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691-37700 / 39,6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투데이] 中, 시장 개방 더 확대해야 한다

    ... 인권신장,아시아지역의 긴장완화에 큰 역할을 해왔다. 빌 클린턴 미국 대통령이 미·중 양국관계증진에 주력해오고 미 하원이 중국에 대한 항구적 정상무역관계(PNTR)법안을 통과시킨 것은 이같은 이유에서였다. 물론 아직 이 법안은 미 상원의 인준을 거쳐야 하지만 안정과 번영,민주주의라는 전략적 필요성을 감안할 때 무난하게 처리될 것으로 확신한다. 중국은 세계경제의 온전한 파트너가 되기 위해 아직 가야할 길이 남아있다. 물론 이같은 여정은 중국을 불가피하게 변화시키게 ...

    한국경제 | 2000.08.17 00:00

  • [미국의 선택 2000] "對北포용정책 계승" .. 민주 전당대회 3일째

    ... 이후 관계가 악화되면서 클린턴이 재선에 도전한 96년 전당대회에는 아예 참석하지 않았다. ○…고어 부통령은 클린턴 대통령이 14일 전당대회 개막식에서 자신을 극찬한 데 대해 고마움을 표시했다. 고어는 러닝메이트인 조지프 리버만 상원의원과 함께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한 호텔에서 TV로 클린턴의 연설을 시청한 후 그에게 전화를 걸어 축하와 함께 사의를 전달했다. ○…고어 부통령 외교정책팀의 마이클 낫트 공동의장은 15일 남북화해조짐은 "환영할 만한 진전"이라며 ...

    한국경제 | 2000.08.17 00:00

  • [미국의 선택 2000] 올스타 총동원 '민주의 힘'..민주全大 이모저모

    ... 이어 연설의 90%가 감세 및 사회보장 등 쟁점 사안들에 관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내용들로 채워질 것이라고 부연. ○…전당대회 개막일인 14일 나란히 고어 후보 지지연설을 한 빌 클린턴 대통령과 부인 힐러리 여사간 명암이 엇갈려 눈길.클린턴 대통령은 이날 연설을 끝으로 정계에서 공식적으로 은퇴하는 반면 뉴욕주 상원의원에 출마하는 힐러리 여사는 정치무대 데뷔 연설이어서 부부간의 희비가 교차했다. 노혜령 기자 hrr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16 00:00

  • [다산칼럼] 8.15에 생각하는 경제 .. 신상민 <논설실장>

    ... 근소한 차이로 좁혀진 것으로 나왔다. 싸움은 이제부터겠지만 고어의 열세도 흥미롭고 이를 만회하기 위한 선거전략도 볼만하다. 성추문으로 얼룩진 클린턴과의 차별화 전략도 다양하다. 클린턴 스캔들에 비판적이었던 유태계 리버만 상원의원을 러닝 메이트로 지명한 것도 그런 전략의 일환이겠지만 전당대회에서도 진보적 색채를 한결 분명히 해 중도성향이었던 클린턴과 다른 점을 보여줄 것이란 게 외신보도다. 낙태의 자유화,동성애의 권리를 주장하는 인사들의 전당대회 연설도 ...

    한국경제 | 2000.08.16 00:00

  • [미국의 선택 2000] "고어, 장기호황 지속 적임자"..'이모저모'

    ... 강조하고 클린턴 대통령과의 차별화를 통한 ''홀로서기''를 천명한다. 한편 이달초 공화당 전당대회 이후 조지 W 부시 텍사스주지사에게 9∼14%포인트 차이로 밀렸던 고어 부통령의 지지도는 지난 7일 부통령 후보로 조지프 리버만 상원의원을 지명한 후 꾸준한 오름세를 타고 있다. NBC방송과 월스트리트저널이 지난주말 8백2명의 유권자를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13일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이번 대통령선거가 녹색당 랠프 네이더 후보와 개혁당 팻 뷰캐넌 후보 등이 ...

    한국경제 | 2000.08.15 00:00

  • [부음] 황정삼 전 대한투자신탁 상무이사 별세

    *황정삼 전대한투자신탁상무이사 별세.상원 하나로통신망운용실근무 부친상.정인호 광현건설업무부과장 장인상=13일 삼성서울병원 발인 17일 오전10시 3410-6919

    한국경제 | 2000.08.15 00:00

  • [미국의 선택2000] 민주 전당대회 개막..고어, 지지율 열세 만회주력

    ... 조기해결하는 ''전향적 개입(Forward Engagement)'' △남북대화 지지 및 남한방위공약 준수 △북한미사일 저지 등 앨 고어 후보의 대선 공약사항을 대부분 수용하고 있다. 앨 고어 부통령과 그의 러닝메이트 조지프 리버만 상원의원은 16일 정·부통령후보로 공식지명된다. 고어 부통령은 전당대회 마지막날인 17일 후보수락연설을 통해 교육·의료·사회보장제도 개혁안을 강조하고 빌 클린턴 대통령과의 차별화를 통한 ''홀로서기''를 대내외에 천명할 방침이다. 한편 최근 여론조사결과 ...

    한국경제 | 2000.08.14 00:00

  • 美대학생, '고어리버만닷컴' 무상기증

    한 대학생이 미국 민주당 정·부통령 후보로 확정된 앨 고어 부통령과 조지프 리버만 상원의원의 이름을 한데 묶은 웹사이트 ''고어리버만닷컴''(www.gorelieberman.com)을 고어 선거진영에 무상 기증했다. 로스앤젤레스 타임스는 유대교인인 데이비드 잭슨이라는 메릴랜드대 3학년생이 리버만이 러닝메이트가 될 가능성이 높아지자 자신의 웹사이트 주소를 무상 기증하겠다는 내용의 e메일을 보냈다고 10일 보도했다. 잭슨은 얼마전 고어가 리버만을 ...

    한국경제 | 2000.08.12 00:00

  • [월드투데이] 美 경제 방향과 그린스펀의 선택

    [ The Economist 본지 독점전재 ] 지난 78년 이후 미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장은 일년에 두차례 의회에 출석,미 경제의 현황과 전망에 대해 증언을 해 왔다. 지난달 20일 앨런 그린스펀 FRB의장은 상원 금융위원회에 출석해 증언을 한 데 이어 25일 하원에서도 자신의 의견을 피력했다. 그린스펀 의장은 명확하게 의견을 표시하지 않고 다소 암시적으로 표현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번에도 마찬가지였다. 그는 "과열 조짐을 보였던 ...

    한국경제 | 2000.08.11 00:00

  • [美 신경제의 힘 '퓨전서 나온다'] (3) 발빠른 정책 처방

    지난 1933년 미국의 상.하 양원은 카터 글래스 상원의원과 헨리 스티걸 하원의원이 대표 발의한 법안을 통과시켰다. 금융기관들의 이(異)업종 겸업을 금지하고 철저히 본업에만 주력토록 하는 법안이었다. 이른바 글래스 스티벌법은 미국 경제에 미증유의 큰 시련을 안겨준 대공황을 배경으로 태동했다. 은행들이 과도한 주식 투자로 증시 거품을 한껏 부풀렸고 그 결과 대공황의 씨앗을 잉태시켰다는 세간의 비난이 빌미를 제공했다. 글래스 의원은 은행들이 ''주식 ...

    한국경제 | 2000.08.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