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311-5320 / 5,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시 사실상 당선 .. 플로리다 手검표 앞서

    ... 수 없다며 법정투쟁을 계속하겠다고 선언했다. 이에 앞서 캐서린 해리스 플로리다 주무장관은 이날 "수작업 재검표 결과 부시 후보가 고어 후보를 5백37표 차로 누르고 승리했다"고 선언했다. 이에 따라 부시 후보는 플로리다주의 선거인단 25명을 획득, 사실상 제43대 미국대통령에 당선됐다. 플로리다 주정부의 부시 승리선언 후 부시 후보는 성명을 통해 "정권인수 작업에 착수하겠다"며 딕 체니 부통령후보를 정권인수팀장으로 지명했다. 워싱턴=양봉진 특파원 y...

    한국경제 | 2000.11.28 00:00

  • [2000 미국의 선택] "승리자는 있는데..."..부시 승리선언 안팎

    3주일을 끌어온 미국의 대선 드라마가 ''부시의 승리''로 마무리돼 가고 있다. 현재까지 2백46명의 선거인단을 확보한 부시 후보가 플로리다주의 25명을 추가하면 전체 선거인단(5백38명)의 과반수인 2백71명의 지지를 받아 대통령에 당선된다. 선거인단투표는 12월18일 실시된다. 민주당의 앨 고어 후보는 플로리다주 선거 결과에 불복, 소송을 제기하는 등 법정투쟁을 다짐하고 있지만 역전 가능성은 희박하다. 내달초 나오는 플로리다주 수검표 적법성에 ...

    한국경제 | 2000.11.28 00:00

  • [2000 미국의 선택] 부시, 정권 인수작업 착수

    ... 부시후보는 곧바로 승리를 선언하고 정권인수 작업에 착수했다. 그는 딕 체니 부통령 후보를 정권인수팀장으로,앤드류 카드 전 교통부 장관을 비서실장으로 각각 지명했다. 부시는 "나와 체니는 이제 플로리다주에서 승리해 당선에 필요한 선거인단 수를 확보했다"며 "따라서 우리는 지금부터 차기 미국대통령과 부통령으로 복무하기 위해 정권인수 작업에 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부시 진영의 재검표 대책을 총괄하고 있는 제임스 베이커 전 국무장관도 "법의 승리이며 이제 변호사들은 집으로 ...

    한국경제 | 2000.11.28 00:00

  • [2000 미국의 선택] 내달1일 연방대법 심리..향후 시나리오

    정상적인 상황이라면 26일(현지시간) 플로리다주 선거결과 발표로 차기 미국대통령이 확정됐겠지만 이번에는 다르다. 결과에 따라 승패를 뒤바꿀 수도 있는 소송이나 절차가 아직 남아있기 때문이다. 고어측은 "플로리다주의 선거인단을 지명해야 하는 법정시한인 12월12일까지 소송이 마무리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선거시비가 그 이후까지 지속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확실한 것은 내년 1월20일에는 새 대통령이 취임한다는 사실뿐이다. ...

    한국경제 | 2000.11.28 00:00

  • [2000 미국의 선택] '궁금증 문답풀이'

    ... 주법에 대해 내린 해석에 관해서는 참견하지 않는다. 그러나 이번에는 부시측이 플로리다주 대법원이 헌법과 연방법을 침해하는 판결을 했다고 연방대법원에 상고했다. 부시측이 문제삼는 부분은 ''각 주는 입법부가 정한 바에 따라 선거인단을 선정한다''는 헌법(1조 2항)과 ''선거인단은 선거일 전에 시행된 법에 따라 선정한다''는 연방법(3장 5항) 두 가지다. 문] 플로리다주 의회의 역할은. 답] 선거인단 선정시한은 12월12일이다. 이어 6일 후인 18일에 ...

    한국경제 | 2000.11.28 00:00

  • [2000 미국의 선택] 대선혈투 입법부까지 번져

    사법부(법정싸움) 영역으로 제한됐던 대선혈투의 불똥이 입법부(의회)까지 번졌다. 공화당이 장악중인 플로리다주 의회는 ''선거일의 투표에서 승자를 결정하지 못하면 의회가 선거인단을 선택할 수 있다''는 법조항을 들어 부시를 승자로 선언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수검표결과 고어가 승리할 경우 캐서린 해리스 플로리다 주무(州務)장관이 수검표결과 수용을 거부하도록 시켜 ''승자를 결정할 수 없는 상황''을 연출한다는 시나리오다. 주(州)의회는 ...

    한국경제 | 2000.11.25 00:00

  • [2000 미국의 선택] 꼬리무는 소송 공방...연방하원도 개입태세

    ... 부시표다. 여기서 몇백표라도 건진다면 부시는 승리를 굳힐 수 있다. 하원의원들의 가세=공화당이 장악하고 있는 플로리다주 하원은 법적 권한을 동원, 부시를 승자로 선언하는 방안을 검토하기 시작했다. 연방하원의 공화당 수뇌부도 "플로리다주 선거결과가 부당하게 나올 경우 가만히 있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현행법상 상.하원은 선거인단 선거를 거부하고 의회투표를 통해 대통령을 선출할 권한을 갖고 있다. 노혜령 기자 hr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11.24 00:00

  • [월드투데이] 차기 美國 대통령의 과제

    ... 됐다. 첫째 대선과 관련해 이번과 같은 사태가 재발하지 않도록 하는 일이고,둘째 분열된 국론을 통합하고 대통령 당선의 정당성을 확립할 방법을 찾는 일이다. 이 문제들을 해결하는게 어려운 일은 아니다. 현재의 위기상황을 선거인단 선거제도 탓으로 보는 비판자들이 많다. 국민들이 직접 대통령을 뽑는 직접선거제도가 더 낫다는게 이들의 주장이다. 그러나 선거인단 선거제도가 다른 제도보다 특별히 더 많은 문제를 안고 있는 것은 아니다. 이번 사태의 근본원인은 ...

    한국경제 | 2000.11.23 00:00

  • [2000 미국의 선택] 지루한 '연장전' 끝날까

    ... 입장이어서 자칫 소송이 장기화될 가능성도 있다. ◆수작업 재검표 결과를 인정하지 않을 경우=부시 승리가 확정된다. 부재자 투표를 포함,부시가 고어를 9백30표 차이로 앞섰다는 플로리다주정부의 발표가 최종집계로 확정돼 25명의 선거인단은 부시에게 돌아간다. 고어측이 판결에 불복,연방대법원까지 갈 가능성은 있다. 최근 TV에 출연한 조지프 리버만 민주당 부통령후보는 "모든 대안이 검토대상으로 남아있다"고 말해 여운을 남겼다. 그러나 민주당내에서조차 이제는 대법 ...

    한국경제 | 2000.11.21 00:00

  • [다산칼럼] 미국 대통령 선거 감상법..박효종 <서울대 교수>

    ... 있다. 세계 민주주의의 보루로 자처해 오며 문제가 있을 때마다 해외에 선거감시단을 파견해온 미국에서 야기된 사상 초유의 재검표 사태는 미국인들 자신은 물론,전세계를 당혹스럽게 하고 있다. 미국의 대통령선거 방식은 간선제인 ''선거인단제도''다. 선거일 유권자들은 각 대선후보가 내세운 선거인단을 선출한다. 1787년에 시작된 이 선거인단 제도는 중요한 정치철학과 역사적인 이유를 내포하고 있었다. 미국헌법을 창시한 ''건국의 아버지들''은 대통령을 뽑는데 있어 ...

    한국경제 | 2000.11.21 00:00