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8,4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명 "與 적통경쟁, 현대 민주주의에 안맞아"

    ... 하면 안 된다고 마음먹고 있으니 (공격을 못해서) 부들부들한 것 같다”며 “일종의 심리적 불안 상태, 마음은 공격하고 싶은데 억지로 참다 보니 이상하게 보였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상속세, 사회적 대토론하자” 자신의 ‘추경 날치기’ 발언에 대한 야권의 공세에도 정면으로 맞섰다. 그는 “날치기는 언론에서도 자주 쓰는 표현 아니냐”며 “부당하게 발목 잡는 ...

    한국경제 | 2021.07.16 17:32 | 고은이

  • thumbnail
    이재명, 尹부인 '과거검증' 선긋기…"결혼 말라는 거냐"

    ... 떠올리며 "지지율이 2∼3% 하다가 갤럽 기준 18%로 오르고 문재인 당시 후보와 3∼4%포인트밖에 차이가 안 나니 갑자기 가슴이 벌렁벌렁하며 '제쳐봐야겠다' 오버하다가 아주 안 좋은 상황이 됐다"고도 언급했다. 이 지사는 기업의 상속세 완화 주장에 대해 "사회적 대토론을 해봤으면 좋겠다"며 "차라리 자산이득세 등 자산에 부과되는 세금을 더 걷고, 상속하는 부분을 내버려 두면 편법 상속이 줄고 오히려 세수는 더 많이 걷힐 것 같다"고 제안했다. 또 "징병제를 ...

    한국경제 | 2021.07.16 16:54 | YONHAP

  • thumbnail
    [고침] 경제([팩트체크] 한샘, 창업주 손자에 물려주려면…)

    [팩트체크] 한샘, 창업주 손자에 물려주려면 상속세율 95%? 한샘 지분매각 소식에 일각서 "높은 상속세율 탓에 가업승계 포기" 주장 趙회장 주식 상속하려면 세율 55.4%…주식보유 대신 '물납'도 가능 손자가 주식 상속하면 세율 95%?…'대습상속'이라 적용 안 돼 국내 인테리어·가구업계 1위인 한샘이 지분 20%를 매각하기로 결정한 것을 두고 '높은 상속세율 탓에 가업승계를 포기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는 등 논란이 거세다. 한샘은 ...

    한국경제 | 2021.07.16 10:55 | YONHAP

  • thumbnail
    [팩트체크] 한샘, 창업주 손자에 물려주려면 상속세율 95%?

    한샘 지분매각 소식에 일각서 "높은 상속세율 탓에 가업승계 포기" 주장 趙회장 주식 상속하려면 세율 55.4%…주식보유 대신 '물납'도 가능 손자가 주식 상속하면 세율 95%?…'대습상속'이라 적용 안 돼 국내 인테리어·가구업계 1위인 한샘이 지분 20%를 매각하기로 결정한 것을 두고 '높은 상속세율 탓에 가업승계를 포기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는 등 논란이 거세다. 한샘은 지난 14일 창업주 조창걸 명예회장과 특수관계인 지분을 사모펀드 ...

    한국경제 | 2021.07.16 09:57 | YONHAP

  • thumbnail
    동학개미를 위한 대통령이 필요하다 [정의정의 동학개미통신]

    ... 주주를 위하여'로 개정해야 합니다. 현재는 이사의 행위로 인해 일반주주에게 손해를 끼쳤어도 회사를 위해 일을 했다면 처벌할 수가 없습니다. 이를 악용하지 못하도록 개정이 필요합니다. 글로벌 평균 대비 높은 세율이 적용되는 상속세와 증여세율을 중장기 로드맵을 세운 뒤 점진적으로 인하해야 합니다. 현재 많은 회사의 오너들이 상속, 증여세 절감을 위한 편법 등으로 주가 상승을 의도적으로 저지하고 있습니다. 물론, 간단한 문제는 아니므로 충분한 사회적 논의가 필요해 ...

