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2,7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계' 영 김 美의원 "김정은 약속 받아내려면 北인권 지적해야"

    ... 거듭 촉구해왔다”고 말했다. 앞서 미국은 도널드 트럼프 전임 행정부 시절부터 북한 비핵화 협상을 이유로 북한인권특사 임명을 중단해왔다. 지난 21일(현지시간) 미 하원 외교위원회에서 통과된 미·북 이산가족상봉법안의 성공적인 본회의 통과를 위해서 노력할 뜻도 밝혔다. 김 의원은 “이 법안이 조속히 본회의로 넘어가서 표결에 부쳐지길 바란다”며 “한국 관련 사안을 미국의 중대 관심사로 유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

    한국경제 | 2021.04.23 11:44 | 송영찬

  • thumbnail
    편리한 서울 접근성 누리는 `덕소 강변 스타힐스`, 4월 26일 청약시작

    ... 노후 아파트 비율이 높아 지역민의 대기수요가 풍부한 지역이다. 또한 단지가 위치한 도곡리는 교통, 교육, 생활 인프라가 이미 형성되어 있어 입주 시 편리한 생활을 즉시 누릴 수 있다. 특히 단지 바로 앞 경의중앙선 도심역이 있어 상봉, 청량리, 용산, 홍대입구, 디지털미디어시티역인 서울 도심권으로 접근이 용이하며, 도심역을 이용하여 지하철 상봉역(7호선)에서 환승하면 강남구청역(7호선)까지 약 45분만에 도착 가능하다. 또한 향후 GTX-B 노선 계획으로 망우역에서 환승하면 ...

    한국경제TV | 2021.04.23 09:01

  • thumbnail
    검찰, '계엄 위반' 이소선 여사 등 5명 직권재심 청구

    ... 선고유예를 선고받았다. 검찰은 직권 재심에 앞서 당사자나 유족의 동의를 받는다. 검찰은 양씨 본인의 동의를 구할 수 있었으나, 20대의 젊은 나이에 지병으로 이미 사망한 김씨의 기록은 찾기 어려웠다. 이에 검찰은 김씨의 관할 주소지인 상봉1동 주민센터에 도움을 요청했고 사연을 들은 김대근 주무관은 사흘에 걸쳐 지하서고와 과거 전산기록 등을 뒤져 스캔 처리된 김씨의 개인별 주민등록표를 확보했다. 검찰은 이 자료로 김씨의 유족에 연락했으며 "잊지 않고 챙겨줘 고맙다. ...

    한국경제 | 2021.04.22 12:00 | YONHAP

  • thumbnail
    미국 하원 외교위, 북미 이산가족 상봉 결의안 가결

    미국과 북한에 이산가족 만남 추진 촉구 내용 담겨 미국 하원 외교위원회가 북미 이산가족 상봉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처리했다. 하원 외교위는 21일(현지시간) 미국과 북한이 인도적 최우선 과제로 미국에 거주하는 한인과 북한에 있는 가족 간 상봉을 추진할 것을 요구하는 내용의 결의안을 가결했다고 밝혔다. 이 결의안은 한국계 영 김(공화·캘리포니아) 의원과 캐런 배스(민주·캘리포니아) 의원이 발의했다. 결의안에는 미국과 북한이 상봉을 원하는 이산가족 ...

    한국경제 | 2021.04.22 10:57 | YONHAP

  • thumbnail
    '나빌레라' 송강, 알츠하이머 증세 심해진 박인환 찾아..."그냥 발레 하자"

    ... 찾아나섰다. 20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나빌레라'에서 이채록(송강 분)은 심덕출(박인환 분)의 행방이 묘연해지자 위치추적기로 찾아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채록은 길을 헤매고 있던 심덕출을 찾아냈고, 심덕출과 상봉한 최해남(나문희 분)과 아들 심성산(정해균 분)은 오열했다. 이채록은 심덕출이 잘못될까 싶어 발레를 그만뒀으면 하는 심정을 밝혔다. 이에, 심덕출은 "조심하겠다"라고 밝히며 발레를 계속 하고 싶어했다. 한편 오디션을 앞둔 심덕출은 ...

