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4,7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월세상한제 밀어붙이는 야당…정부 "부작용 우려"

    ... 계약갱신청구권과 관련, 야당에서 발의한 개정안은 9건에 이른다. 더민주는 일찌감치 전월세상한제 도입을 당론으로 확정한 데 이어 2월 임시국회의 중점 추진 법안으로 정했다. 전월세상한제는 19대 국회에서도 추진됐으나 국회 다수당이던 새누리당의 반대에 밀려 주택임대차보호법상 전월세전환율만 높이는 데 그쳤다. 야당이 발의한 개정안은 세입자에게 전월세 계약갱신청구권을 주고 전세금 상승률도 5% 이하로 제한하는 내용이 골자다. 윤영일 국민의당 의원은 개정안에서 계약갱신청구권을 2회까지 ...

    한국경제 | 2017.02.14 18:33 | 조수영

  • thumbnail
    [래빗GO] 새누리→자유한국당 첫날…"이의 있습니다"

    ▽영상 자유한국당 출범식 속 래빗GO 새누리당이 13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제7차 전국위원회를 열고 자유한국당 으로 당명을 변경했습니다. 이날 정우택 원내대표는 "국가 안보와 민생을 책임지는 정당으로 거듭나겠다"며 개혁보수로 거듭나겠다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인명진 비상대책위의장도 새누리당을 버리고, 자유한국당으로의 쇄신을 재차 천명했죠. 지지자들은 큰 박수소리로 화답했고,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출발했습니다. 하지만 ...

    뉴스래빗 | 2017.02.14 11:21 | 신세원

  • thumbnail
    새누리당 5년 만에 '역사속으로'

    새누리당의 당명이 13일 자유한국당으로 바뀌었다. 한나라당에서 새누리당으로 간판을 바꾼 지 5년 만이다. 약칭은 ‘한국당’이며 영문 표기는 ‘Liberty Korea Party(LKP)’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최고의결기구인 전국위원회를 열어 당명 개정안을 의결했다. 홍보팀 관계자는 “보수의 핵심 가치인 ‘자유’와 대한민국의 국호인 &lsqu...

    한국경제 | 2017.02.13 18:31 | 박종필

  • thumbnail
    새누리서 자유한국당으로 … 더불어민주당 "'페이스오프' 꼼수…속죄는 당 해체 뿐"

    자유한국당이 13일 새누리당 대신 새 당명으로 새출발을 선언했다. 의원총회와 비상대책위원회를 거쳐 이날 전국위에 상정된 당명 개정안은 만장일치 박수를 통해 의결됐다. 박맹우 사무총장은 새 당명에 대해 "보수의 핵심 가치인 '자유'를 당명에 사용했고, 또 보수는 대한민국의 역사를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대한민국을 지키겠다는 의지가 확실해야 한다는 차원에서 영원한 우리나라 한국이란 이름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박 사무총장은 ...

    한국경제 | 2017.02.13 17:34 | 이미나

  • thumbnail
    새누리당, 자유한국당으로 새출발 … 국민의당 "얕은 눈속임에 속을 국민 없다"

    새누리당 이름이 자유한국당으로 바뀐다. 새누리당은 13일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제15차 상임전국위원회와 제7차 전국위원회를 잇달아 개최하고 당명을 자유한국당으로 변경하는 당명개정안을 가결했다. 새누리당 측은 "총체적 국가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보수당으로서의 정체성을 확고히 하고, 국민 앞에 책임을 다하는 정당으로 거듭나는 것이 시급하다고 판단해 결정했다"고 밝혔다. 새누리당 전신인 한나라당은 지난 2012년 2월13일 전국위원회 ...

    한국경제 | 2017.02.13 15:11 | 이미나

  • thumbnail
    새누리당, 자유한국당으로 새출발 … 박근혜 대통령 흔적 지우기

    새누리당 이름이 13일부터 자유한국당으로 바뀐다. 새누리당은 이날 오후 전당대회 수임기구인 전국위원회 회의를 개최해 당명개정을 최종 확정했다. 새누리당 측은 "총체적 국가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보수당으로서의 정체성을 확고히 하고, 국민 앞에 책임을 다하는 정당으로 거듭나는 것이 시급하다고 판단해 결정했다"고 밝혔다. 새누리당 전신인 한나라당은 지난 2012년 2월13일 전국위원회 회의를 열어 14년 3개월간 써온 당명 한나라당을 ...

    한국경제 | 2017.02.13 15:09 | 이미나

  • thumbnail
    정홍원이 '멘토'…총리실 측근들이 '지원군'

    ... 자문을 해 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성균관대 출신으로는 정홍원 전 국무총리, 허태열 전 대통령비서실장이 꼽힌다. 검사 선배이기도 한 정 전 총리는 황 대행의 멘토로 알려져 있다. 경기고 동문에서는 안대희 전 대법관, 박진 전 새누리당 의원이 황 대행을 도울 수 있는 인물로 거론된다. 황 대행이 출마를 선언하면 새누리당의 핵심 지도부가 가장 먼저 조직적으로 움직이는 등 여권 정치인들이 지원군으로 적극 나설 가능성이 높다. 인명진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과 홍문종 ...

    한국경제 | 2017.02.12 18:53 | 장진모

  • thumbnail
    '청문회 독설' 장제원, 아들 탓에 '울상'

    ... 일으켰다. 구속영장은 기각됐지만 남 지사는 고개를 숙여야 했다. 이재명 성남시장도 ‘형수와의 욕설 녹취록 파문’으로 곤욕을 치렀다.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은 지난해 딸 덕분에 활짝 웃었다. 유 의원의 딸 유담 씨는 새누리당의 무공천 결정으로 탈당해 무소속으로 출마한 아버지를 돕기 위해 선거 기간 내내 유세장을 따라다녔다. 각종 매체를 통해 그의 미모가 화제가 돼 유 의원은 ‘국민 장인’이란 별명까지 얻었다. 은정진 기자 ...

    한국경제 | 2017.02.12 18:49 | 은정진

  • thumbnail
    "2월탄핵" vs "특검해체"…한파 속 촛불·태극기 총력전

    ... 열었다. 참가자 수는 지난주에 비해 확연히 불어났다. 퇴진행동은 저녁 7시 30분 기준 집회 참석 인원이 70만명을 넘었다고 발표했다. 지난 주 퇴진행동이 추산한 집회 참여 인원(25만명)의 두 배 이상이다. 참가자들은 박 대통령과 새누리당이 탄핵심판 지연을 시도하고 특별수사팀을 음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한 달만에 다시 촛불집회에 참석했다는 이형우 씨(28)는 “박 대통령이 대면조사를 거부하는 등 특검 수사에 비협조적”이라며 “탄핵이 ...

    한국경제 | 2017.02.11 21:22 | 황정환/성수영

  • 김종인, 안희정 지원사격?

    ... 않겠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가 민주당에 남을 경우 안 지사를 간접 지원할 수 있음을 시사한 것이다. 그는 국민의당에 입당해 경선에 참여할 가능성에 대해 “그럴 일은 절대 없을 것”이라며 “새누리당도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김 전 대표는 “독일에 다녀온 다음 결심하면 순교하는 정신으로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독일 뮌헨 안보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16일 출국한다. 김 전 대표는 ‘문재인 ...

    한국경제 | 2017.02.10 19:18 | 김기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