 일부개정안' '생활화학제품 및 살생물제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안' 등 여섯 차례에 걸쳐 화학물질 관리 관련 법안을 냈다. 화관법과 화평법은 가습기살균제 사건, 구미 불산 누출사고를 계기로 화학물질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된 법이다. 발생 시 인명피해 규모가 큰 화학사고 특성상 안전관리를 더욱 강화해야 한다는 공감대가 형성됐기 때문이다. 반면 중소기업 등 산업계에서는 지속적으로 화학규제에 ...

    한국경제 | 2021.01.01 08:00 | 구은서

  • thumbnail
    [신년사] 조명래 환경부 장관 "탄소중립 대전환의 성패 가르는 중요한 해"

    ... 감축 정책을 정상화한 결과 2019년 온실가스 배출량이 처음으로 3.4% 감소했다"며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도입 등 총력 대응체계를 구축해 국민이 체감하는 수준으로 미세먼지를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피해자 중심의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체계를 구축해 지원대상과 지원금액을 15배 이상 확대했다"고 부연했다. 조 장관은 2021년은 탄소중립 대전환의 성패를 가르는 중요한 해라는 점을 재차 강조하면서 "여러분의 자녀가 혹은 손주가 2050년의 대한민국에 살고 ...

    한국경제 | 2020.12.31 13:49 | YONHAP

  • thumbnail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로 333명 추가 인정…총 4천114명

    총 780억원 지원…9월 개정안 시행 후 1천191명 추가 인정 환경부는 28∼29일 '제22차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위원회'를 서면으로 개최해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로 333명을 추가 인정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로써 29일 기준으로 신청자 7천103명 가운데 총 4천114명이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로 인정받았다. 피해자들을 위한 의료비와 생활수당, 특별유족조위금 등으로는 약 780억 원이 지급됐다. 유족에게 주는 ...

    한국경제 | 2020.12.30 17:41 | YONHAP

  • thumbnail
    고품질 살균제품으로 쾌적한 삶 선사...'nko' 소비자서비스만족대상 대상 수상

    ... 있다. 위생/살균을 위한 소독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긴 하지만 번거로운 과정과 화학물질 등 잔여물에 대한 걱정 때문에 위생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 nko에서는 세균을 효과적으로 제거하면서 화학 잔여물이 남지 않는 안전한 살균제품을 출시하여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개발부터 디자인, 제조까지 nko에서 직접 진행한 신발 살균 건조기(데일리 슈즈케어)는 신발 외부는 물론, 내부까지 건조할 수 있는 에어튜브가 장착되어 있고, UV램프를 통해 99.9% 살균 ...

    한국경제 | 2020.12.30 14:28

  • 소독 대신 오존 내뿜은 자외선 살균기

    ... 이용되는 자외선 살균기 일부 제품에서 살균 파장이 나오지 않거나 오존이 발생하는 등 결함이 발견된 것으로 조사됐다. 자외선 방출량이 위험 수준이지만 보호 장구가 없는 제품도 있었다.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유통되는 직류전원 자외선 살균제품 25개 제품을 조사한 결과를 23일 발표했다. 자외선 방출 시험 결과, 조사 대상인 제품 25개 중 3개(9.0%) 제품은 살균 기능이 있는 UV(자외선)-C 파장이 방출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1개 제품은 UV-C 파장이 나온다고 ...

    한국경제 | 2020.12.23 15:13 | 김남영

  • thumbnail
    "일부 자외선 살균기, 효과 없고 안전장치 미흡"

    ... 실태조사…오존 안전 기준치 5배 초과도 시중에서 판매 중인 자외선 살균기 중 일부는 살균 효과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외선 방출량이 위험 수준이지만 보호 장구가 없는 제품도 있었다. 한국소비자원은 직류전원(충전식) 자외선 살균제품 25개를 대상으로 자외선 방출과 안전성 등을 시험한 결과를 23일 공개했다. 시험 결과 이들 제품 가운데 3개는 세균, 바이러스 등의 유전자(DNA)와 리보핵산(RNA)을 파괴할 수 있는 자외선-C(UV-C) 파장이 방출되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20.12.23 12:01 | YONHAP

  • thumbnail
    수술대 오른 중대재해법…與 의총서 "과도하다" 비판 목소리

    ... 법사위 민주당 간사인 백혜련 의원은 의총 후 기자들과 만나 ①인과관계 추정 조항 에 대해 "규정이 과도해 절충적으로 인과관계를 추정할 방법을 찾아보자는 의견이 있었다"며 "환경 관련 법 조항, 가습기살균제 법안을 참고할 수 있지 않느냐는 의견이 나왔다"고 했다. 의총에선 해당 조항이 "기업들에 과도한 부담이 될 수 있다"는 취지의 의견 제시가 있었다고 한다. 박주민 의원 발의안엔 '5년간 안전 의무 ...

    한국경제 | 2020.12.17 21:09 | 고은이

  • thumbnail
    [특징주] 인바이오 상장 첫날 강세…공모가 대비 110%↑

    ... 개발기업 인바이오가 코스닥 상장 첫날인 11일 강세를 보였다. 이날 인바이오는 시초가(1만1천600원) 대비 5.17% 오른 1만2천200원에 마감했다. 이는 공모가(5천800원)보다 110.3% 높은 수준이다. 주가는 공모가의 2배인 가격으로 출발, 장 초반 시초가 대비 29.31% 오르며 상한가(29.74%)에 근접했으나 이후 상승 폭이 줄어들었다. 1997년 설립된 인바이오는 살균제, 살충제 등 작물보호제를 개발하는 기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2.11 15: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