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퀴즈' 이수영 회장 "기자시절 일본인에 열등감 느껴"

    ... 지나다니는 사람들에게 대접으로 나눠줬었다. 그런 모습을 보고 자라면서 '돈을 벌면 사회에 환원하고 사람들을 도와주면서 살아야겠다'라고 결심했다"라고 말했다. 이 회장은 카이스트에 기부한 이유에 대해 "서남표 카이스트 전 총장의 연설을 듣고 '우리나라에 과학자의 필요성, 과학 발전과 국력'에 대해 이야기를 했는데 내 마음을 흔들었다"며 "우리는 아직까지 노벨 과학상 수상자를 배출하지 못했다. 카이스트 ...

    한국경제 | 2020.10.01 18:40 | 장지민

  • thumbnail
    평생 모은 766억 카이스트에 기부…이수영 회장 누구?

    ... 배경을 전했다. 어떻게 이렇게 큰 금액을 기부할 생각을 하셨냐는 질문에 이 회장은 "여러 분도 아껴쓰고 저축하면서 살면 된다. 간단하다"고 말했다. 특히 카이스트에 기부를 결심한 이유에 대해선 "서남표 카이스트 전 총장이 '우리나라에 과학자의 필요성, 과학 발전과 국력'에 대해 이야기를 했는데 내 마음을 흔들었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내가 일제 강점기를 지낸 사람이다. 그때 감정이 아직 남아있다"며 ...

    한국경제 | 2020.10.01 11:23 | 채선희

  • thumbnail
    이수영 광원산업 회장, KAIST 역대 최고 676억원 기부(종합)

    ... 인연을 맺은 것은 2012년 미국에 있는 80억원 상당의 부동산을 유증(遺贈·유언에 의한 유산 처분)하기로 결정했을 때였다. 이 회장은 "개인의 영달을 추구하는 데 기부하는 것은 제가 생각한 취지에 맞지 않는다고 여기던 차에 서남표 당시 총장의 인터뷰를 보고 난 뒤 기부를 마음먹었다"며 "그분을 전혀 모르지만, 과학기술 발전이 국가 발전 원동력이라는 말에 공감했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 2016년에도 10억원의 미국 부동산을 유증해 총 기부액은 766억원에 ...

    한국경제 | 2020.07.23 16:50 | YONHAP

  • thumbnail
    현대산업개발 정몽규 회장이 설립한 포니정 재단, 포니정 혁신상 통해 인재중시 철학 펼쳐

    ... 애칭인 ‘PONY 鄭(포니정)’을 따라 제정한 상으로, 혁신적인 사고를 통해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일으키는 데 공헌한 개인이나 단체에게 수여하고 있다. 1회 혁신상은 반기문 UN 사무총장이 수상했으며, 서남표 카이스트 총장, 가나안농군운동 세계본부, 차인표 신애라 부부, 장하준 케임브리지대 교수,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석지영 하버드 로스쿨 종신교수, 김연아 피겨스케이팅 선수, 조르제토 주지아로 자동차 디자이너, 조성진 피아니스트 등이 ...

    한국경제 | 2017.09.28 10:58

  • thumbnail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이 설립한 포니정 재단, 포니정 혁신상 시상 및 인재중시 철학 이어가는 다양한 사업 펼쳐

    ... 애칭인 ‘PONY 鄭(포니정)’을 따라 제정한 상으로, 혁신적인 사고를 통해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일으키는 데 공헌한 개인이나 단체에게 수여하고 있다. 1회 혁신상은 반기문 UN 사무총장이 수상했으며, 서남표 카이스트 총장, 가나안농군운동 세계본부, 차인표 신애라 부부, 장하준 케임브리지대 교수,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석지영 하버드 로스쿨 종신교수, 김연아 피겨스케이팅 선수, 조르제토 주지아로 자동차 디자이너, 조성진 피아니스트 등이 ...

