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1,9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통신망 구축업체 '오파스넷' 10년간 10배 성장

    ... 관측하고 이상 징후 발생 시 즉각 대응하는 것이 핵심이다. 전국 50만 독거노인 가구를 대상으로 2025년까지 매년 600억원씩 투입할 예정이다. 복지부는 지난 4월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올해 구축할 사업의 입찰을 실시했다. 코스닥시장 상장사 오파스넷은 당시 쟁쟁한 대기업 컨소시엄을 따돌리고 이 사업을 따냈다. 장수현 오파스넷 대표는 “자체 개발한 게이트웨이 장비로 다양한 생체 데이터를 무선으로 수신하고 즉각 분석할 수 있다”며 “정부가 요구한 ...

    한국경제 | 2021.06.14 17:36 | 김진원

  • thumbnail
    연매출 40억 車엔지니어링 업체 매물로

    차량 엔지니어링 서비스 업체 D사가 인수합병(M&A)시장에 매물로 나왔다. 비상장사인 D사는 100% 지분 매각을 추진 중이다. 연 매출 40억원에 영업이익은 4억원 수준이다. 자산 규모는 자산 50억원, 부채를 제외한 순자산은 40억원이다. D사는 기술력을 보유한 엔지니어로 고객 맞춤형 엔지니어링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다. 거래처가 다양해 안정적인 매출을 시현하고 있는 것도 D사의 강점이다. 이도신 삼일회계법인 파트너는 “시험 ...

    한국경제 | 2021.06.14 15:46 | 황정환

  • [마켓인사이트]삼일회계법인, '내부회계관리제 미래전략' 보고서 발간

    ≪이 기사는 06월14일(13:28)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삼일회계법인 내부회계자문센터는 내부회계관리제도 감사 대상 상장사 가운데 102개 기업을 대상으로 분석한 보고서 '내부회계관리제도 미래전략 -내부통제 고도화와 연결 실행 전략 Volume 2.0'을 발간했다고 14일 발표했다. 보고서는 내부회계관리제도 주요 운영 현황 분석과 향후 제도의 안정적 정착 및 운영 효율을 ...

    마켓인사이트 | 2021.06.14 13:28

  • thumbnail
    명품백 제조사 시몬느액세서리, 코스피 상장예심 청구 [마켓인사이트]

    ... 전세계 소비 심리가 개선되고 명품 소비가 회복되고 있어 실적 턴어라운드를 기대하고 있다. 업계는 시몬느의 기업가치를 최소 2조원 정도로 보고 있다. 1000억원 규모의 연간 당기순익에 주가수익비율(PER) 20배를 적용한 경우다. 상장사 중에는 직접적인 비교 대상은 없지만 섬유, 의류, 신발 업종으로 분류된 F&F, 휠라홀딩스, 영원무역 등이 2조원대의 시가총액을 형성하고 있다. 시몬느는 고가 명품 핸드백에 특화돼 있고 글로벌 시장에서 압도적인 우위를 점하고 ...

    한국경제 | 2021.06.14 09:36 | 전예진

  • '내셔널지오그래픽' 패션기업 더네이쳐홀딩스, 테일러메이드 공동 인수한다

    ... 3대 골프용품업체로 더스틴 존슨, 타이거 우즈 등 세계 정상급 선수들의 드라이버와 같은 경기용품 계약사로 유명하다. 메탈우드·아이언 등 골프장비 부문에선 글로벌 1위, 골프공 분야에선 글로벌 3위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코스닥 상장사인 더네이쳐홀딩스는 내셔널지오그래픽 브랜드 판권을 확보해 의류 등 패션상품을 선보여 20~30대 젊은 층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세계에서 유일한 내셔널지오그래픽 리테일 사업자다. 최근엔 디즈니와의 라이선스 역시 재계약했다. 국내 주요 ...

    한국경제 | 2021.06.13 19:38 | 김채연

  • thumbnail
    윌링스, 새만금 육상 태양광 전량 수주 '눈앞'

    ... 플러스 극성과 마이너스 극성을 갖고 있다. 그러나 가정에서 쓰이는 전기는 극성이 계속 바뀌는 교류 전기다. 태양광 발전기에서 생산한 직류 전기를 교류 전기로 바꾸기 위해 반드시 인버터(전력변환장치)가 있어야 한다. 코스닥시장 상장사 윌링스는 태양광 발전용 ‘대용량 인버터’ 부문에서 기술력을 갖춘 업체다. ‘멀티스트링’으로 불리는 대용량 병렬연결 기술을 통해 최대 3㎿까지 소화할 수 있는 인버터를 생산한다. 일반 ...

    한국경제 | 2021.06.13 17:57 | 김진원

  • 성장동력 확보 수단 기업분할 공시 급증

    코로나19 이후 기업 분할 공시를 낸 상장사 수가 코로나19 이전에 비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과거 구조조정이나 지배구조 강화 수단으로 많이 쓰였던 기업 분할이 코로나19 이후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성장동력 확보 수단으로 떠오르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11일 한국거래소와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상장사가 인적 또는 물적 분할을 공시한 건수는 지난해 6월부터 이날까지 1년간 58건으로 집계됐다. 2010~2019년 10년간 연평균 36.7건에 비해 ...

    한국경제 | 2021.06.11 17:50 | 고윤상/구은서

  • thumbnail
    배터리·바이오·K엔터까지…기업분할, 4차 산업혁명 '부스터' 됐다

    코로나19 이후 기업 분할 공시를 낸 상장사 수가 코로나19 이전에 비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과거 구조조정이나 지배구조 강화 수단으로 많이 쓰였던 기업 분할이 코로나19 이후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성장동력 확보 수단으로 떠오르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11일 한국거래소와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상장사가 인적 또는 물적 분할을 공시한 건수는 지난해 6월부터 이날까지 1년간 58건으로 집계됐다. 2010~2019년 10년간 연평균 36.7건에 비해 ...

    한국경제 | 2021.06.11 17:48 | 고윤상/구은서

  • thumbnail
    디디추싱·로빈후드…올여름 '대어급 IPO' 뜬다

    ... 후 공모가를 웃돌면서 투자자들의 기대도 커지고 있다. 소프트웨어 회사 먼데이닷컴은 나스닥시장에 상장한 첫날인 10일 공모가(155달러)를 웃도는 178.87달러로 장을 마쳤다. 지난달 나스닥에 상장한 스웨덴 귀리우유 회사 오틀리의 이날 주가도 공모가(17달러)보다 56% 이상 올랐다.스팩의 인기가 주춤해진 것도 IPO 시장에는 호재라는 분석이 나온다. 스팩과의 합병 대신 IPO를 택하는 비상장사가 최근 늘어났다고 WSJ는 분석했다. 이고운 기자

    한국경제 | 2021.06.11 17:13 | 이고운

  • thumbnail
    "유통업, 올라갈 일만 남았다"…영업 박차 가하는 이랜드 [비상장사 탐구생활]

    [편집자주] 이랜드 그룹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다시 어두운 터널을 지나고 있다. 수 년 간의 그룹 재무구조 개선작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는 타이밍에 패션·유통·레저 등 주력 사업들이 대형 악재를 맞았다. 최근 경기 회복에 힘입어 영업이 안정을 되찾고 높은 기업가치와 안정된 신용도를 인정받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기업공개(IPO)를 추진했던 이랜드의 주력 계열사 이랜드리테일이 상장을 자진철회한 까닭은 기업가치가 과도하...

    한국경제 | 2021.06.11 16:48 | 이현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