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8,6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국 '입시비리' 재판부 "동양대 PC 증거능력 잠정 인정"

    ... 정기 인사로 재판부 구성원 1명이 교체됐다. 이런 과정을 거쳐 새로 꾸려진 재판부는 이날 과거의 증거배제 결정을 뒤집고 동양대 PC 등에서 나온 증거들의 증거 능력을 잠정적으로 인정했다. 앞서 대법원은 올해 1월 정 전 교수의 상고심 판결을 선고하면서 동양대 강사휴게실 PC의 증거 능력을 인정했다. 검찰은 법정에서 "재판부의 현명한 결정이 내려진 만큼 검찰은 공소사실의 입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이날 정경심 전 교수의 변론을 종결하고 ...

    한국경제 | 2022.09.30 18:00 | YONHAP

  • thumbnail
    "1심에만 364일"…'거북이' 법원에 민원인 속탄다

    ... “법원장 후보추천제 도입 후 판사들의 업무 의욕이 크게 떨어진 분위기”라며 “까다로운 사건은 인사 이동할 때까지 묵혀놓는 경우가 심심찮게 보인다”고 말했다. 최근 대법관 공백도 이어지고 있어 상고심 재판 지연이 심화할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김재형 대법관이 퇴임한 뒤 차기 대법관으로 지명된 오석준 대법관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준이 한 달 이상 이뤄지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김 전 대법관이 주심이던 330건가량의 사건 진행은 중단된 ...

    한국경제 | 2022.09.30 17:53 | 최한종

  • thumbnail
    대법 "고어텍스 제품 대형마트 판매 제한, 위법 아냐"

    ... 소송을 제기했다. 서울고법은 대형마트 판매 제한 정책이 공정한 거래를 저해할 정도로 위법하다고 볼 순 없다며 고어사의 손을 들어줬다. 재판부는 고어사가 이러한 정책을 도입한 목적이 고급 브랜드 가치를 유지하기 위해서고, 필요성과 합리성 또한 인정된다고 봤다. 고급 브랜드 전략이 경쟁을 촉진하고 소비자 후생을 증대시키는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도 판단했다. 대법원은 원심 판단에 특별한 문제가 없다고 보고 공정위의 상고를 기각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30 06:00 | YONHAP

  • thumbnail
    대법 "근로복지공단, 파산기업 경매서 임금채권 우선 배당 가능"

    ... 우선한다고 봄이 타당하다"며 청구를 기각했다. 채무자회생법 415조의2가 근로자가 받게 될 배당액을 파산관재인이 아닌 근로자가 직접 수령하는 권리를 인정하는 것으로 봐야 한다는 취지다. 따라서 채권을 대신 행사하는 경우를 단서 조항으로 둔 것도 우선변제권을 인정하지 않는 게 아니라, 직접적인 배당수령권을 인정할 수 없다는 의미라고 재판부는 설명했다. 대법원 역시 원심 판단에 법리 오해 등 잘못이 없다고 보고 A사의 상고를 기각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29 21:25 | YONHAP

  • thumbnail
    '퇴직후 재채용'도 취업규칙…대법 "사측, 이행 의무 있어"

    ... 해석해야 하므로 준수할 의무가 있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노태악 대법관)와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29일 A씨 등 퇴직자 83명이 하나은행을 상대로 제기한 고용의무이행·손해배상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일부승소한 원심을 확정했다. 2009년 하나은행 노사는 만 56세가 된 근로자가 임금피크제와 특별퇴직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게 하는 임금피크제 개선안에 합의했다. 특별퇴직을 선택하면 계약직 별정 직원으로 재채용돼 만 ...

    한국경제 | 2022.09.29 18:17 | 최한종

  • thumbnail
    창원시, 덕동하수처리장 장치 하자 손해배상금 205억 돌려받는다

    대법원, 29일 건설사들 상고 기각…시 "손배금, 시설 개선사업에 활용" 경남 창원시는 덕동하수처리장(현 덕동물재생센터) 건설사들을 상대로 제기한 자동여과장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이 29일 창원시의 일부 승소로 12년 만에 최종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창원시는 이번 판결로 건설사 6곳과 건설공제조합을 상대로 시가 받게 될 손해배상액은 원금 105억원에 이자 100억원(현 시점 기준)이라고 설명했다. 이 소송의 발단은 2006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

    한국경제 | 2022.09.29 17:07 | YONHAP

  • thumbnail
    '스카이72 골프장 입찰 실패' 사업자, 인천공항에 2심도 패소

    ... 임대 기간(신불지역 10년·5활주로 예정지역 3년) 발생할 추정 임대료는 신라레저가 가장 높다고 반박했다. 김경욱 공사 사장은 "두 차례의 재판을 통해 입찰의 정당성과 합법성을 인정받은 만큼 '기획 입찰', '배임' 등 억측에 근거한 소모적 논쟁이 조속히 종식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사가 스카이72를 상대로 제기한 부동산 인도 소송도 1·2심 모두 원고 승소로 마무리됐으며, 스카이72의 상고로 현재 대법원에서 심리가 진행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29 15:35 | YONHAP

  • thumbnail
    故 이예람 중사 성추행 가해자 징역 7년 확정

    ...(故) 이예람 공군 중사를 성추행한 전 공군 중사 장모씨(25)에게 징역 7년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29일 군인 등 강제추행치상과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보복 협박 등 혐의로 기소된 장씨와 군검찰의 상고를 모두 기각했다. 공군 제20전투비행단 소속이던 장씨는 지난해 3월 2일 부대원들과 저녁 회식을 한 뒤 복귀하는 차 안에서 후임인 이 중사를 강제추행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사건 이후 이 중사를 찾아가 '없었던 일로 해달라'고 ...

    한국경제 | 2022.09.29 14:01 | 최한종

  • thumbnail
    "가해자에 너무 따뜻한 법"…故이예람 중사 유가족 유감 표명

    ... 것에 대해 이 중사의 유족은 "가해자에 너무 따뜻한 법"이라며 유감을 표했다. 대법원 3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29일 군인 등 강제추행치상과 특가법상 보복 협박 등 혐의로 기소된 장모(25) 중사와 군검찰의 상고를 모두 기각하고 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1심(국방부 보통군사법원)과 2심(국방부 고등군사법원)은 장 중사가 이 중사에게 자살을 암시하는 듯한 문자메시지를 보낸 건 협박 목적이 아니라 '사과행동'이었다는 ...

    한국경제 | 2022.09.29 13:44 | 최수진

  • thumbnail
    故이예람 유족, 가해자 7년형에 "가해자에만 따뜻한 법"

    ... 부사관이 징역 7년형을 확정받자 유족은 "법이 피해자에게 너무 차갑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대법원 3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29일 군인 등 강제추행치상과 특가법상 보복 협박 등 혐의로 기소된 장모(25) 중사와 군검찰의 상고를 모두 기각하고 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1심(국방부 보통군사법원)과 2심(국방부 고등군사법원)은 장 중사가 이 중사에게 자살을 암시하는 듯한 문자메시지를 보낸 건 협박 목적이 아니라 '사과행동'이었다는 장 중사 ...

    한국경제 | 2022.09.29 13: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