    The pen | 2021.07.16 06:21 | 정의정

  • thumbnail
    대표이사의 세금 부담을 키우는 가지급금

    ... 등의 주식 이동이 발생할 경우, 막대한 세금을 발생시켜 가업승계 시 문제가 됩니다. 만일 상속 개시일로부터 2년 내에 인출된 일정 금액 이상의 가지급금에 대한 사용처를 소명하지 못할 경우 간주상속재산으로 상속재산가액에 포함되어 상속세가 증가합니다. 이처럼 가지급금은 법인세, 소득세, 상증세 등 세금 증가의 원인이 되고 재무 구조에 악영향을 미쳐 사업 확장, 자금 조달, 기업 평가, 가업 승계 등을 어렵게 만듭니다. 더욱이 과세당국의 관리 대상에 포함되어 세무조사를 ...

    한국경제TV | 2021.07.15 21:00

  • 성장성 높은 기업만 유리…특례 한도 500억으로 늘려야

    ... 가장 큰 문제라고 전문가들은 지적한다. L씨가 주식 가치 70억원을 기준으로 낸 세금은 약 10억원이다. 선대 경영자가 사망하는 시점에 주식 가치가 두 배가 돼 있으면 과세특례를 잘 활용한 셈이 된다. 증여 당시 가치를 기준으로 상속세를 정산한 후 이미 낸 세금을 공제하기 때문이다. 성장성이 좋은 기업만 절세가 가능한 이유다. 과세특례는 선대 경영자의 사망 시점에 제한이 없다는 것도 문제로 지적된다. 일반 증여는 선대 경영자가 증여한 뒤 10년이 지난 재산은 증여자 ...

    한국경제 | 2021.07.12 17:33 | 김병근

  • thumbnail
    음식배달·세금계산·택배픽업·꽃선물…'은행 앱'의 변신

    ... 오픈했다. 최근 부동산 가격 상승으로 인해 부동산 관련 세금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는 점에 착안해 개발한 서비스다. 양도소득세, 취득세, 증여세, 재산세 및 종합부동산세 총 4개 세금 계산이 가능하며, 향후 금융소득종합과세, 상속세 계산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KB스타뱅킹' 앱에는 카메라 촬영만으로 공과금 납부가 가능한 서비스도 있다. 공과금 용지를 들고 은행 영업점을 방문해 납부하는 불편을 없앴다. 우리은행은 비대면 소비 트렌드에 발맞춰 '택배 ...

    한국경제 | 2021.07.11 07:01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칼럼] 부자 증세 군불 때는 '슈퍼리치 천국'

    ... 부과하는 방식을 검토할 여지가 있다”고 밝혀 이목을 끌었다. 자산운용업계는 싱가포르 관료들의 부유세 언급 자체를 충격적인 일로 평가하고 있다. 영국 식민지 시절부터 화교 자산가들의 조세피난처로 자리잡아 줄곧 증여세 상속세 자본이득세 없는 ‘슈퍼리치 천국’을 자처해왔기 때문이다. 부자 증세가 소위 ‘황금알을 낳는 거위’의 배를 가르는 오판이 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금융 등 서비스산업 융성을 이끈 슈퍼리치들이 ...

    한국경제 | 2021.07.09 17:25 | 이태호

  • thumbnail
    1~5월 국세 43조6000억 더 걷혔다…"채무 일부 조기 상환"

    ... 부가가치세 4조3000억원 등이 작년보다 더 걷혔고 부동산·주식시장 호조로 양도소득세(5조9000억원), 증권거래세(2조2000억원) 등이 늘어난 영향이다. 지난해 세정지원으로 인한 기저효과(11조1000억원)와 상속세 등 우발세수(2조원)도 국세수입 증가에 영향을 미쳤다. 재정수지는 국세 등 모든 분야 정부 수입이 늘어나면서 적자폭이 개선됐다. 5월까지 통합재정수지는 20조5000억원 적자를 기록해 61조3000억원 적자를 기록했던 작년 같은 기간보다 ...

    한국경제 | 2021.07.08 10:00 | 김소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