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621-38630 / 40,0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격동의 98년...쏟아진 말 말 말] '해외 부문'

    ... 좋지만, "시장사회"는 반대한다. 코피 아난 유엔 사무총장 =외교로 많은 것을 해결할 수 있지만 무력을 동반한 외교는 더 많은 것을 해결할 수 있다. 하시모토 류타로 전 일본총리 =모든 것은 내 능력 부족 탓이다. 에스트라다 필리핀 대통령 =내 여자는 나에게 불평한 적이 없다. 존 글렌 상원의원 =우리는 나중에 할 일을 위해서도 우주로 가야 한다. 은퇴후엔 우주에 거처를 마련하겠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2월 30일자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뉴스파일] 클린턴 견책안 본격화 .. 미국 상원

    미국 상원은 빌 클린턴 대통령의 탄핵안 처리와 관련, 견책조치로 매듭짓는 방안에 대해 본격적인 의견 수렴 작업에 나섰다. 그러나 공화당이 반발하고 있어 상원 탄핵심의는 예정대로 1월 6일 개원과 함께 시작될 전망이다. 톰 대슐 상원 원내총무 대변인은 24일 "클린턴 대통령의 탄핵 사유에 대해 예비조사를 벌인 결과 탄핵지지 의원이 가결에 필요한 67명에 훨씬 모자라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공화당은 견책으로 매듭짓기 위해서는 클린턴 ...

    한국경제 | 1998.12.24 00:00

  • [산업면톱] 미국, 한국산 철근 '301조' 제소 준비

    ... 강도가 훨씬 높다. 미국의 철근 수입은 올들어 10월까지 52만3천t으로 작년동기보다 14배 이상 증가했으며 몰다비아 일본 라트비아 폴란드 등으로부터 수입이 크게 늘어난 상태다. 무협은 이와관련, USTR가 최근 미 상원에 제출한 한보철강 보조금 관련 보고서에서 당분간 한국측의 개선조치를 지켜보겠다는 입장을 밝힌 만큼 쉽사리 301조를 적용하진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미 상무부는 24일 연방관보를 통해 동부제강 현대강관 한국강관 연합철강등 ...

    한국경제 | 1998.12.24 00:00

  • 일본 국채/주가/엔화 연쇄 폭락 .. 1달러 117엔

    ... 말레이시아 등 대부분의 아시아증시도 약세를 면치 못했다. 전날 1백14엔대로 급등했던 엔화가치도 이날 폭락세로 돌변, 달러당 1백17.08엔을 기록해 2,18엔이나 떨어졌다. 외환시장 관계자들은 빌 클린턴 미국대통령의 상원탄핵 가능성이 옅어진 것도 엔화 급락(달러 급등)의 한 요인이었지만 일본 국채가격 폭락이 보다 직접적인 원인이었다고 말했다. 바클레이즈은행의 애널리스트 팀 본즈는 "앞으로 일본국채 가격이 더 떨어질 것"으로 내다보면서 그에따라 ...

    한국경제 | 1998.12.23 00:00

  • [워싱턴 저널] '사형선고와 3년형'

    미국인들은 새해초부터 세기적 재판을 지켜보게 됐다. 무대는 상원이고 1월6일부터 개정된다. 피고는 빌 클린턴 대통령이다. 죄목은 대배심에 대한 위증과 사법방해 두가지.판사는 대법원장이 맡는다. 재판은 합의제며 유죄가 인정되려면 배심원인 상원의원(100명)의 3분의2가 동의해야 한다. 재판이 얼마나 걸릴지는 아무도 모른다. 사건의 진상은 이미 백일하에 드러나 있다. 배심원들이 어떤 결정을 할 것인가에 대한 예상치도 나와 있다. 상황이 ...

    한국경제 | 1998.12.23 00:00

  • [뉴스파일] 클린턴 견책론 '급부상' .. 미국 상원

    미국 상원에서 빌 클린턴 대통령에 대한 탄핵표결 대신 견책으로 사건을 매듭짓자는 "대안론"이 급부상하고 있다. 미국인들이 염증을 내고 있는 성추문 사건에 대해 공화, 민주 양당이 당파적 정쟁을 중단하고 클린턴이 잘못을 시인하는 선에서 공동 견책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주장이 힘을 얻고 있는 것. 견책 결의안은 21일 제럴드 포드(공화)와 지미 카터(민주) 전대통령이 뉴욕타임스 기고를 통해 강력히 권고함으로써 추진력을 얻고 있다. 백악관도 ...

    한국경제 | 1998.12.22 00:00

  • "클린턴 탄핵 앞당겨 처리"..미국 상원, 내년 1월중 마무리

    미국 상원은 내년 1월6일 시작되는 빌 클린턴 대통령에 대한 탄핵재판을 가능한 한 빠른 시일내에 처리할 것이라고 20일 밝혔다. 상원의원들은 탄핵재판과 관련, 신속하게 탄핵재판을 열거나 견책조치 하는 등으로 이 문제를 신속히 마무리하기로 했다. 돈 니클스 상원의원은 탄핵재판이 길어도 3주안에 끝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민주당 상원의원 대부분은 클린턴 대통령에 대한 견책을 주장하는 반면 다수당인 공화당 의원들은 최소한 간략한 재판이라도 ...

    한국경제 | 1998.12.21 00:00

  • [미국하원 클린턴 탄핵안 가결] '상원 탄핵절차'

    미국 상원의 탄핵안 처리는 내년 1월6일 시작된다. 그러나 하루동안 토론하고 투표하는 하원과는 절차가 다르다. 심의가 아닌 재판이다. 상원의장은 원래 부통령이맡는다. 그러나 탄핵심의 때는 연방 대법관이 주재한다. 의원들은 배심원이 되는 셈이다. 3분의 2이상 찬성이면 대통령은 해임된다. 탄핵 절차는 일반 재판과 비슷하다. 미국 헌법은 하원이 탄핵안을 가결한 뒤 곧바로 상원에 탄핵사유를 통고 하도록 규정했다. 또 공소유지를 담당할 ...

    한국경제 | 1998.12.21 00:00

  • [사설] (22일자) 리더십 손상과 세계경제 불안

    ... 탄핵논의는 비록 미국 국내문제이긴 하지만 국제적 으로 엄청난 파장을 미칠지 모른다는 점에서 지구촌 모든 국가의 비상한 관심거리가 아닐 수 없다. 미 하원이 지난 19일 탄핵안을 가결함으로써 클린턴 대통령은 미국 역사상 두번째로 상원의 탄핵재판을 받아야 하는 최대의 정치적 위기를 맞았다. 내년 1월6일 새롭게 구성되는 상원의 의석분포로 볼 때 탄핵안이 상원을 통과할 가능성은 적어 보인다. 그러나 재판 결과와 관계없이 탄핵안이 상원에 상정되는 것만으로도 ...

    한국경제 | 1998.12.21 00:00

  • [미국하원 클린턴 탄핵안 가결] '미국 대통령 탄핵사'

    미국 헌정사상 하원으로부터 탄핵소추를 받은 대통령은 클린턴을 포함해 2명이다. 17대 앤드루 존슨(1865-1869)은 탄핵안이 상원까지 회부됐으나 1표차로 부결됐다. 이로부터 1백30년만에 탄핵안이 상원에 넘어가게 됐다. 아직 탄핵소추로 해임된 경우는 없다. 미국 헌법은 대통령과 부통령 및 고위 공직자들이 반역, 뇌물수수 및 중대한 범죄나 비행을 저질렀을 경우 의회가 탄핵을 통해 대통령을 해임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지금까지 ...

    한국경제 | 1998.12.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