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361-17370 / 19,0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리즘] 고의/과실없는 교통사고, 구호조치 안했으면 처벌

    ... 본인의 고의나 과실로 일어나지 않았더라도 사고 부상자들에 대한 적절한 구호조치를 취하지 않았다면 형사처벌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형사3부(주심 지창권 대법관)는 30일 김모씨(34.무직)에 대한 도로교통법 위반사건 상고심에서 이같이 밝히고 김씨의 상고를 기각,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교통사고를 야기한 운전자는 고의 또는 과실 책임여부에 상관없이 사고 직후 피해차량의 부상자를 구호하거나 사고신고 ...

    한국경제 | 1999.06.30 00:00

  • [사회면톱] '현재 거주자에 소유권'..국가몰수 김형욱씨 땅

    ... 가족이 아니라 현재 살고 있는 주민에게 있다는 대법원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2부(주심 정귀호 대법관)는 30일 김씨의 부인 신모씨 등 가족 4명이 현재 소유자인 황모씨 등 11명을 상대로 낸 소유권이전등기 말소등기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신씨에게 승소판결을 내린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되돌려 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김씨의 재산을 몰수한 근거법인 반국가행위자처벌법 이 헌법재판소에서 위헌선고가 내려져 현소유자들의 소유권등기는 원인무효" 라고 ...

    한국경제 | 1999.06.30 00:00

  • 김선홍 전 기아회장에 징역 4년...대법원, 원심 확정

    대법원 형사2부(주심 이용훈 대법관)는 29일 부실계열사에 거액을 지급보증하고 회사공금도 횡령한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된 김선홍 전 기아그룹 회장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4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김 전회장이 회사 돈으로 국회의원에 입후보한 이신행씨를 지원한 것은 회사의 이익보다는 이 후보의 개인이나 정권의 이익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라며 "따라서 횡령죄의 책임에서 벗어날수 없다" 고 밝혔다. 재판부는 이어 "채무를 ...

    한국경제 | 1999.06.29 00:00

  • 아파트 중도해약 언제든 가능 .. 대법 판결

    ... 해약조항을 두어 회사측이 인정하는 극히 예외적인 경우에만 해약을 허용하고 있다. 대법원 민사1부(주심 신성택 대법관)는 29일 박모(서울 관악구 봉천본동) 씨가 건설업체인 한양 등 3개업체를 상대로 낸 아파트해약금반환소송 상고심 에서 "건설업체의 상고는 이유가 안된다"며 원고승소로 판결한 원심을 확정 했다. 이번 판결은 IMF기간에 위약금을 물고 아파트계약을 중도에 포기한 수많은 사람들에게 적용되는 것이어서 큰 파장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

    한국경제 | 1999.06.29 00:00

  • 해학으로 그려낸 인생살이 2제 .. 이순원-성석제

    ... 다닌다. 그런데 이 중요한 전리품을 포기하게 되는 해프닝이 벌어진다. 문교부장관의 이름을 묻는 선생님에게 책 겉장의 "문교부장관 검정필"을 보고 "장관 이름은 검정필"이라고 대답해 망신을 당한 것이다. 주변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상고로 진학한 정수는 교복과 책을 불태우고 가출하는 등 일탈을 거듭하다가 7천평의 땅을 얻는다. 그는 "양쪽 어깨가 짓물러진 자리에서 피와 고름이 함께 터지는 노동" 끝에 배추농사를 성공적으로 일궈낸다. 이어 고급 오토바이를 몰고 ...

    한국경제 | 1999.06.28 00:00

  • [프리즘] 경찰 단순도주범 총격 .. 국가가 유족에게 배상

    ... 맞아 숨졌다면 국가가 배상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1부(주심 이임수 대법관)는 27일 교통경찰관의 정지명령을 받고 도 이를 무시한 채 달아나다 경찰관이 쏜 총에 맞아 숨진 유모씨 유족이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국가는 유족에게 4천8백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승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경찰관 직무집행법은 자기 또는 타인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한 정 당방위나 긴급피난 등 상당한 이유가 있는 때에 한해 총기를 사용하도록 ...

    한국경제 | 1999.06.27 00:00

  • [인터뷰] 이영탁

    ... 변화를 추구한다는 주위의 말을 듣고 크게 공감 했다고 한다. 이 회장은 "과거 경제기획원 재무부 청와대 교육부 등을 거치면서 중요한 일을 맡아 밤새우거나 주말 없이 일하던 때가 떠오른다"며 동고동락할 뜻을 내비쳤다. 대구상고와 서울대 경영학과를 나온 그는 글솜씨가 좋기도 하다. 여러 신문에 칼럼을 기고했으며 "시민을 위한 경제이야기" "지식경제를 위한 교육혁명" 등 교양서를 집필하기도 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6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9.06.23 00:00

  • 김현철씨 징역2년 .. 서울고법 선고

    ... 파기환송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2년에 추징금 5억2천여만원, 벌금 10억5천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그러나 김씨의 성실한 재판출석 등 정상을 참작, 법정구속은 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김씨의 재수감 여부는 향후 대법원 재상고심 결과에 따라 결정되게 됐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김씨가 이성호 전 대호건설사장에게 50억원을 맡겨 놓고 매달 이자조로 5천만원을 받은 것은 청탁대가로서 금융상 유.무형의 이익을 취한 것으로 볼 수 있는 만큼 유죄"라고 ...

    한국경제 | 1999.06.23 00:00

  • [모임] 광신상고 제21회 동창회 등

    * 광신상고 제21회 동창회=21일 오후7시 종로 한일관 732-3735 * 재경 동래중.고 총동창회 정기총회=22일 오후7시 세종문화회관 세종홀 723-0111 * 광주이씨 서울청장년회 =23일 오후7시 종로 인사동 대종회사무실 2273-1466 * 재경 대천 중16.고19회 동창회=25일 오후5시 지하철 충무로역 부근 대림정 2274-3724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6월 21일자 ).

    한국경제 | 1999.06.21 00:00

  • [초대석] '어쩌란말이요' 시집낸 '황귀선 모닝글로리부사장'

    ... 되고 싶었다는 황 부사장은 개인적으론 은퇴후 고향에 내려가 모든 이의 가슴에 남을 만한 시 한편을 쓰는 게 소망이라고 말했다. 그는 지난 94년 "한국시"사에서 신인상을 받은 것을 비롯 96년엔 노산문학상 을 수상하는 등 문단에서도 인정을 받고 있다. 41년 충북 보은 청주상고 대전진흥 관리이사 모닝글로리 부사장 전국문구인연합회 이사 한국문인협회 회원 한국시 문학대상 수상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6월 22일자 ).

    한국경제 | 1999.06.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