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21,6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민식 "박근혜는 대놓고 경고라도 했지 文은 눈치만 봐"

    내년 부산시장 재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박민식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은 2015년 박근혜 전 대통령( 사진 )이 유승민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을 찍어내기 위해 언급했던 '배신의 정치'를 떠올리며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비겁하다고 지적했다. "박근혜는 대놓고 경고하지만 文은 뭐 하나" 박민식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추미애와 그 일파는 공공의 적입니다'라는 제목의 ...

    한국경제 | 2020.12.01 10:08 | 조준혁

  • thumbnail
    '노무현 정신' 외치는 野의 역설…"지금 민주당엔 '친문 정신'만"

    ... 가고자 하는 길인가?"라고 물으며 "김영삼·김대중 전 대통령이, 검찰 수사 담담히 받아들였던 노무현 전 대통령이 울고 계신다"고 덧붙였다. 내년 부산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을 한 박민식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은 연일 '노무현 정신'을 언급하며 정부여당을 향한 공세 수위를 높이고 있다. 지난달 19일에는 가덕도 신공항을 '노무현 공항'으로 하자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등의 발언과 관련해 ...

    한국경제 | 2020.12.01 09:58 | 조준혁

  • thumbnail
    박민식 "文 '노무현 팔이' 말고 '검찰개혁' 정체 밝히라"

    내년 부산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을 한 박민식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 사진 )은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해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이 주장했고 본인이 외치고 있는 '검찰개혁'의 정체를 소상히 밝히라"며 날 선 비판을 쏟아냈다. "검찰총장 핍박이 정치적 중립성 보장인가" 박민식 전 의원은 29일 페이스북에 "문재인 대통령은 이제 더 이상 침묵해서는 안 된다"면서 ...

    한국경제 | 2020.11.29 14:36 | 조준혁

  • thumbnail
    검사 출신 박민식 前의원 "추미애, 법의 심판대 세우자"

    내년 부산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검사 출신의 박민식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 사진 )은 26일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 사태에 들끓고 있는 검사들의 움직임과 관련해 "무법자 추미애를 법의 심판대에 세우자"라고 촉구했다. 박민식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추미애와 청와대에 검사 명패를 집어던져라' 제목의 글을 올려 이같이 주장했다. "검사들, 불법에 침묵하면 공범" 박민식 ...

    한국경제 | 2020.11.26 12:15 | 조준혁

  • thumbnail
    박민식 "윤석열 직무배제, 文 정부 몰락의 방아쇠 될 것"

    내년 부산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박민식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 (사진 )은 24일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 명령은 한마디로 검찰 장악을 위한 집권세력의 계엄령 선포행위"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문재인 정부 몰락의 방아쇠가 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짜여진 각본대로 움직였다" 박민식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러나 놀랍지도 않다. 짜여진 사전 각본대로 ...

    한국경제 | 2020.11.24 22:38 | 조준혁

  • thumbnail
    김종인 "북한이 핵 가져간다면 우리도 핵무장 생각해야"

    ... 해결하지 않는다고 한다"며 "현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대북 정책이란게 종전과 똑같은 방식으로 유지되는건 힘들것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민주당 비대위원장 시절에도 미군의 전술핵 배치를 북핵 대응책의 하나로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한 적 있다. 한반도 비핵화를 주장해온 민주당의 입장과는 다른 것으로, 당시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심) 핵 무장론과 맞물려 관심을 받았다. 고은이 기자 kok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1.24 17:10 | 고은이

  • thumbnail
    박민식 "추미애·이재명 '갑질 샴쌍둥이'…이낙연도 닮아가"

    내년 부산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을 한 박민식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 사진 )은 24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겨냥해 '갑질 샴쌍둥이, 핍박듀오'라고 비판했다. 박민식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추미애와 이재명은 갑질 샴 쌍둥이 또는 핍박듀오' 제목의 글을 올리며 이같이 말했다. 추미애 장관은 윤석열 검찰총장과 연일 갈등을 빚고 있고, 이재명 지사는 남양주시로부터 "경기도의 ...

    한국경제 | 2020.11.24 14:34 | 조준혁

  • thumbnail
    "가덕도 신공항 찬성" 입장 바꾼 조국…진중권 "21세기 정감록"

    ... 주장에 대해 "이런 비난을 기꺼이 수용해 공항명을 지으면 좋겠다. '가덕도 노무현 국제공항'"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조 전 장관은 8년 전 19대 총선을 한 달 정도 앞두고 당시 여당 측이었던 새누리당과 민주통합당에서 내건 동남권 신공항 공약에 대해 "선거철 토목공약"이라며 비난을 퍼부은 바 있다. 그는 당시 자신의 트위터에서 "신공항 10조면 고교무상교육 10년이 가능하며, 4대강 투입 22조면 기초수급자 ...

    한국경제 | 2020.11.22 11:25 | 신현아

  • thumbnail
    조국 '노무현 신공항' 발언에 박민식 "盧 유서는 읽어봤나"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9일 여권이 밀어붙이는 가덕도 신공항에 '가덕도 노무현 국제공항'이라는 이름을 붙이자고 주장했다. 내년 부산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을 한 박민식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 사진 )은 "노무현을 정치적으로 이용 말라"고 비판했다. 박민식 "조국, 노무현 유서는 읽어봤나" 박민식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가덕도 노무현 국제공항&#...

    한국경제 | 2020.11.19 16:05 | 조준혁

  • thumbnail
    "반응 좋다" "쾌적한 공간"…'호텔방 전셋집' 두둔 나선 與

    ... 비슷하다"면서 "공동커뮤니티와 공동주방공간을 배치하되 개인이 잠자고 생활하는 공간은 매우 쾌적하고 안전성까지 확보하는, 이미 그렇게 구성돼 임대시장에 나오는 물량들도 꽤 많이 있다"고 했다. 이에 대해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은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호텔방 전셋집은) 이미 서울시가 박원순 시절 했던 것"이라며 "요란하게 선전해서 경쟁률이 10대 1이나 됐다. 그런데 정작 '개조 호텔' 면면을 본 입주 ...

    한국경제 | 2020.11.19 10:56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