    한국경제 | 2017.09.04 11:26

  • thumbnail
    비전·정책경쟁 실종…문재인-안철수 '약점 파헤치기' 대결

    ... 채용됐다”고 말했다. 전 의원은 “안 후보가 제출한 논문은 KAIST 임용 조건인 60편에 못 미치는 6편이었다”며 “김 교수도 성균관대 재직 기간과 연구실적을 부풀려 제출한 사실을 2012년 국정감사 때 서남표 당시 KAIST 총장이 확인했다”고 밝혔다. 추미애 민주당 대표는 “국민의당 경선에서 대규모 불법 동원 투표 의혹이 제기됐다”며 “안 후보는 단호히 대응하겠다고만 하는 유체이탈 화법을 쓰지 ...

    한국경제 | 2017.04.07 19:20 | 유승호

  • 신성철 KAIST 총장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무학과 도입"

    ... "KAIST로 통합을 원하는 출연연은 어디든 환영한다"며 "부설기관이라고 해도 인사나 예산에는 개입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내부 인사로서 개혁은 어렵지 않겠느냐는 지적에 대해 "서남표 총장이 강화했던 테뉴어(정년보장심사)는 이미 제가 부총장을 하던 시절부터 추진해오던 제도"라며 "구성원들과 잡음 없이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구현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신 총장은 15일 취임식을 하고 강성모 전임 ...

    연합뉴스 | 2017.03.14 14:41

  • thumbnail
    개교 46년 KAIST 첫 동문 출신 신성철 총장 "한글·영어 공용 캠퍼스 조성해 글로벌화 추진"

    ... 2011년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초대 총장을 맡아 학교를 잠시 떠나면서도 다시 학교로 돌아오겠다며 교수직을 유지했다. 그는 2004년부터 세 차례나 KAIST 총장 선거에 도전했다. 하지만 그때마다 로버트 러플린 전 총장과 서남표 전 총장, 강성모 총장 등 해외파 후보에게 밀려 쓴잔을 마셔야 했다. 나노자성학 분야의 세계적 석학으로, 지난해 대통령 과학자문기구인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부의장도 지냈다. 신 총장은 “첫 동문 출신 총장이라 더욱더 ...

    한국경제 | 2017.02.21 17:32 | 박근태

  • thumbnail
    KAIST 새 총장에 신성철 교수…'첫 동문 출신 총장'

    ... 석사학위(고체물리)를 받은 이 대학 동문이다. 앞서 경기고와 서울대 물리학과를 졸업했으며 박사학위(재료물리)는 미국 노스웨스턴대에서 취득했다. 지난 2004년 노벨물리학상 수상자인 로버트 러플린 스탠퍼드대 교수가 선임된 이후 서남표 MIT(매사추세츠공대) 교수, 강성모 전 UC머시드 총장으로 이어진 KAIST의 해외파 총장 계보도 13년 만의 학내 교수 출신 수장 선임으로 변화를 맞았다. 신 총장은 1989년부터 KAIST 교수로 재직하며 학생부처장, 국제협력실장, ...

    한국경제 | 2017.02.21 11:28 | 김봉구

  • thumbnail
    KAIST, 13년만의 '학내교수 출신 총장'에 기대감

    ... 교수(가나다순· 사진 ). 모두 내국인으로 현직 KAIST 교수다. 노벨물리학상 수상자인 로버트 러플린 당시 스탠퍼드대 교수가 지난 2004년 ‘해외파 총장’의 스타트를 끊었다. 바통은 서남표 MIT(매사추세츠공대) 교수가 이어받았다. 그는 ‘대학개혁’의 아이콘으로 떠오르며 연임했으나 두 번째 임기는 다 채우지 못했다. 강성모 현 총장 역시 미국 UC머시드 총장을 지낸 해외파다. 해외파 석학들이 ...

    한국경제 | 2017.02.20 14:30 | 김봉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