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801-36810 / 40,3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임 주한美사령관 지명자 인사청문회 요지

    리언 라포트 주한미사령관 지명자는 26일 미 상원 군사위 인사청문회에 출석, 상원 군사위원들로부터 질문을 받고 신임 사령관으로서 군사정책과 소신을 피력했다. 다음은 라포트 주한미사령관 겸 한미연합사령관의 모두 발언과 인사청문회 요지. ▲주한미사령관 겸 한미연합사령관에 지명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 지난 50년동안 미국은 한반도에서의 미군 주둔이 최선의 국익과 합치한다는 굳은 신념을 견지해왔다. 주한미군은 주둔이래 이 지역 전체의 안정과 번영을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신임 주한美사령관 "DMZ 北100만 병력 확실한 위협"

    ... 이상의 화기 등 한반도에는 현저한 재래전 위협이 존재하고 있다"며 "이는 확실히 믿을만한 위협"이라고 밝혔다. 오는 5월 전역하는 토머스 슈워츠 주한미군사령관 후임으로 지명된 라포트 주한미사령관 겸 한미연합사령관은 이날 미 상원 군사위 인사청문회에 출석, 답변을 통해 한미 양군은 이에 대처하기 위한 "훌륭한 동맹관계"를 견지하고 있다면서 정밀무기와 화력, 군장비와 교육, 군사전략 등 총체적인 군혁신을 통해 소기의 군사목적을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유럽 인권재판소, 29일 안락사허용여부 첫 판결

    ... 의사소통이 가능하고 튜브를 통해음식물을 가까스로 공급받고 있다. 그의 변호인은 프리티을 자연사하도록 내버려두는 것은 "극도로 괴로움을 주는것인 동시에 위엄을 저버리게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영국내에서는 타인의 도움을 받는 자살은 불법으로 규정돼있으며 영국내최고 의결기관인 상원도 지난 해 11월 남편 브라이언이 아내의 죽음을 도울 경우 범죄자가 될 것이라고 최종 결정을 내렸었다. (스트라스부르 AFP=연합뉴스) yykim@yna.co.kr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미국 예산적자 1천억달러 상회 전망..WP

    ... 워싱턴포스트는 말했다. 이에 따라 향후 수년내 정부예산이 흑자로 돌아가기는 상당히 어렵게 될 것이고,이는 미 의회와 행정부에 정부지출은 줄이고 세수는 올리도록 압력을 가하는 작용을 하게 될 것이라고 신문은 분석했다. 이와 관련, 상원 예산위원회의 윌리엄 호글랜드(공화) 부위원장은 "이같은 수치는 대통령의 예산균형 의지에 우려를 갖게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부시 행정부는 2004년부터 정부예산이 다시 흑자로 돌아설 것이라고 공언해 왔다. (서울=연합뉴스) 김영섭 ...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아시아계 첫 美 여성 연방검사장 탄생 .. 중국계 데브라 W.양

    아시아계 여성 판사가 미국 '연방검찰의 꽃'으로 불리는 검사장이 됐다. 중국계인 데브라 W 양(42) 로스앤젤레스 지방법원 판사는 지난 22일 미 연방상원에서 공화·민주 양당 의원들의 만장일치로 남가주지역 연방검사장으로 인준받았다. 연방검사로 6년,LA 지방법원 판사로 5년간 근무해온 양 판사는 지난 1일 조지 W 부시 대통령에 의해 남가주지역 검사장으로 임명돼 상원 인준을 기다리고 있었다. LA에 본부를 둔 남가주 연방검사장은 LA 오렌지 ...

    한국경제 | 2002.04.25 17:16

  • 파월, 대북 강온정책 교차 강조

    ... 파월 미국 국무장관은 24일 미국의 대북전략과 관련해 미국은 조지 W 부시 대통령이 천명한 "악의 축" 입장을 확고히 견지하면서 북한의 변화 기류를 진지하게 주목하고 있다고 밝혔다. 파월 장관은 이날 중동 순방 후 처음 상원 세출위 외교활동소위에 출석해 답변을 통해 "우리는 북한에 대한 부시 대통령의 개념 규정에서 한치도 물러서지 않고있다"면서 "북한은 자기 국민을 위해 봉사하는 체제가 아니다"고 북한 체제에 대한미국 입장에 조금도 변화가 없다는 점을 분명히 ...

    연합뉴스 | 2002.04.25 00:00

  • 첫 아시아계 여성 美연방검사장 탄생

    아시아계 여성 판사가 미국 '연방검찰의 꽃'으로 불리는 검사장이 됐다. 중국계인 데브라 W. 양(42) 로스앤젤레스 지방법원 판사는 지난 22일 미 연방상원에서 공화.민주 양당 의원들의 만장일치로 남가주지역 연방검사장으로 인준받았다. 친공화계로 알려진 양 판사가 상원 다수당인 민주당의 반대없이 인준받은 것은매우 이례적인 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아시안아메리칸 변호사협회(AABA)는 양 판사가 아시아계 여성으로서는 처음으로연방검사장이 된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2.04.25 00:00

  • "높은 선에서 최 전총경 美입국 도왔다" .. 한나라당

    ... 존 F 케네디 공항을 통한 미국 입국 경위와 관련 미국 당국자들로부터 사실확인을 하려 했으나 관계자들을 접촉할 수 없어 국무부의 발표내용 이외의 사실이 추가로 파악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조의원은 이에 따라 조셉 바이든 미 상원외교위원회 위원장(민주당.델라웨어주)과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민주당.뉴욕주)에게 서한을 보내 최 전총경의 입국경위를 파악하는데 협조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전했다. 조의원은 총영사관 관계자들은 본부의 지시를 받아 공항에서 최 전총경을 ...

    연합뉴스 | 2002.04.25 00:00

  • "예금보장 한도 올릴 필요없다" .. 그린스펀

    앨런 그린스펀 연방제도이사회(FRB) 의장은 23일 은행 예금 보장 한도를 올릴 필요가 없으며 만약 그렇게 한다면 되레 금융시장의 안정을 해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린스펀 의장은 상원 금융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오늘날 금융시장의 안정성이나 예금자, 예금보관자 가운데 어느 쪽도 현재의 한도 때문에 불이익을 받지 않고있다는 게 우리의 판단"이라고 증언해 예금 보장 한도 인상에 반대하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예금 보장은 은행이 파산한 경우 연방예...

    한국경제 | 2002.04.24 09:19

  • AT&T 브로드밴드-콤캐스트 합병 후유증 우려

    AT&T 브로드밴드와 케이블 TV업체인 콤캐스트의 합병에따른 후유증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미국 의회에서 나와 주목된다. 양사의 합병에 공개적으로 문제를 제기한 사람은 미 공화당 마이크 드와인 상원의원이다. 드와인 상원의원은 23일 상원 소위원회 청문회에서 양사의 합병에 경쟁제한적인요소가 있다며 시장에 미치는 영향 등을 철저히 살펴야 할 것이라는 견해를 밝혔다. AT&T와 콤캐스트는 작년 12월 각자 이사회를 열어 통합법인 `AT&T 콤캐스트'를새로 ...

    연합뉴스 | 2002.04.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