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5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삼성증권 前직원 "총수 지배력 약화 가능성 검토했다"(종합)

    승계 계획안 '프로젝트G' 작성자…이재용 재판서 증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부당합병·회계부정 혐의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한 전직 삼성증권 직원이 6일 과거 그룹 미래전략실과 함께 이 부회장 등 총수 일가의 그룹 지배력 약화 ... 보고서의 계획대로 승계작업을 진행하던 중 고(故) 이건희 회장의 와병으로 상황이 급변하자 계획을 수정해 제일모직(옛 에버랜드) 상장 등을 추진했다고 보고 있다. 반면 이 부회장 측은 제일모직 상장과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 등은 경영 판단에 ...

    한국경제 | 2021.05.06 19:42 | YONHAP

  • thumbnail
    "프로젝트G, 지배구조 개선 아이디어"…이재용 재판 증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부당 합병·회계 부정 혐의 재판에 증인으로 참석한 전 삼성증권 직원이 프로젝트G에 대해 "지배 구조 개선 아이디어를 정리한 보고서"라고 증언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5-2는 6일 자본시장법과 금융 ... "그룹 지배 문제점을 분석하고 개편안에 대해 가능한 시나리오를 정리해 놓은 것"이라고 증언했다. 또한 "당시 삼성물산과 에버랜드 합병은 반드시 추진해야 한다고 봤다"라는 검찰의 질문에 한 씨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 중 하나로 봤던 ...

    한국경제TV | 2021.05.06 16:10

  • thumbnail
    "'프로젝트G'는 지배구조 아이디어 정리 차원" 이재용 재판 증언

    검찰이 삼성전자 미래전략실 주도로 만들었다고 의심하고 있는 이른바 이재용 부회장 경영권 승계 계획안 '프로젝트G' 리포트가 삼성그룹 지배구조 개선을 위한 아이디어 정리 차원 수준의 보고서라는 증언이 나왔다. 삼성증권 ... 삼성물산이주축이 돼 다른 금융사 주식도 갖고 있고 사업도 중요했다"고 말했다. 한씨는 '검토 결과 당시 삼성물산과 에버랜드 합병은 반드시 추진해야 한다고 봤나'는 검찰 질문에 "그렇지 않다. 가장 효과적인 ...

    한국경제 | 2021.05.06 15:40 | 노정동

  • thumbnail
    삼성증권 前직원 "총수 지배력 약화 가능성 검토했다"

    승계 계획안 '프로젝트G' 작성자…이재용 재판서 증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부당합병·회계부정 혐의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한 전직 삼성증권 직원이 6일 과거 그룹 미래전략실과 함께 이 부회장 등 총수 일가의 그룹 지배력 약화 ... 이듬해부터 이 보고서의 계획대로 승계작업이 진행되던 중 고(故) 이건희 회장의 와병으로 상황이 급변하면서 제일모직(옛 에버랜드) 상장 등이 추진됐다는 것이 검찰의 주장이다. 반면 이 부회장 측은 제일모직 상장과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 등은 ...

    한국경제 | 2021.05.06 13:33 | YONHAP

  • thumbnail
    에버랜드 로즈가든, 프랑스 파리 테마 공간으로 조성

    삼성물산 리조트 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는 프랑스 파리 여행을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감성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주한 프랑스관광청과 협업해 2만㎡ 규모의 로즈가든 일대를 역사적인 카페와 서점, 교회 등으로 유명한 ... 면세점을 테마로 한 팝업 스토어 '에버상회'가 오픈하고, 실제 비행기 좌석을 콘셉트로 한 기내 포토존도 선보인다. 에버랜드 유튜브 채널에서는 파리와 특별한 사연이 있는 부부 5쌍을 초청하는 이벤트를 오는 14일부터 진행한다. 한편, 로즈가든은 ...

    한국경제 | 2021.05.06 12:34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국민가전 페스타 5월 '가족사랑 선물전' 진행…최대 30만원 상당 할인 혜택

    삼성전자는 가정의 달을 맞아 사랑하는 가족에게 삼성 가전으로 고마운 마음을 전하는 ‘가족사랑 선물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5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실시하는 ‘가족사랑 ...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갤럭시 폴드2 5G’, ‘갤럭시 버즈 프로’, 에버랜드 이용권, SPC 모바일 상품권 등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풍성한 선물을 증정한다. 한편, 삼성전자는 6월 30일까지 ...

    한국경제 | 2021.05.03 13:02 | 권유화

  • thumbnail
    이건희 지분 상속…주식 변동엔 삼성일가 '흑역사'도

    2008년 차명계좌 실명전환, 2006년 에버랜드CB 논란 등 기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삼성 일가가 지난달 30일 고 이건희 회장이 보유한 삼성전자와 삼성생명 등 계열사 지분을 나눠 상속받았다. 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등에 따르면 삼성 일가의 경우 과거에도 지분 변동이 여러 차례 있었는데이는 삼성 일가의 '흑역사'를 반영한다. 2008년에 고 이 회장의 삼성전자 지분이 1.86%에서 3.38%로 늘어났다. 이건희 회장이 주식을 ...

    한국경제 | 2021.05.03 06:07 | YONHAP

  • thumbnail
    공정위, 삼성 구내식당 부당지원 제재논의…이례적 '이틀' 회의

    삼성그룹이 구내식당 일감을 삼성웰스토리에 몰아줬다는 혐의에 대해 공정거래위원회가 이틀간 전원회의를 열고 제재 수준을 결정한다. 2일 정부에 따르면 공정위는 오는 26일 전후로 이틀간 전원회의를 열고 공정위 사무처와 피심 기업인 ... 과징금을 물은 금호 건이나 공방 끝에 무혐의가 난 한화 심의가 이틀간 열린 바 있다. 사무처는 2018년부터 삼성그룹이 급식업체인 삼성웰스토리를 부당지원했는지를 조사해왔다. 삼성웰스토리는 2013년 삼성에버랜드의 급식·식자재 ...

    한국경제 | 2021.05.02 07:20 | YONHAP

  • thumbnail
    이건희 지분 상속세, 홍라희 3.1조·이재용 2.9조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유족들이 30일 상속세를 신고했다.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은 3조1000억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2조9000억원가량의 상속세를 납부한다. 홍 전 관장이 국내 상속세 납부액 최고 기록으로 남을 전망이다. ... 회장이 남긴 계열사 지분 가치는 18조9633억원이며, 이에 대한 상속세액만 11조400억원이다. 나머지 상속세액은 에버랜드 부지를 비롯한 부동산 등에 매겨진 것이다. 이 부회장 등 유족 4명은 상속세를 나눠 내는 연부연납제도를 활용하기로 ...

    한국경제 | 2021.04.30 23:26 | 박신영

  • thumbnail
    이건희 지분 상속세액 홍라희 3조1천억…이재용 2조9천억(종합2보)

    유족 4인 용산세무서에 상속세 신고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유족 4인이 30일 용산세무서에 상속세를 신고했다. 상속인 간 합의 비율에 따라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부담해야할 주식 지분 상속세는 ... 남긴 계열사 지분 가치는 18조9천633억원이며, 이에 대한 상속세액만 11조400억원이다. 나머지 상속세액은 에버랜드 부지 등 부동산과 현금 등에 매겨진 것이다. 이 부회장 등 유족 4명은 이날 상속세의 6분의 1인 2조여원을 내고 ...

    한국경제 | 2021.04.30 19: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