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1,4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년 만에 돌아온 골드만삭스…'아리랑본드' 500억원 발행

    ... 지난해 3분기(2.1%) 이후 세 분기 연속 성장세를 이어갔다. 최근 국제통화기금(IMF·3.6%) 한국은행(3.8%) LG경제연구원(4.0%) JP모간(4.6%) 등 국내외 기관이 잇달아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상향 조정하는 등 낙관적인 전망에 힘이 실리고 있다. 이 같은 분위기 속에 환율도 안정을 찾아가고 있다. 채권시장에선 골드만삭스에 이어 다른 외국기업도 아리랑본드 발행에 나설지 주목하고 있다. 지난해와 올해 발행된 아리랑본드 규모는 ...

    한국경제 | 2021.05.12 17:19 | 김진성

  • 노무라 "코스피 내년에 3800 간다…하반기부터 업사이클"

    ... 돌아설 것”으로 예상하면서 올해 지수 상단을 3500으로 제시했다. 또 경기가 완전히 회복되는 내년에는 3800선까지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11일 노무라증권은 올해 코스피지수의 전망치 상단을 종전 2850에서 3500으로 상향 조정했다. 또 내년 지수 목표치는 3800으로 제시했다. 노무라가 지수 타깃을 올린 이유는 코로나19 백신 보급에 따라 글로벌 경제가 회복되고, 한국 역시 그 수혜를 볼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올해 한국 기업의 이익 ...

    한국경제 | 2021.05.12 17:19 | 설지연

  • thumbnail
    4년 전 '상위 0.6%'만 내던 종부세…文정부 들어 대상 3배 늘었다

    ... 0.5~2.0%였다. 하지만 2018년 세법 개정으로 세율을 0.5~2.7%로 올리면서 3주택 이상 보유했거나 조정대상지역에서 2주택을 보유한 경우 기본 세율보다 높은 0.6~3.2%의 세율을 적용했다. 올해부터는 종부세율이 더 ... 세율로 세금이 부과된다. 과세표준을 정할 때 곱해지는 공정시장가액비율은 2018년 80%에서 매년 5%포인트 상향되고 있다. 내년엔 100%까지 높아지게 된다. 종부세 개편 논의 시작해야 전문가들은 종부세가 부유층만의 세금이 ...

    한국경제 | 2021.05.12 17:05 | 강진규/좌동욱

  • thumbnail
    '5%룰' 반복위반·1년이상 보고지연시 과징금 중과

    ... 위반할 경우 과징금 부과 기준을 정비해 제재의 실효성과 형평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먼저 5%룰의 반복 위반, 장기 보고지연 등의 경우 과징금을 중과하기로 했다. 2년 이내에 3회 이상, 1년 이상 보고를 지연하면 과징금 상향 조정사유에 반영된다. 하나의 계약에 의한 변동보고(1% 이상 지분변동), 변경보고(보유목적 등 변경) 위반이 동시에 발생했을 때에는 둘 중 중한 과징금을 부과하도록 규정을 명확하게 정비했다. 또 최대(주요)주주 위반비율이 5% 이상인 ...

    한국경제 | 2021.05.12 16:34 | YONHAP

  • 노무라, “코스피 올 하반기 다시 업사이클…내년에 3800 간다”

    ... 돌아설 것"으로 예상하면서 올해 지수 상단을 3500으로 제시했다. 또 경기가 완전히 회복되는 내년에는 3800선까지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11일 노무라증권은 올해 코스피지수의 전망치를 종전 2850에서 3500으로 상향 조정했다. 또 내년 지수 목표치는 3800으로 제시했다. 노무라가 지수 타깃을 올린 이유는 코로나19 백신 보급에 따라 글로벌 경제가 회복되고, 한국 역시 그 수혜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올해 한국 ...

    한국경제 | 2021.05.12 15:46 | 설지연

  • thumbnail
    'JB금융지주' 52주 신고가 경신, 최대실적 + ROE 11% + 배당수익률 7% 대비 PBR 0.3배?? - BNK투자증권, BUY

    ... 김인 애널리스트는 JB금융지주에 대해 "2Q21 지배주주순이익 +31.4%yoy(-8.9%qoq)인 1,205억원 예상. 2021년 지배주주순이익 기존 3,771억원에서 +19.8%yoy인 4,282억원으로 역대최대 실적으로 상향조정"이라고 분석하며, 투자의견 'BUY', 목표주가 '9,000원'을 제시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한국경제 | 2021.05.12 15:34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구리시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비율 상향 추진

    경기 구리시는 이른바 '착한 임대인'에 대한 재산세 감면 비율을 상향 조정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기본 25%에서 올해 50%로 높이는 내용이다. 여기에 임대료를 낮춰 준 비율만큼 추가로 감면받을 수 있도록 한다. 구리시는 조만간 시의회 의결을 거쳐 시행할 방침이다. 감면 대상은 올해 소상공인 등을 위해 1개월 이상 임대료를 낮춘 건축물이다. 구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만큼 ...

    한국경제 | 2021.05.12 15:00 | YONHAP

  • thumbnail
    남성 육아휴직 장려 기업체에 가족친화인증 가산점 더준다

    여성가족부(이하 여가부)가 올해 가족친화기업 인증기준을 개정하여 중소기업 심사지표 중 '남성 육아휴직 이용' 가점을 기존 5점에서 8점으로 상향 조정한다. 또한 사회적 물의를 야기한 기업의 인증을 제한하는 등 인증제 운영의 내실화를 추구한다. 2021년 가족친화인증 기준은 5월 말에 공고될 예정이다. 여가부는 보다 많은 기업들이 가족친화인증에 참여할 수 있도록 4월 말부터 5월 말까지 전국 5대 권역별로 인증 설명회를 개최 중이다. ...

    키즈맘 | 2021.05.12 14:37 | 김경림

  • thumbnail
    '위안부 조롱논란' 유니클로 같은 업체, 정부 가족친화인증 제외

    ... 논란을 야기한 바 있는 유니클로가 지난해 가족친화기업 인증을 취득한 사실이 드러나 문제로 지적됐던 사항을 개선한다는 취지로 풀이된다. 여가부는 아울러 중소기업 심사지표 중 '남성 육아휴직 이용' 가점은 기존 5점에서 8점으로 상향 조정한다. 상대적으로 남성 육아휴직 이용률이 낮은 것으로 알려진 중소기업에서 남성 육아휴직 이용률을 높이려는 취지다. 새 인증기준은 이달 중 공개된다. 이와 관련해 김경선 여가부 차관은 13일 오후 가족친화인증 기업인 서울 중구 ...

    한국경제 | 2021.05.12 12:00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순환자원 연료대체 투자 늘린 쌍용C&E, 신용도도 '쑥쑥'

    ... 05월12일(11:35)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쌍용C&E의 신용등급이 올랐다. 한국신용평가는 12일 쌍용C&E의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을 종전 A-에서 A로 한 단계 상향 조정했다. 신규 설비 가동과 원가경쟁력 향상에 힘입어 현금창출능력이 확대되고 있어서다. 한국신용평가는 "순환자원 연료대체 투자를 바탕으로 점진적으로 수익성 개선 기조가 지속될 것"이라며 "설비 투자, 배당금 지급 ...

    마켓인사이트 | 2021.05.12 1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