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6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인 가구 증가에…온라인 미니보험 50% 성장

    ... 생명보험사의 온라인 채널 가입자가 낸 초회보험료(1회차 보험료)는 2017년 102억원에서 지난해 253억원으로 2.5배 증가했다. 특히 2019년(169억원)에 비해 1년 새 50% 증가율을 보였다. 온라인 채널에서 팔리는 생보 상품은 대부분 보험 기간이 짧고 보험료가 저렴한 소액단기보험이다. 예를 들어 △보장 항목을 소비자가 직접 선택·조합하는 DIY형 건강·암보험 △디지털 기기 사용 관련 질환 보장 보험 △취미·레저활동 ...

    한국경제 | 2021.06.17 17:40 | 정소람

  • thumbnail
    "보험료는 적고 기간은 짧고"…생보사 미니보험 성장세 '뚜렷'

    ... 초회보험료(1회차 보험료)는 지난해 252억8900만원을 기록했다. 2017년(102억500만원)과 비교하면 두 배 이상 늘어난 수준이다. 지난해 온라인채널 가입자의 초회보험료는 전년(168억9000만원)보다 50%가량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생보협회 관계자는 "온라인 채널 상품 대다수는 보험기간이 짧고 보험료가 저렴한 소액단기보험"이라며 "1인 가구 증가, 비대면 전환 등 사회 변화에 따라 소비자의 수요가 높은 질환‧상해를 골라서 보장하는 온라인 미니보험 상품을 ...

    한국경제 | 2021.06.17 15:03 | 김수현

  • thumbnail
    '생명보험은 비싸고 복잡' 편견 깨는 온라인 미니보험

    3년만에 생보사 온라인 가입 보험료 2.5배로 생명보험은 보험료가 부담스럽고 보장 내용이 복잡하다는 편견을 깨는 '온라인 미니보험'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17일 생명보험협회에 따르면 생명보험사의 온라인채널 가입자가 낸 초회보험료(1회차 보험료)는 2017년 102억원에서 지난해 253억원으로 증가했다. 특히 작년에는 50% 성장률을 기록했다. 온라인 채널 생명보험 상품은 대부분 보험기간이 짧고 보험료가 저렴한 소액단기보험이다. 생보협회는 ...

    한국경제 | 2021.06.17 12:00 | YONHAP

  • thumbnail
    교보자산신탁 1천500억 유상증자…"종합부동산금융사 도약"

    교보생명이 자회사 교보자산신탁(옛 생보부동산신탁)에 1천500억원을 투입해 종합부동산금융사로 육성한다. 교보생명은 100% 자회사 교보자산신탁이 주주배정방식으로 1천500억원 규모 유상증자를 단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앞서 이달 15일 교보생명은 이사회를 열어 교보자산신탁의 유상증자안을 결의했다. 이번 자본확충으로 교보자산신탁의 자기자본은 3천억원으로 늘어 부동산신탁업계 자산규모 10위에서 7위로 올라서게 된다. 이번 유상증자는 교보자산신탁의 ...

    한국경제 | 2021.06.17 09:52 | YONHAP

  • thumbnail
    신한라이프 "멀티 채널로 2060 다 잡을 것"

    ... “유니크(독특)하고 차별화된 보험회사를 지향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의 새 합병 법인인 신한라이프가 다음달 1일 공식 출범한다. 멀티 채널 전략과 헬스케어·디지털 경쟁력 강화로 생보 업계 ‘빅3’의 아성을 무너뜨리겠다는 게 성 사장의 포부다. 새 브랜드 컬러인 컨템포러리 퍼플(보라색) 빛의 재킷과 넥타이로 ‘퍼플맨’을 자처한 그는 이날 통합 신한라이프의 비전과 경영 전략을 다양하게 ...

