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591-37600 / 40,0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법무부, MS소송 재심리 기각 요청

    ... 심리하도록 결정했다. MS는 항소심 전까지 불가입장을 고수해온 윈도 초기화면 변경안을 제시했으나, 법무부는 톰 밀러 아이오와주 법무장관의 조정으로 19개 주 의견을 통합해 이 조치가 불충분하다는 입장을 정리했다. 찰스 슈머 상원의원은 또 MS측에 익스플로러와 함께 메일시스템, 디지털 사진지원 시스템, 미디어 소프트웨어 등 다른 프로그램도 초기화면에서 삭제할 수 있도록 할 것을 요구했다. 슈머 의원은 이런 조건이 충족되지 않는 한 윈도 XP의 발매를 금지해야 할 ...

    연합뉴스 | 2001.07.27 12:11

  • 아르헨 경제장관 "정부 긴축정책 이미 시행"

    ... 장관은 외신기자회견에서 페르난도 델라루아 대통령이 긴축정책안에 서명했다고 말했다. 공무원 임금과 연금을 13% 깎는 등의 긴축을 통해 재정적자를 15억달러 줄이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이 안은 하원은 통과했으나 야당의 견제로 상원 심리가 내주로 늦춰진 상태다. 상원은 임금삭감 대상을 500달러 수준으로 낮게 잡은 정부안에 대해 이를 1천달러로 상향조정해 통과시키려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카발로 장관은 긴축재정안 자체에 대해서는 상원의원들간에 이견이 없다고 ...

    연합뉴스 | 2001.07.27 08:58

  • "북 재래식 무기감축 한미 양국이 주도를"..허바드 주한美대사 지명자

    ... 25일(현지시간) "미국은 궁극적으로 남북한 비무장지대 주변에 배치된 북한 군사력의 철수가 이뤄지길 기대하고 있다"면서 "이를 계기로 주한미군 병력 철수를 시작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될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다. 허바드 지명자는 이날 미 상원 외교위원회 인준 청문회에 출석,이같이 말했다. 허바드 지명자는 또 "북한의 재래식 군사력 감축 협상은 한·미 양국이 함께 주도해야 한다"며 한·미간 긴밀한 공조를 거듭 강조했다. 워싱턴=양봉진 특파원 yangbongjin@ho...

    한국경제 | 2001.07.26 17:23

  • 미국도 주택경기는 '호황'..하반기 경제회복에 견인차 역할 기대

    ... 5백45만채였다. 전문가들은 "주택 부문은 경기 둔화 속에서도 계속 이례적인 강세를 보였다"며 "나머지 경제 부문들도 이에 힘을 받아 호전될 것"이라고 진단했다.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앨런 그린스펀 의장도 지난 24일 상원 증언에서 "주택 부문이 경제에 기여하는 바가 크다"며 "지속적인 주택 가격의 상승은 증시 침체와는 대조적으로 경제에 보탬이 돼왔다"고 지적했다. 주택판매동향은 향후 소비 심리를 가늠할 수 있는 주요 지표다. 소비자들은 일단 주택을 ...

    한국경제 | 2001.07.26 15:02

  • 이르헨 공공 노동자,항의 시가 행진

    ... 가입해있는 아르헨티나 국가노동자협회(ATE)측은 노조원들이 작업장에 출근은 해있지만 `비상사태'시에만 업무를 볼것이라고 밝혔다. ATE의 파블로 미켈리는 특히 정부가 공공부문 인력을 줄일 것이라는 소문에 대해 노조는 이런 계획을 결코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노동자들은 이날 오후 의사당까지 정부의 초긴축안에 항의하는 시가 행진을 벌이며 상원에 대해 정부의 긴축안을 통과시키지 말라고 촉구했다. (부에노스 아이레스 dpaㆍAFP=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1.07.26 09:23

  • 아르헨주가 소폭상승..국가위험도 떨어져

    초긴축안에 대한 상원 표결의 지연 등 정치권의 불안을 반영, 부에노스아이레스 주식시장의 메르발 지수는 전날에 이어 25일오전(현지시간) 한때 0.75% 하락했으나 후장들어 회복세를 보인끝에 전날보다 1.38%오른 330.26 포인트로 마감됐다. 또 미국의 JP모건 투자회사가 발표하는 국가위험에 따른 채권 가산금리도 이날전장에서는 전날보다 42포인트 오른 1천457 베이스 포인트에 이르렀으나 오후들어떨어지면서 1390 베이스 포인트를 기록했다. ...

    연합뉴스 | 2001.07.26 08:41

  • 아르헨 대통령 "외환위기 최악국면 벗어났다"

    ... 국제금융기관들이 우려하는 디폴트 사태는 절대 일어나지 않는다는 믿음을 심어주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며 "아르헨티나는 그런점에서 건실한 경제체제를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연방하원에서 의결된 정부의 초긴축안을 심의중인 연방상원은 야당의 갑작스런 반대에 부딪혀 이날 오전까지 표결에 붙이지 못했다. 델라루아 정부는 초긴축안에 대한 정치권의 합의를 이끌어내는데 가까스로 성공했으나 정작 상원에서는 야당인 정의당 의원들의 극심한 반발로 표결이 이날 오후로연기됐다. ...

    연합뉴스 | 2001.07.26 07:19

  • 환율 0.30원 강보합, "박스권 유지할 듯"(마감)

    ... 틀면서 환율은 무기력증에 빠져들었다. 달러/엔은 장중 124.10∼124.30엔에서 등락하면서 움직임을 기피했다. 달러/원의 안정에 가장 크게 기여했다. 24일 뉴욕장에서 달러/엔은 그린스팬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장이 상원금융위원회 연설에서 추가 금리인하를 시사하고 차익실현 매물이 나와 내림세를 타며 124.06엔에 마감했었으나 이날 추가 상승은 극도로 억제됐다. 국내 증시도 사흘 내리 약세를 보인 뉴욕 증시의 영향으로 개장초 10포인트 가량 급락했다가 ...

    한국경제 | 2001.07.25 17:04

  • [채권] (25일) 국고채수익률 年 5.58%

    ... 연 5.58%에 마감됐다. 회사채 AA-(3년만기)수익률도 보합세인 연 6.89%,BBB-등급은 0.01%포인트 떨어진 연 11.00%를 기록했다. 채권 금리의 단기 급락에 따른 경계심리가 강하게 형성되면서 추가 하락이 여의치 않은 상황이다. 앨런 그린스펀 FRB(미 연방준비위원회)의장이 상원 연설에서 금리 추가 인하 가능성을 비쳤으나 이미 노출된 재료로 인식되면서 별 영향을 미치지 못했다. 윤성민 기자 smyo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25 16:35

  • 로라 부시 인기 상한가...美국민 "튀지 않아서 좋아요"

    조지 W 부시 미국대통령의 부인 로라 여사가 조용하고 우아한 분위기로 미국 국민들을 파고들며 폭넓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호감을 갖는 사람과 좋지 않게 보는 사람으로 극명하게 갈라졌던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의 부인 힐러리 상원의원(뉴욕)과는 판이한 양상이다. 24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퓨연구소에 따르면 로라 여사에 대해 호감을 갖고 있는 국민은 64%로 국민 3명 가운데 2명 꼴로 '퍼스트 레이디'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로라 여사가 유세 때나 ...

    한국경제 | 2001.07.25 1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