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58,4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군검찰, `성추행 신고 회유` 상사·준위 구속영장

    군검찰, `성추행 신고 회유` 상사·준위 구속영장 공군 부사관 성추행 피해 사망 사건 관련 2차 가해 혐의를 받는 공군 제20전투비행단 상관 2명의 구속 여부가 12일 오후 늦게 판가름 날 것으로 보인다. 국방부 검찰단은 이날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 보통군사법원에서 2차 가해 혐의를 받는 노 모 상사와 노 모 준위 등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8일 두 사람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한 ...

    한국경제TV | 2021.06.12 11:22

  • thumbnail
    [1보] 군검찰, '성추행 신고 회유' 상사·준위 구속영장

    국방부 검찰단은 성추행 피해 공군 부사관 사망 사건 관련 2차 가해 혐의를 받는 공군 제20전투비행단 소속 상사·준위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12일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2 11:15 | YONHAP

  • thumbnail
    "한 번 터지면 수억 번대요"…유튜버 꿈꾸는 직장인들 [안혜원의 집에서 돈벌기]

    ... 그만두고 전업 유튜버로 전환했습니다. 그는 "회사가 유튜브 활동을 하는 걸 알고 여러 방법으로 못살게 굴었다"며 "유튜브 활동을 접고 직장 생활을 열심히 하려 했으나 이미 요주의 인물로 찍혀서 회사 생활이 지옥 같았다"고 밝혀 논란이 됐습니다. 슈카(슈카월드), 이과장, 나름TV 등도 유튜브 활동이 알려진 이후 회사 또는 상사와 마찰을 빚다 퇴사를 선택했습니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12 07:30 | 안혜원

  • thumbnail
    [특파원 칼럼] 日 게이단렌의 영향력 유지 비결

    ... 고고로(1968년 5월~1974년 5월)와 도쿄전력 회장이었던 7대 히라이와 가이시 회장(1990년 12월~1994년 5월) 2명뿐이다. 그 이유를 전임 나카니시 히로아키 회장은 “대항 의식을 공공연히 드러내며 경쟁하는 종합상사나 금융회사는 서로의 기술력과 특기 분야를 인정하는 제조업체와 질이 다르기 때문”이라고 말한 적 있다. 게이단렌 회장은 정부와 재계, 회원사 간 조정자 역할이 중요한데, 종합상사나 금융그룹 회장이 선임되면 동종 업계 ...

    한국경제 | 2021.06.11 17:55 | 정영효

  • [표] 코스피 지수선물·옵션 시세표(11일)-2

    ... ├─────────────┼─────┼────┼────┼────┤ │GKL F 202107 ( 10)│18400.00 │18150.00│-250.00 │2819 │ ├─────────────┼─────┼────┼────┼────┤ │LG상사 F 202107 ( 10)│30200.00 │30950.00│750.00 │2050 │ ├─────────────┼─────┼────┼────┼────┤ │LG이노텍 F 202107 ( 10)│212500.00 │21...

    한국경제 | 2021.06.11 16:32 | YONHAP

  • 금주(6월4일~6월10일)의 신설법인

    ... 부동산매매업) ▷해오름유플러스(이승호·25·부동산 분양 대행업) ▷현대코아앤성우개발(장인보·1·부동산개발업) ▷화성양감물류피에프브이(송기진·5000·대상사업의 수행에 필요한 자산의 매입·운용) ▷휘명(정명숙·1·부동산개발, 시행 및 시행대행업) ◇섬유 ▷가우리인터내셔널(조현민·0·의류 제조 및 도소매업) ▷금...

    한국경제 | 2021.06.11 14:54 | 민경진

  • thumbnail
    '트러블러' 정준하, 이용진X이진호와 환장의 케미 발산

    ... ‘정과장’ 캐릭터의 정준하는 천연덕스럽게 직장인 연기를 시작했다. 이용진은 자상한 부장인 듯 행동했지만 불쑥불쑥 ‘꼰대’ 기질을 보였고, 이에 정준하는 본인이 전 직장 ‘무한상사’에서 성장하지 못하고 만년 과장에 머물렀던 이유가 ‘유부장’에게 짓눌린 탓이라고 하소연했다. 덧붙여 성에 ‘ㅇ’이 들어간 부장과는 안 맞는 것 같다며 이용진 부장에 대한 마음을 ...

    스타엔 | 2021.06.11 11:37

  • thumbnail
    '깜깜이 판매' 개선될까…유통시장 개혁나선 日 대형 출판사들 [김동욱의 하이컬처]

    지난달 중순 일본 3대 출판사로 불리는 고단샤(講談社)와 슈이에샤(集英社), 쇼가쿠칸(小学館)의 3사가 종합상사 마루베니와 손잡고 연내에 출판유통회사를 설립할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매년 급속히 위축되는 출판시장에서 대형 출판사들이 손을 잡고 생존을 모색하고 나선 것입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고단샤 등 3개 출판사는 지난달 14일 도서유통시장 진출을 선언했습니다. 이들 출판 3사는 공동 발표문을 통해 "출판유통 공급망을 최적화해 ...

    한국경제 | 2021.06.11 09:39 | 김동욱

  • thumbnail
    [홍순철의 글로벌 북 트렌드] 무너지는 일본 중년 남성들의 초상

    ... 토해내거나 필사적으로 자신의 감정을 쏟아내는 장면이 곳곳에 등장한다. ‘마타하라’(임신 여성에 대한 괴롭힘), ‘파타하라’(남성 육아에 대한 괴롭힘), ‘파워하라’(상사 갑질 괴롭힘), ‘세쿠하라’(성희롱 괴롭힘) 등 책에는 직장 안에서 벌어지고 있는 여러 괴롭힘의 유형이 소개된다. 책에 등장하는 중년 남자들은 부하 직원의 성장을 간절히 바라며, 장시간 노동 문제를 해소하는 데 ...

    한국경제 | 2021.06.10 17:55

  • thumbnail
    여야, 보고누락 질타…"군에서 이정도 성추행은 흔한 것인가"

    ... "저는 최선을 다해 후속조치해 나갈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서 장관은 사건의 본질이 뭐냐는 질문에 "모두가 잘 보살펴주고 보호해 줬어야…"라고 답변하다가, 국민의힘 유상범 의원으로부터 "그렇게 가면 안 된다. 우월적 지위에 의한 상사의 일방적 폭력"이라고 제지당하기도 했다. 군의 미흡한 인권 감수성에 대한 질타도 이어졌다. 민주당 김영배 의원은 "국방부에 근거 규정만 있고 인권보호관이 없다. 인권 교육을 받은 적 없죠"라고 묻자, 서 장관은 고개를 끄덕였다. ...

    한국경제 | 2021.06.10 16: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