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59,2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놀면 뭐하니' 유본부장이 돌아왔다, 'JMT 최종 면접' 첫 걸음은 등산?

    ... 뭐하니?+’를 통해 JMT 유본부장(유재석)이 돌아온다. 그는 ‘북한산 백바지’로 변신, ‘JMT 최종 면접’을 진행하기 위해 북한산 입구에 면접생들을 소집했다. 여기에는 과거 무한상사로 인연을 맺은 정과장(정준하), 하사원(하하), 그리고 ‘놀면 뭐하니?+’의 미주까지 합류해 최종 면접을 치른다. 오는 23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

    텐아시아 | 2021.10.22 09:30 | 차혜영

  • thumbnail
    발령 18일 만에 해경이 숨졌는데…상사는 '경고' 조치만

    ... 없어 종결" "직장 내 괴롭힘 때문에 사망한 게 분명한데도 가해자는 제대로 된 처벌조차 받지 않았습니다. " 업무 소외를 호소하다 극단 선택한 해양경찰관 A(34) 경장 유족의 하소연이다. A 경장에게 업무를 지시했던 상사는 내부 감찰에서 징계에 해당하지 않는 '경고' 조치를 받은 것으로 22일 확인됐다. 경남 통영해양경찰서 소속 A 경장은 지난 2월 25일 오전 10시 15분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조사 결과 A 경장은 2월 8일 근무지를 ...

    한국경제 | 2021.10.22 08:00 | YONHAP

  • '신사업 무한도전' 포스코인터, CU와 해외 편의점 사업 진출

    ... “리테일 부문은 외부 환경 변화 속에서도 안정적인 수익을 확보할 수 있는 사업군”이라고 말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수소, 스마트팜, 푸드테크, 그린모빌리티 등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는 데 속도를 내고 있다. 종합상사에서 종합사업회사로 진화하기 위해 미래 성장동력을 꾸준히 개발하겠다는 설명이다.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은 “편의점 리테일 사업은 식료품뿐 아니라 식량, 물류, 소재, 시스템 등 다양한 사업분야로 확장이 가능한 ...

    한국경제 | 2021.10.21 17:17 | 남정민

  • thumbnail
    '나는 솔로' 13인 13색의 반전 프로필&역대급 장기자랑…솔로나라 찢었다

    ... 32세 트레이너라고 소개한 뒤, “장거리 연애도 전혀 상관없다”고 강조했다. 39세 정수는 충북 음성에서 관광농원을 운영하는 사업가로 “취미로 미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32세 종수는 종합상사에서 일을 하다 이직을 준비 중이라며, “외모로 누구를 절대 판단하지 않는다”고 강조해 솔로녀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3기의 막내로 추측됐던 정식은 종수, 영철보다 한 살 많은 33세로, “목가구 디자...

    텐아시아 | 2021.10.21 11:24 | 차혜영

  • thumbnail
    "LH 퇴직간부가 5천만원 들여 만든 회사, 588억 벌어들여" [2021 국정감사]

    ... 현재 S사의 대표는 B씨가 맡고 있는데 B씨 역시 LH 출신으로 상임이사로 퇴직했다. B씨는 작년 4월 퇴직 후 6개월만인 10월 S사 대표로 취임했다. A씨와 B씨는 모두 건축직렬로 2011년경 같은 부서에서 근무했는데 직속 상사, 부하 관계였다. B씨가 2018년 1월부터 2020년 4월까지 C본부장(상임이사)로 재직하는 동안 S사는 LH로부터 총 14건을 수주했는데 그 중 9건이 C본부 소관부서가 발주한 용역이었다. 같은기간 C본부가 발주한 용역 중 수주 ...

    한국경제TV | 2021.10.21 09:38

  • 포스코인터내셔널, 해외 리테일 사업 진출 추진

    글로벌 비즈니스 영역을 확대해 나가며 종합상사에서 종합사업회사로 진화해 나가고 있는 포스코인터내셔널(대표이사: 주시보)이 회사의 신성장 사업 영역 확장을 위해 글로벌 리테일사업 진출을 추진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21일, 국내 최대 편의점 브랜드 CU를 보유한 BGF리테일(대표이사: 이건준)과 해외 리테일사업 공동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해외 시장 분석, 타겟 국가 및 현지 파트너사 선정 등 해외 ...

    한국경제 | 2021.10.21 08:16 | WISEPRESS

  • thumbnail
    대구테크노파크, 포스코인터내셔널과 기업 글로벌 스케일업 쌍끌이

    ... 부품 시장에 수출을 추진해왔다. 최근 베트남 유일의 완성차 대기업에 1000억원 규모의 첨단 전기차 부품의 공급을 확정했다. 권대수 원장은 “53개국 80여개의 법인 및 지사를 보유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종합무역상사인 ‘포스코인터내셔널’과의 업무협약이 첨단기술과 생산력을 갖고 있지만 해외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대구지역 중소기업에게는 큰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경묵 기자 okmook@hanky...

    한국경제 | 2021.10.20 16:22 | 오경묵

  • 실적 증가율 꺾이는 시기, 가는 종목이 더 간다…"눌림목 전략 활용할 때"

    ... 종목에 투자할만하다는 분석이 나온다. 20일 하나금융투자에 따르면 올해 3분기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 기업의 전년 대비 이익 증가율은 30%로 추정된다. 1분기(119%)와 2분기(83%)에 비해 증가율이 크지 않다. 항공, 상사, 철강, 해운, 비철금속 업종은 어닝 서프라이즈가 예상되지만, 주요 대형주 중에서는 어닝 서프라이즈가 기대되는 종목이 많지 않다. 이경수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기업 이익 성장률 사이클이 성숙기에 진입하면서 수급 역시 대형주에서 ...

    한국경제 | 2021.10.20 15:53 | 고재연

  • thumbnail
    미투 운동은 어떻게 촉발됐나…'휘슬 블로어' 출간

    ... 되겠다는 꿈을 뒤로한 채 실리콘밸리의 한 스타트업에 취직했다. 사람들이 선호하는 기업이었지만, 그곳은 정글과 같았다. "홉스적"이라고 묘사되는 학대적 경쟁 구도 속에 모든 일이 남성 중심적으로 이뤄졌다. 성차별과 인종 차별, 상사의 학대가 지속되는 가스라이팅이 만연했다. "유대인이라서, 여성이라서, 성적 지향 때문에, 사회적 계층 때문에, 나를 싫어하고 부당하게 대우하는 사람들을 익숙해질 정도로 많이 겪었다…(중략) 십 대 시절에는 가난에서만 벗어나면, ...

    한국경제 | 2021.10.20 15:18 | YONHAP

  • thumbnail
    100대 기업 임원, 작년보다 207명 감소…70년대생 비중은↑

    ... 세대교체 경향도 나타났다. 100대 기업 내 1960년대생 임원 비중은 2018년 76.4%, 2019년 74.1%, 지난해 68.7%, 올해 62.9%로 지속해서 줄었다. 반면 1970년 이후 출생한 임원 비중은 2018년 14.3%, 2019년 20.9%, 2020년 27.9%로 늘었고, 올해는 34.4%로 처음으로 30%대를 넘어섰다. 최연소 임원은 1990년생인 KCC 정재림 이사대우, 현대종합상사 정두선 상무로 조사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20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