    스타엔 | 2021.04.20 23:42

  • thumbnail
    호주-뉴질랜드 여행버블로 '코로나 이산가족' 눈물의 상봉

    뉴질랜드도 코로나 의무격리 면제…공항에는 "가족 환영" 메시지 "소리 지르고 울고, 껴안고 키스하면서 행복을 느낄 것이다. 이 모든 감정이 한꺼번에 터질 것이다. " 19일 호주 시드니 공항에서 뉴질랜드행 비행기 탑승을 앞둔 데니즈 오도노휴(63)씨는 가족과 만날 생각에 감격과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은 이웃 국가인 호주와 뉴질랜드 사이에 특별한 날이다. 뉴질랜드 정부가 호주와 상호 '여행 버블'(Travel Bubble·비격리 ...

    한국경제 | 2021.04.19 16:08 | YONHAP

  • thumbnail
    SSG 로맥, 가족 상봉 후 연일 맹타 "내일은 놀이터 갈 것"

    ...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홈 경기에서도 쐐기 홈런을 포함해 3타수 1안타 2타점 1득점으로 팀의 4-2 승리를 이끌었다. 로맥이 최근 살아난 이유가 있다. 로맥의 가족은 지난달 30일 입국했는데, 13일 자가격리가 해제돼 상봉했다. 가족과 함께 생활하게 된 로맥은 마음의 안정을 찾고 연일 맹활약하고 있다. 로맥은 KIA전 수훈 선수로 선정된 뒤 장남 내쉬 로맥(5)의 손을 잡고 기자회견실로 들어왔다. 로맥은 "아들을 경기장에 데려오는 건 모든 야구 ...

    한국경제 | 2021.04.18 18:31 | YONHAP

  • thumbnail
    낳은 적 없는데 `딸로 추정`…DNA로 되찾은 36년전 혈육

    36년 전 미국의 서로 다른 가정으로 입양됐던 한국계 일란성 쌍둥이 자매가 우연히 비슷한 시기에 유전자 검사를 받았다가 극적으로 상봉하는 영화 같은 일이 일어났다. 17일(현지시간) 미국 ABC방송 아침 프로그램 `굿모닝 아메리카`에 따르면 한국 출신 입양아로 플로리다에서 살고 있던 몰리 시너트라는 여성은 얼마 전 DNA 검사를 받았다가 믿기지 않는 이야기를 들었다. 자신과 DNA 검사 결과가 49.96% 일치하는 11세 소녀가 발견됐는데, 딸로 ...

    한국경제TV | 2021.04.18 18:22

  • thumbnail
    서로 존재도 모른채 미국으로 입양된 쌍둥이…36년만에 극적상봉

    비슷한 시기에 DNA 검사로 확인…'도플갱어' 같은 모습 화제 36년 전 미국의 서로 다른 가정으로 입양됐던 한국계 일란성 쌍둥이 자매가 우연히 비슷한 시기에 유전자 검사를 받았다가 극적으로 상봉하는 영화 같은 일이 일어났다. 17일(현지시간) 미국 ABC방송 아침 프로그램 '굿모닝 아메리카'에 따르면 한국 출신 입양아로 플로리다에서 살고 있던 몰리 시너트라는 여성은 얼마 전 DNA 검사를 받았다가 믿기지 않는 이야기를 들었다. 자신과 DNA ...

    한국경제 | 2021.04.18 17:35 | YONHAP

  • thumbnail
    '컴백홈' 송가인, 집주인 할머니의 노래 선물에 눈물샘 폭발

    ... 어색함을 선사하기도 했다. 또한 동네 분들을 진심으로 반가워하는 송가인과 그의 방문에 얼굴 가득 기쁨을 감추지 못하는 사장님들의 모습이 보는 이의 얼굴에도 덩달아 미소를 띄웠다. 이후 송가인은 그토록 그리워했던 집주인 할머니와 상봉했다. 할머니를 부르며 주인집 계단을 오르는 송가인의 모습과 그런 송가인을 버선발로 반기는 할머니의 모습이 코끝을 찡하게 만들었다. 이어 ‘컴백홈’ 팀은 송가인이 살던 자취방으로 이동했는데, 손수 칠한 페인트부터 ...

    스타엔 | 2021.04.18 1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