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801-36810 / 39,6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음] 이성백 광운대 교수 별세

    *이성백광운대교수 별세.용석호주거주.상원정우인터내셔널대리 부친상=25일 서울중앙병원 발인 27일 오전 8시 3010-2292

    한국경제 | 2001.10.26 17:55

  • 美, 테러퇴치법 발효 .. 전화등 무제한 감청

    연방수사국(FBI) 등 미국 치안당국의 테러수사 권한을 대폭 강화한 테러퇴치법이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서명을 거쳐 26일(현지시간) 발효됐다. 25일 미국 상원은 전날 하원을 통과한 테러퇴치법안을 찬성 98표,반대 1표라는 압도적인 표차로 통과시켜 백악관에 보냈다. 26일부터 4년 동안 한시적으로 발효되는 테러퇴치법안은 테러 수사를 위해 휴대전화와 e메일 등 첨단 통신수단에 대해 거의 무제한적인 감청과 검색을 허용하는 등 미 수사당국과 정보기관에 ...

    한국경제 | 2001.10.26 14:46

  • 美 CIA에도 탄저균 비상..탈레반 저항완강, 라덴 체포작전도 오락가락

    ... 이를 번복하는 등 오락가락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탄저균,'무기'수준=생화학 테러 대책을 총괄하는 톰 리지 조국안보국장은 25일 기자회견에서 "테러분자들이 탄저균을 무기로 사용한 것이 분명하다"고 말했다. 리지 국장은 톰 대슐 상원의원에게 우송된 편지에서 발견된 탄저균 포자는 뉴욕과 플로리다에서 발견된 것보다 더 농축되고 미세해 치사율이 매우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며 며칠 전 기자회견에서 탄저균이 무기화된 수준은 아니라는 자신의 말을 번복했다. 탄저유사증세 ...

    한국경제 | 2001.10.26 14:45

  • "美, 對이슬람 이미지 관리 태만"...美국방

    ... 파월 미국 국무장관은 25일 미국이 이슬람 세계에비친 이미지에 대해 수 년 간 무관심한 채 태만히 관리해 왔음을 인정하면서 이를반전시키기 위해 9.11 테러 기록물 발간과 선전전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파월 장관은 이날 상원 외교위원회에 출석, 미국이 그간 홍보 업무를 게을리 함으로써 급진 아랍계 관련 단체들이 미국을 이슬람의 이상과 근본적으로 다투고 있는이교국가로 묘사하도록 했다고 말했다. 파월은 9.11 테러에 따라 오사마 빈 라덴과 그의 테러조직 알-카에다를 ...

    연합뉴스 | 2001.10.26 11:20

  • thumbnail
    상원 일각, 아프간 공습에 회의적 시각

    상원 일각에서 미국의 대 아프가니스탄공습 지속에 회의적 시각이 표출되고 오폭에 따른 민간인 피해에 대한 비난이 제기되고있다. 조지프 바이든 상원 외교위원장은 22일 민간 외교전문단체인 외교협회(CFR) 연설을 통해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정책에 대한 여론의 높은 지지가 언제까지 계속될지 잘 모르겠다면서 미국 아프간 공습에 회의적 견해를 밝혔다고 워싱턴 타임스가 25일 전했다. 바이든 의원은 대 아프간 공습이 장기화되면, 미국은 오만에 차서 ...

    연합뉴스 | 2001.10.26 10:53

  • 벨기에, 두번째 안락사 허용국 가능성

    벨기에 상원은 25일 말기 환자들에게 의사의 도움으로 자신의 목숨을 끊을 수 있도록 허용하는 안락사 법안을 44대 23의 압도적 표차로 승인했다. 이날 상원 표결에서 자유당, 사회당, 녹색당이 지지표를, 야당인 기민당과 우익정당들이 반대표를 던졌다. 이 법안은 곧 하원에 회부되며 하원 표결에서도 통과되면 법이 된다. 올해말 이전에 실시될 하원 표결에서 법안 통과가 유력시되고 있다. 현재 유럽에서는 물론 전세계에서 네덜란드만이 안락사를 법적으로 ...

    연합뉴스 | 2001.10.26 10:25

  • "美테러 다음 목표는 음식물"

    ... 밖에 없다는 우려 때문이다. 랜드 연구소의 피터 초크 연구원은 "테러리스트들은 극히 소량의 식품에만 독을넣더라도 미 전역을 한꺼번에 무차별 공포로 몰아넣을 수 있다는 발상을 할 지 모른다"고 경계했다. 민주당의 리처드 더빈 상원의원도 "식품안전을 국가안보와 떼놓고 생각할 수 없다"며 대책을 촉구했다. 특히 전문가들이 우려하고 있는 방법은 살모넬라균을 사용한 테러. 유아나 노약자에게 치명적인 식중독을 유발하는 이 균은 썩은 고기에서 쉽게 배양할 수 있어 ...

    연합뉴스 | 2001.10.26 10:19

  • 美 의원들, 이라크 테러연루 증거 없다

    이라크의 대미 테러 연루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상하 양원의 정보위원장들은 25일 이에 대해 아직 단정할만한 근거는 없다고 밝혔다. 로버트 그레이엄 상원 정보위원장은 이날 워싱턴 시내의 내셔널 프레스센터에서 가진 오찬 연설에서 "이라크가 연루됐다고 보는 추측이 매우 많다는 사실을 알고 있지만 현재로서는 9.11 연쇄 테러나 뒤이은 탄저 사태에서 이라크의 역할을 분명히 확인해 주는 것은 없다"고 지적했다. 함께 참석한 포터 고스 하원 정보위원장도 ...

    한국경제 | 2001.10.26 10:06

  • 테러퇴치 법안 상원 통과

    미국 상원은 25일(현지시간) 치안 당국의 테러 대응 권한을 대폭 강화한 획기적인 내용의 테러퇴치법안을 통과시켰다. 테러퇴지 법안은 전날 하원에서 357대 66의 압도적 지지로 통과된 데 이어 상원에서도 만장일치나 다름없는 98대 1로 가결됐다. 조지 W 부시 대통령은 26일 이 법안에 서명,정식 발효시킬 예정이다. 존 애슈크로프트 법무장관은 이날 "대통령의 서명이 끝나는대로 모든 연방검사와 연방수사국(FBI) 요원에게 도청과 첩보 공유,인터넷 ...

    한국경제 | 2001.10.26 10:03

  • thumbnail
    미, 집속탄 사용에 대한 우려 비난 고조

    ... 지역을 타격하는 집속탄은 민간인들에게 심각한 위협을 준다며 집속탄 사용 중단을 미국과 영국 정부측에 촉구했다. 유엔 산하 지뢰제거계획(MCP)은 불발된 집속탄을 제거해 민간인 피해를 줄일 수있도록 미국측이 집속탄의 정확한 투하 지점을 확인해줘야 한다고 요청했다. 조지프 바이든 미 상원 외교위원장은 "아프간 공습으로 민간인 피해가 계속 확산될 경우 미국은 첨단기술을 이용해 약자를 괴롭히는 국가로 인식될 것"이라며 우려를 표명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10.26 09: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