    한국경제 | 2021.06.15 17:30 | 정소람

  • thumbnail
    성대규 사장 "새 패러다임 제시"…신한라이프 내달 1일 출범(종합)

    ... 신한라이프 임원 내정자 7명이 참석했다. 오렌지라이프를 합병한 신한라이프는 생명보험업계 '빅3'에 이은 업계 4위 규모로 올라서게 된다. 작년 말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의 단순 합산 기준 신한라이프의 총자산은 71조5천억원으로 생보업권 4위에 해당한다. 수입보험료 합산액은 약 7조9천억원으로 역시 업계 4위 수준이다. 성대규 신한라이프 CEO 내정자는 "통합 신한라이프는 고객의 필요에 맞는 상품을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제공할 수 있다"면서 "고액자산가 ...

    한국경제 | 2021.06.15 11:42 | YONHAP

  • thumbnail
    성대규 사장 "새 패러다임 제시"…신한라이프 내달 1일 출범

    ... 신한라이프 임원 내정자 7명이 참석했다. 오렌지라이프를 합병한 신한라이프는 생명보험업계 '빅3'에 이은 업계 4위 규모로 올라서게 된다. 작년 말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의 단순 합산 기준 신한라이프의 총자산은 71조5천억원으로 생보업권 4위에 해당한다. 수입보험료 합산액은 약 7조9천억원으로 역시 업계 4위 수준이다. 성대규 신한라이프 CEO 내정자는 "통합 신한라이프는 고객의 필요에 맞는 상품을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제공할 수 있다"면서 "고액자산가 ...

    한국경제 | 2021.06.15 11:00 | YONHAP

  • thumbnail
    보험사 지급여력비율 하락…KB생명·MG손보 `꼴찌`

    ... 금리의 상승으로 기타포괄손익누계액이 감소하고, 보험위험액과 신용위험액이 증가한 데 따른 것으로 금감원은 분석했다. 보험사별로는 생명보험사 중 KB생명이 153.7%로 전분기보다 무려 34.7%p 떨어져 가장 낮은 수치를 나타냈다. 생보업계 `빅3`로 불리는 대형사들도 RBC비율이 큰 폭으로 떨어졌다. 삼성생명은 전분기말보다 20.8%p 하락한 332.4%, 한화생명은 33.3%p 떨어진 205.0%, 교보생명은 무려 42.2%p나 하락한 291.2%를 나타냈다. 손해보험사 ...

    한국경제TV | 2021.06.14 12:01

  • thumbnail
    '통합형 수능' 첫 모의평가, 이과생이 1등급 싹쓸이

    ... 보고 확률과통계, 미적분, 기하 가운데 1개를 선택과목으로 고르는 방식이다. 2등급 비율도 문과생은 15.8%, 이과생은 84.2%로, 이과생이 수학 최상위 등급을 대부분 가져간 것으로 분석됐다. 수학 과목에서 문과생은 이과생보다 원점수도 낮았다. 원점수를 살펴보면 선택과목으로 확률과통계를 고른 문과생은 원점수 기준 100점 만점에 평균 42.54점을 받았다. 미적분을 선택한 이과생은 평균이 65.59점이었다. 약 23점 차이가 난다. 평균 59.73점을 받은 기하를 ...

    한국경제 | 2021.06.13 17:51 | 김남영

  • thumbnail
    [단독] KB손보마저…"40대도 희망퇴직 받겠다"

    KB손해보험이 1983년 이전 출생 직원들을 대상으로 대규모 희망퇴직을 시행한다. 40대를 포함해 젊은 층까지 퇴직 신청을 받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급격한 디지털화와 저출산·저금리 등으로 영업환경이 어려워지고 있는 보험업계에서도 자발적 구조조정이 본격화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2년 만에 희망퇴직…노사 간 잠정 합의 7일 금융권에 따르면 KB손보 노사는 희망퇴직을 시행하는 데 잠정 합의하고 조만간 이를 공고한다...

    한국경제 | 2021.06.07 17:14 | 정소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