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3,3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증시, 비농업 고용 부진 속에 하락 출발

    ... 발표할 수 있다고 믿었지만, 이는 더는 가능하지 않게 됐다"고 덧붙였다. 유럽증시는 하락했다. 독일 DAX지수는 0.78% 떨어졌고, 영국 FTSE100지수는 0.37% 밀렸다. 범유럽 지수인 STOXX600지수는 0.86% 하락하고 있다. 국제 유가는 오르고 있다. 10월물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0.13% 오른 배럴당 70.08달러에, 11월물 브렌트유 가격은 0.30% 상승한 73.25달러에 거래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3 23:06 | YONHAP

  • thumbnail
    S&P500·나스닥, 실업지표 개선에 최고치...스포티파이 6.9%↑ [출근전 꼭 글로벌 브리핑]

    ... 규모를 3000억 위안으로 추가 확대하기로한 결정이 투자 심리를 개선시킨 것으로 풀이된다. [국제유가] 이날 국제유가는 원유 공급 부족에 대한 우려로 급등세를 나타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WTI(서부 텍사스원유) 10월 인도분은 배럴당 1.19달러(1.73%) 오른 69.7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허리케인 아이다의 여파로 멕시코만 지역 원유와 가스 생산량의 80%가 타격을 입었으며, 루이지애나 지역 석유 정제시설의 복구에는 수 주가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금] ...

    한국경제TV | 2021.09.03 06:59

  • [뉴욕유가] 원유 공급 부족 우려에 2%↑

    뉴욕유가는 공급 부족에 대한 우려로 2% 이상 올랐다. 2일(미 동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물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1.40달러(2%) 오른 배럴당 69.99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팩트셋에 따르면 ... 40만 배럴씩 감산량을 완화하는 것으로 내년 말까지 이행될 예정이다. 증산 규모가 유지되면서 올해 하반기에는 원유 공급이 부족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세븐스 리포트 리서치의 타일러 리치 공동 편집자는 마켓워치에 바이든 행정부의 ...

    한국경제 | 2021.09.03 04:06 | YONHAP

  • 뉴욕증시, 주간 실업 지표 개선에 상승 출발

    ... 지표가 모두 긍정적이라 이러한 상승세가 새로운 고점을 계속 써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유럽증시는 상승했다. 독일 DAX지수는 0.09% 상승했고, 영국 FTSE100지수는 0.05% 올랐다. 범유럽 지수인 STOXX600지수는 0.24% 오르고 있다. 국제 유가도 상승 중이다. 10월물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2.01% 오른 69.97달러에, 11월물 브렌트유 가격은 1.77% 상승한 72.85달러에 거래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2 22:56 | YONHAP

  • 산유국 증산 방침 유지…"산유량 더 늘릴 수도"

    ... 등 비회원 산유국으로 이뤄진 모임인 OPEC+가 기존 감산 완화 정책을 이어가기로 했다. 경기 회복세에 앞으로 원유 생산량을 더 늘릴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1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OPEC+는 이날 석유장관 회의를 ...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증산 규모가 유지되면서 국제 유가는 큰 변동이 없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물 서부텍사스원유(WTI)는 전일 대비 9센트(0.1%) 상승한 배럴당 68.59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박주연 기자

    한국경제 | 2021.09.02 17:19 | 박주연

  • thumbnail
    "고용지원금 연장돼야"…9월 종료 앞두고 애타는 항공업계

    ... 5000여 명의 절반이 코로나19가 종료될 경우 복귀하는 조건으로 이미 정리해고 당했다"면서 "이들의 30%는 생활고로 이직했다"고 설명했다. 유가 고공행진도 항공업계에겐 부담으로 작용한다. 8월말 기준 서부텍사스원유(WTI)의 경우 배럴당 70달러에 육박했다.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 이후 한때 배럴당 10달러대까지 떨어졌던 유가는 100달러까지 오를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금리 인상 가능성도 있어 부채 비중이 높은 항공사 입장에선 ...

    한국경제 | 2021.09.02 16:24 | 오정민

  • thumbnail
    고용지표 부진 속 나스닥 또 최고...넷플릭스 2.2%↑ [출근전 꼭 글로벌 브리핑]

    ... 하노이증권거래소(HNX)는 0.18% 상승한 343.42p를, 비상장기업 시장의 UPCoM지수도 0.25% 오른 94.01p을 기록하며 이날 거래를 마감했다. [국제유가] 국제유가는 소폭 올랐다. 현지시각으로 1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물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0.09달러(0.1%) 오른 배럴당 68.59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OPEC과 러시아 등 비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는 매달 40만 배럴씩 감산을 완화하기로 한 기존 방침을 유지하기로 ...

    한국경제TV | 2021.09.02 07:02

  • [뉴욕유가] OPEC+ 증산 규모 유지·재고 감소에 상승

    뉴욕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 산유국들이 기존 감산 완화 규모를 유지하기로 한 데다 원유재고가 예상보다 크게 줄었다는 소식에 오름세로 마감했다. 1일(미 동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물 서부텍사스원유(WTI) ... 불확실성 등으로 증산 규모를 유지한 것으로 보인다. 전날 OPEC+ 합동기술위원회는 보고서에서 올해 전 세계 원유 공급량이 원유 수요 회복으로 하루 90만 배럴가량 부족할 것으로 예상했으나 내년에는 하루 160만 배럴 가량 공급 ...

    한국경제 | 2021.09.02 03:46 | YONHAP

  • 뉴욕증시, 민간 고용 부진 속 혼조세로 출발

    ... 덧붙였다. 유럽증시는 혼조세를 보였다. 독일 DAX지수는 0.28% 떨어졌고, 영국 FTSE100지수는 0.58% 올랐다. 범유럽 지수인 STOXX600지수는 0.38% 오르고 있다. 국제 유가는 이날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 산유국 회의를 앞두고 하락했다. 10월물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1.37% 하락한 67.54달러에, 10월물 브렌트유 가격은 1.09% 떨어진 70.85달러에 거래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1 22:59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차익 매물에 숨고르기…줌 16.6%↓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UPCoM지수도 0.59% 오른 93.77p을 기록하며 이날 장을 마쳤다. [국제유가]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물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은 전일대비 0.71달러(1%) 내린 배럴당 68.50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미 남부지역을 ... 허리케인 아이다로 인해 멕시코만의 정제설비가 가동을 멈추면서 정지 수요가 감소한 것이 유가를 하락세로 이끌었다. 원유 최대 수요처인 중국의 경제지표가 부진했던 점 역시 원유 수요 둔화에 대한 우려를 안겼다. 이날 중국 국가통계국에 ...

    한국경제TV | 2021.09.01 0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